기사 메일전송
대구가톨릭대병원 출입…일반 음식점 출입 방법과 동일 - 최근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후 보호자 출입 지침 수정
  • 기사등록 2021-09-01 00:25:29
기사수정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이 현재 환자 및 보호자가 병원을 출입할 때, 일반 음식점 출입 방법과 동일하다고 밝혔다.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 방문자들은 발열 체크와 출입기록 작성 2가지만 한 뒤 병원을 출입할 수 있다. 다만 발열 체크 시 37.8도 이상 또는 코로나19 관련 유증상이 있는 경우 병원 출입이 제한된다.


병원 고위급 관계자는 “대구가톨릭대병원을 출입할 경우 외래진료 시간(평일 08:30~17:30, 토요일 08:30~12:30)에는 발열 체크와 출입기록 작성만 완료하면 된다. 백신접종 완료 확인증 또는 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 확인서는 필요하지 않다”며, “외래진료 외 시간(야간, 주말 및 공휴일)에는 교직원, 응급실 보호자 출입증 소지자, 병원에서 규정한 코로나19 검사 예외 대상자를 제외하고는 누구도 병원을 출입할 수 없다”고 밝혔다.


코로나19 검사 없이도 병동 출입이 가능한 예외 대상자는 ▲임종 또는 환자가 위급하여 의료진이 요청한 경우, ▲동의서 작성이 필요하여 의료진이 요청한 경우, ▲기타 이유로 인하여 의료진이 요청한 경우가 해당한다.
대구가톨릭대병원은 병동 내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으로 인해 최근 보호자 출입에 대한 지침도 수정했다.


환자가 입원한 병동의 출입이 필요한 보호자는 72시간 이내 코로나19 검사를 시행한 음성 결과를 지참하여 상주보호자로 등록해야 한다. 상주보호자는 환자 1인당 1인으로 제한되고, 원칙적으로 교대 및 병원 밖 외출이 금지된다.
또 상주보호자는 매일 발열 체크를 하여야 하며 2주마다 정기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받아야 한다.
한편 대구가톨릭대병원은 병동 내 추가적인 확진자 발생을 막기 위해 필사적인 노력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다.
[메디컬월드뉴스 김영신 기자]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944483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1월 30일 병원계 이모저모③]보라매, 삼성서울, 자생한방병원, 한국원자력의학원 등 소식
  •  기사 이미지 [2월 제약사 이모저모]동아ST, 한국다케다제약, 한국머크, 한국애브비 등 소식
  •  기사 이미지 [2월 의료기기 이모저모]멀츠, 웨이센, 올림푸스한국, 한국로슈진단, 한국알콘 등 소식
분당서울대병원
아스트라제네카
국립암센터
분당제생병원
경희의료원배너
한림대학교의료원
대전선병원
서남병원
위드헬스케어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