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동아ST 손발톱무좀 치료제 주블리아…누적 매출 300억 돌파, 시장 점유율 1위 - 중등도, 중증 환자 대상 72주 장기간 임상에서 치료효과 상승 및 안전성 입…
  • 기사등록 2019-11-08 00:03:43
기사수정

동아에스티(회장 엄대식, 동아ST) 손발톱무좀 치료제 ‘주블리아’(성분명: 에피나코나졸, 전문의약품)가 국내 누적 매출 300억을 돌파한 것은 물론 시장점유율 1위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동아ST는 지난 6일 코리아나호텔에서 가진 기자간담회를 통해 가톨릭대학교 의정부성모병원 피부과 이영복 교수와 동아에스티 학술의학실 이지선 과장이 연자로 나서 손발톰무좀 치료제의 최신 지견과 주블리아의 성과에 대해 발표했다.


◆주블리아, 국소 치료의 첫 번째 치료옵션으로 평가

의정부성모병원 피부과 이영복 교수는 ‘손발톱무좀의 최신 지견 및 가이드라인’을 주제로 손발톱무좀 치료의 최신 트렌드 및 임상 데이터에 대해 설명했다. 

이 교수는 “2018년 개정된 대한의진균학회 손발톱무좀 가이드라인에 따르면 손발톱무좀 진단 후 경구항진균제 투여 가능 여부, 약물 상호작용 가능성 여부 등 환자 요인을 검토 후 국소 항진균제 혹은 경구용 항진균제 사용을 선택할 수 있으며 국소 항진균제의 1차 선택약제로 주블리아를 권고한다”며, “주블리아는 국소 항진균제 중 가장 높은 완전 치료율 및 진균학적 치료율을 보여 국소 치료의 첫 번째 치료옵션으로 평가받고 있다”고 말했다.

또 “1차 선택약제로 선정될 만큼 경구제(Itraconazole) 수준의 치료효과와 국소도포제의 안전성을 갖춘 주블리아는 실제 임상 현장에서도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며, “특히 간독성 및 약물 상호작용 가능성으로 경구제 복용에 부담을 느끼고 있는 환자들에게 효과적인 치료옵션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고 밝혔다.

◆주블리아의 지속적 효과 및 안전성은? 

동아에스티 학술의학실 이지선 과장은 미국, 캐나다, 일본에서 동시에 진행한 3상 시험 및 72주 장기 임상 데이터를 바탕으로 주블리아의 지속적 효과 및 안전성에 대해 발표했다.

손발톱무좀 치료의 경우 짧은 시간 완치가 어려워 장기간 치료를 요하는 경우가 많은데, 오랜 기간 치료제 복용 또는 도포로 인해 발생하는 간기능 이상, 피부염 등의 부작용이 치료를 방해하는 요소로 작용한다. 

이에 대해 이 과장은 “총 52주간의 3 상 시험결과, 주블리아군의 경우 완전 치유율이 17.8%(대조군(vehicle) 3.3%) 및 진균학적 치료율 55.2%(대조군(vehicle) 16.8%)등으로 나타나 대조군 대비 월등히 높은 수치를 나타냈다”며, “특히 부작용 발현 관련해 간 기능 이상 사례를 단 한 건도 발생하지 않았으며, 7.5%에서 나타난 부작용의 대부분은 경미한 피부염 등으로 나타났다”고 설명했다.

중등도, 중증 환자군을 대상으로 한 72주 장기 임상 데이터도 발표됐다. 

이와 관련해 이 과장은 “중등도 환자 139명, 중증 환자 80명을 대상으로 주블리아를 사용하고 72주 동안 관찰한 결과 중등도 환자에서 완전 치료율이 34.5%, 중증 환자에서 25%, 진균학적 치료율은 중등도 환자 66.9%, 중증 환자 52.5%였다”며, “특히 치료 기간에 비례해 치료율이 지속적으로 높아지는 경향을 보였으며, 장기 처방에 대한 안전성 데이터를 확보했다”고 말했다.


동아에스티 마케팅실 전경택 과장은 “주블리아는 유효성, 안전성, 편의성 삼박자를 균형적으로 갖춘 치료제로 출시 직후부터 국내 손발톱무좀 치료 판도에 긍정적 변화의 바람을 불러 일으켰다”며, “이번 누적매출 300억 돌파에 안주하지 않고 다양한 연구 데이터를 축적해 주블리아가 손발톱무좀에 독보적인 치료제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주블리아는 주요 경구 항진균제 성분인 이트라코나졸 등 경구 항진균제 수준의 우수한 치료효과를 입증했으며 국소 작용으로 간 대사 및 약물상호작용의 가능성이 낮다. 또한 본체와 브러시가 일체형으로 디자인돼 사용이 편리하며, 뛰어난 약물 침투력으로 사포질 없이도 유효성분이 손발톱의 깊은 곳까지 빠르게 도달한다.

주블리아는 지난 2017년 출시 이후 가파른 성장세를 보였으며, 지난 10월 기준 누적 판매량 93만 병을 돌파했다. 또 출시 첫 달 3억원대에서 시작한 누적매출은 310억원을 기록했다. 현재 주블리아는 UBIST데이터 기준, 바르는 손발톱무좀 치료제 시장에서 55.4%를 점유하며 판매 1위를 기록하고 있다.

[메디컬월드뉴스 김영신 기자]


관련기사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933055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부산대, 전남대, 전북대, 충남대병원 등 4개 병원 10일부터 간접고용 노동자들 무기한 파업
  •  기사 이미지 겨울 사랑으로 나누는 김장김치…지역사회 소외계층에 따스함 선사
  •  기사 이미지 기부로 따스해지는 겨울1…유치원 학부모부터 방탄소년단 진 갤러리까지
한국화이자제약
위드헬스케어
한국MSD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