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의대 졸업생을 위한 AI 역량’ 전 세계 의학교육 분야 1위 학술지 게재 - 고대의대·대한민국의학한림원 이영미 교수 연구팀
  • 기사등록 2024-05-22 20:12:17
기사수정

국내 연구팀이 참여한 의학교육 연구가 전 세계 의학교육 분야 학술지 중 1위인 ‘Academic Medicine’에 게재돼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고대의대·대한민국의학한림원 이영미 교수 연구팀은 최근 ‘의대 졸업생을 위한 의료 AI 역량’ 논문을 발표했다. 


이번 연구는 의대 졸업생이 갖춰야 할 의료 AI 역량을 정의하고, 교육과정 구성 시 우선순위 선정을 위해 필수와 선택 역량을 구분했다는 데 의의가 있다. 

(사진 : 첫 번째 줄 왼쪽부터 고대의대 이영미 교수, 김수연 연구강사, 이영희 연구교수, 가톨릭의대 김헌성 교수, 성균관의대 서성욱 교수, 연세의대 김휘영 연구조교수, 김광준 부교수)


연구팀은 의대 졸업생이 갖춰야 할 역량을 ▲변화하는 의료 환경에서 의사와 병원의 역할 파악 ▲의료 AI 기본 지식과 기술 습득 ▲의료 AI 윤리와 법 이해 ▲진료에서 의료 AI 활용 ▲의료데이터 처리, 분석 및 평가 ▲의료 AI 연구와 개발 수행 등 총 6개 영역으로 나눴으며, 세부적으로는 36개 역량으로 제시했다.


또한 기존 교육과정에 있어 의사로서 필요한 AI 역량을 제안하며 의료 현장에서 최신 기술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교육 프로그램 기반을 구축했다. 


이는 국내·외 의과대학 AI 교육과정 도입 시 목표역량 설정 가이드를 마련했다고도 볼 수 있다.


연구책임자 이영미 교수는 “이번 연구는 전 세계적으로 대한민국 의학교육 연구의 우수성을 알려, 위상을 높이는데 기여할 뿐만 아니라 향후 의료 AI 활용 및 연구를 주도할 차세대 인재 양성을 위한 국내외 교육 혁신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이번 연구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 주관 ‘의료 AI 교육 및 해외진출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수행됐다. 


이 사업을 통해 현재까지 총 2,721명의 의대생이 AI에 대한 이론과 실습 교육을 수행했다. 

의료진 AI 활용 및 연구 역량 강화와 AI 개발진의 의료임상 특성 이해를 위한 교육에는 총 673명의 의료진과 269명의 AI 연구 개발자가 참여했다.


과거 전국의대생 대상의 국내 단면조사가 해당 저널에 게재된 적이 있지만  의학교육이론을 바탕으로 체계적인 연구방법론을 적용해 실증적인 결과를 제시한 의학교육 연구가 해당 저널에 게재된 것은 국내 처음이다. 이에 따른 관심은 더 높은 상황이다. 

[메디컬월드뉴스 김영신 기자]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961199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4~5월 제약사 이모저모]한국오가논, 셀트리온, 에스바이오메딕스, 앱티스, 한국다케다제약 등 소식
  •  기사 이미지 [4~5월 제약사 이모저모]동아, 셀트리온, 엔케이맥스,,한국베링거인겔하임, 한국오가논, 한올 등 소식
  •  기사 이미지 [5월 제약사 이모저모]신풍제약, 셀트리온, 제일헬스사이언스, 한독 등 소식
분당서울대병원
아스트라제네카
국립암센터
분당제생병원
경희의료원배너
한림대학교의료원
대전선병원
서남병원
위드헬스케어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