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검색

  • 22.0
    원주 비

옵디보, 진행성 위암 환자 대상 임상시험…위약 대비 사망 위험 37% 감소

3상 임상시험에서 생존율 개선 및 치료 효과 입증, 12개월 생존율 옵디보 투여군 26.6%, 위약 투여군 10.9%

김지원기자 입력 2017-01-31 16:08:26 글자크게하기글자작게하기[이전기사보기] 의사 300명 대상 고혈압약품브랜드 인식관련 조사결과…MSD ‘코자’ 1위[다음기사보기]GSK 자궁경부암 백신‘서바릭스’, 남성과 여성에 대한 항문암 확대 승인 프린터하기

  • 이 글을 트위터로 보내기
  •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이 글을 미투데이로 보내기
  • 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 네이트온 쪽지보내기
  • 이 글을 구글로 북마크하기
  • 이 글을 네이버로 북마크하기

한국오노약품공업(대표이사: 이토 쿠니히코)과 한국BMS제약(대표이사: 박혜선)이 기존 표준치료제에 반응이 없거나 치료에도 질환이 진행된 진행성 혹은 재발성 위암 환자를 대상으로 한 임상시험 ONO-4538-12에서 옵디보가 사망 위험을 37%(위험비, hazard ratio (HR)=0.63; p 0.0001 | 위험비 0.63은 사망위험을 37% 낮춘 것을 의미) 감소시켰다고 31일 밝혔다.

ONO-4538-12는 일본 오노약품공업에서 옵디보의 효과와 안전성을 평가하기 위해 한국, 일본, 대만에서 실시된 무작위, 이중맹검, 위약 대조군 3상 임상시험이다.

이번 연구결과는 지난 19일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개최된 2017 미국임상암학회 소화기암 심포지엄(ASCO GI Symposium)의 주목할 만한 최신 성과 세션에서 처음으로 발표됐다.

이번 임상시험의 1차 유효성 평가변수는 전체 생존기간(OS, overall survival)이었다. 전체 생존기간 중간값은 옵디보 투여군이 5.32개월(95% 신뢰구간(CI): 4.63-6.41), 위약 투여군이 4.14개월(95% CI: 3.42-4.86) (p 0.0001)이었다.

12개월 생존율은 옵디보 투여군에서 26.6%(95% CI: 21.1-32.4), 위약 투여군에서 10.9%(95% CI: 6.2-17.0)로 나타났다.

또 2차 유효성 평가변수는 객관적 반응률(ORR, objective response rate)과 반응지속기간(duration of response)이었다.

옵디보 투여군와 위약 투여군의 객관적 반응률은 각각 11.2%(95% CI: 7.7-15.6), 0%(95% CI: 0.0-2.8)으로 나타났고, 옵디보 투여군의 반응지속기간 중간값은 9.53개월(95% CI: 6.14-9.82)이었다.

옵디보의 안전성 프로파일은 기존에 보고된 고형암 연구 결과와 일관되게 나타났다. 이상반응의 등급(grade)과 상관없이 옵디보 투여군과 위약 투여군의 치료 관련 이상반응(TRAEs) 발생률은 각각 42.7%, 26.7% 였다.

3/4등급의 치료 관련 이상반응은 옵디보 투여군에서 10.3%, 위약 투여군에서 4.3% 나타났다.

전체 환자의 2% 이상에서 보고된 34등급 치료 관련 이상반응은 옵디보 투여군에서 설사, 피로, 식욕감퇴, 발열과 AST(aspartate aminotransferase, 아스파르테이트 아미노전이요소) 및 ALT(alanine aminotransferase, 알라닌 아미노전이요소) 수치 증가였다.

위약 투여군에서는 피로와 식욕감퇴가 나타났다. 치료 관련 이상반응이 치료 중단으로 이어진 비율은 옵디보 투여군이 2.7%, 위약 투여군이 2.5%로 유사했다.

BMS의 소화기암 개발 책임자 이안 왁스만(Ian M. Waxman) 박사는 “ONO-4538-12는 면역항암제 중 세계 최초로, 이전에 치료 받은 적이 있는 진행성 혹은 재발성 위암 환자의 생존율 개선 효과를 입증한 무작위 3상 임상시험이다. 전세계적으로 위암은 사망률이 높고 화학요법을 쓸 수 없거나 치료에 실패해 다른 치료 옵션이 없는 환자들이 많다. 따라서 이번 연구 결과가 이들 위암 환자들에게 희망을 줄 수 있을 것이다”고 밝혔다.

이번 임상시험의 책임 임상의인 서울아산병원 종양내과 강윤구 박사는 “이번 연구 결과로 이전에 치료 받은 적이 있는 진행성 혹은 재발성 위암 치료제로서 옵디보의 임상적 유효성을 확인했다”며, “향후 위암 치료에 있어 옵디보의 효과와 안전성을 평가하는 추가 연구를 할 때, 이번 임상 결과가 탄탄한 학문적 토대가 될 것이다”고 전했다.

한편 옵디보는 면역세포 표면상의 단백질 PD-1에 작용하는 anti PD-1 항체 면역항암제이다.

지난 2015년 3월 20일 악성 흑색종 2차 치료제로, 2016년 4월 1일 국내 최초로 PD-L1 발현 여부와 관계없이 이전 화학요법에 실패한 국소 진행성 또는 전이성 비소세포폐암 치료제 및 BRAFV600E 야생형인 악성 흑색종 1차 치료제로 식약처의 허가를 받았다.

미국과 유럽에서 흑색종, 비소세포폐암, 신세포암, 전형적 호지킨 림프종 치료제로 허가 받았으며, 미국에서는 두경부암 치료제로도 승인되었다.

옵디보의 주요 글로벌 개발 프로그램에서는 3상 임상시험을 포함해 여러 암종에 대한 다양한 연구가 진행되고 있다.

현재까지 옵디보의 임상 개발 프로그램에는 2만 5,000명 이상의 환자가 등록됐다. 옵디보는 이미 미국, EU 및 일본을 비롯해 60개국 이상에서 승인 받았다.

현재 국내에서는 신세포암, 전형적 호지킨 림프종, 두경부암에 대한 옵디보의 적응증은 아직 승인되지 않았다.

 

Copyright ⓒ 메디컬월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글자크게하기글자작게하기[이전기사보기] 의사 300명 대상 고혈압약품브랜드 인식관련 조사결과…MSD ‘코자’ 1위[다음기사보기]GSK 자궁경부암 백신‘서바릭스’, 남성과 여성에 대한 항문암 확대 승인프린터하기
주소 복사하기 : http://bit.ly/2klPvJD
  • 이 글을 트위터로 보내기
  •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이 글을 미투데이로 보내기
  • 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 네이트온 쪽지보내기
  • 이 글을 구글로 북마크하기
  • 이 글을 네이버로 북마크하기

의약품정보 검색

도시바메디컬
대한임상노인의학회
대한간학회
한국임상암학회
일산병원
센트럴메디컬서비스(주)
분당제생병원
대한의사협회
대한소화기내시경학회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
한국화이자제약
세브란스병원
서울대학교병원

건국대병원
국립암센터
삼육서울병원
분당서울대병원
대한영상의학회
한림대

회사소개 I 개인보호정책 I 이용약관 I 광고/제휴 I 자료실 I 문의하기 I 기사제보

(주)메디컬월드뉴스 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상호명:(주)메디컬월드뉴스 | 사업자번호:107-87-91614 | 등록번호 : 서울. 아02428 | 등록일자(발행일) : 2013.01.16
제호 : MEDICALWORLDNEWS | 발행인:김영미 | 편집인:김영신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영신
주소: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4 아이비피아빌딩 5층 메디컬월드뉴스
기사문의/제보: TEL. 02-761-8801, 070-4277-0717 | FAX. 02)761-9046
E-mail : medicalkorea1@daum.net, newsmedical@daum.net
Copyright (c) medicalworld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