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검색

  • 10.0
    원주 구름조금

육체 노동 여성 충치 위험, 비육체 노동 여성 1.7배

강릉원주대 신선정 교수팀, 성인 7600여명 조사 결과

김영신기자 입력 2017-01-25 19:14:36 글자크게하기글자작게하기[이전기사보기] 어린이 단백질·칼로리 섭취 부족시 충치 위험…칼슘 부족은 영향 없어[다음기사보기]“틀니 사용자 10명 중 7명 의치성 구내염 증상 경험” 프린터하기

  • 이 글을 트위터로 보내기
  •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이 글을 미투데이로 보내기
  • 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 네이트온 쪽지보내기
  • 이 글을 구글로 북마크하기
  • 이 글을 네이버로 북마크하기

육체 노동을 주로 하는 여성 직장인의 치아우식증(충치) 유병률이 비(非)육체직 여성 직장인에 비해 1.7배 높은 것으로 밝혀졌다.

농·수산업 종사 남성의 충치 위험은 관리직·전문직 남성보다 1.6배 높았다.

25일 한국식품커뮤니케이션포럼(KOFRUM)에 따르면 강릉원주대 치대 치위생학과 신선정 교수팀이 2007∼2009년 국민건강영양조사 원자료를 이용해 19∼64세 성인 중 7676명의 직업별 치아 건강 상태를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

이번 연구결과 남녀 모두 비육체직 종사자에 비해 육체직 종사자가 구강 건강문제를 경험할 위험이 높았다.

남성 직장인의 경우 치아우식증 유병률에서 육체직(41.5%)과 비육체직(36.5%) 간 상당한 차이를 보였다.

관리직·전문직(36.2%), 서비스직·판매직(38.5%), 농·수산직(44.1%) 등 직업의 종류에 따라서도 치아우식증 유병률이 달랐다. 치주질환 유병률도 육체직 남성(37.1%)이 비육체직 남성(31.4%)보다 높았다. 

여성 직장인도 육체직(40.6%)이 비육체직(28.6%)보다 치아우식증 유병률이 높은 것은 마찬가지였다.

여성 농·수산직 여성의 치아우식증 유병률은 62.4%로 관리직·전문직 여성(25.9%)의 2.4배에 달했다. 치주질환 유병률도 육체직 여성(24.6%)이 비육체직 남성(19.9%)보다 높았다. 

신 교수팀은 논문에서 “비육체직에 비해 육체직 종사자가 치아우식증 유병 위험도가 남자는 1.19배, 여자는 1.67배 높았다”며, “칫솔질을 하루 3회 미만 할 가능성은 육체직 남성은 1.83배, 육체직 여성은 2.39배 높았다(비육체직 대비)”고 밝혔다.

치주질환 유병률과 저작 곤란 경험률도 육체직 남성은 각각 1.37배·1.78배, 육체직 여성은 각각 1.43배·1.55배 높았다(비육체직 대비). 

직장인에게 치아우식증·잇몸질환 등 구강질병이 많으면 근로·경제손실이 발생할 수 있다.

이는 개인의 경제적 부담을 가중시킬 뿐 아니라 노년기 구강건강 문제를 심화시키는 요인이다.

이번 연구결과는 한국치위생과학회지 최근호에 ‘우리나라 성인의 직업 수준에 따른 구강건강불평등 현황’이라는 주제로 소개됐다.

Copyright ⓒ 메디컬월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글자크게하기글자작게하기[이전기사보기] 어린이 단백질·칼로리 섭취 부족시 충치 위험…칼슘 부족은 영향 없어[다음기사보기]“틀니 사용자 10명 중 7명 의치성 구내염 증상 경험”프린터하기
주소 복사하기 : http://bit.ly/2joFJ8m
  • 이 글을 트위터로 보내기
  •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이 글을 미투데이로 보내기
  • 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 네이트온 쪽지보내기
  • 이 글을 구글로 북마크하기
  • 이 글을 네이버로 북마크하기

의약품정보 검색

도시바메디컬
대한임상노인의학회
대한간학회
한국임상암학회
일산병원
센트럴메디컬서비스(주)
분당제생병원
대한의사협회
대한소화기내시경학회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
한국화이자제약
세브란스병원
서울대학교병원

건국대병원
국립암센터
삼육서울병원
분당서울대병원
대한영상의학회
한림대

회사소개 I 개인보호정책 I 이용약관 I 광고/제휴 I 자료실 I 문의하기 I 기사제보

(주)메디컬월드뉴스 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상호명:(주)메디컬월드뉴스 | 사업자번호:107-87-91614 | 등록번호 : 서울. 아02428 | 등록일자(발행일) : 2013.01.16
제호 : MEDICALWORLDNEWS | 발행인:김영미 | 편집인:김영신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영신
주소: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4 아이비피아빌딩 5층 메디컬월드뉴스
기사문의/제보: TEL. 02-761-8801, 070-4277-0717 | FAX. 02)761-9046
E-mail : medicalkorea1@daum.net, newsmedical@daum.net
Copyright (c) medicalworld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