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서울 도봉, 경남 김해, 전북 익산, 충북 옥천…방문건강관리 우수 사례 선정 - 제1회 방문건강관리 성과대회 개최,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수여
  • 기사등록 2019-12-17 23:58:23
기사수정

서울 도봉, 경남 김해, 전북 익산, 충북 옥천 등 4개 지방자치단체가 방문건강관리 우수 사례로 선정됐다.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는 지난 17일 여의도 63컨벤션센터에서 제1회 방문건강관리 성과대회를 통해 위 4개 지방자치단체에게 보건복지부장관 표창을 수여했다.

이번 성과대회에는 전국 254개 보건소에서 수행하고 있는 ‘방문건강관리사업’을 평가해 우수사례를 공유하고, 일선 방문건강관리 담당자를 격려하기 위해 올해 처음 개최됐으며, 전국의 보건소장, 방문건강관리분야 전문가 등 약 600명이 참석했다.


이번 성과대회에서는 우수 지역으로 선정된 보건소의 방문건강관리 사례를 담당자가 직접 발표하는 자리를 통해 생생한 경험을 지역 간 공유하고 소통할 수 있도록 했다.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서울특별시 도봉구보건소=다학제팀(의사, 방문간호사, 운전요원)을 구성하여 맞춤형 방문건강관리서비스 제공하고 2019년 전국 최초 동별 3인의 정규직 방문간호사를 배치하여 방문율을 높이고 질 높은 방문서비스 제공

▲경상남도 김해시보건소=출산전후 산모와 영유아의 건강관리를 위한 ‘엄마랑 아가랑 돌봄사업’ 및 경로당이용 어르신들 대상 ‘찾아가는 건강 사랑방’ 운영 등 대상자 맞춤형 방문건강관리 서비스 제공.

▲전라북도 익산시보건소=의료급여사례관리 대상자 연계,  보건소 내(금연, 구강, 정신 등) 및 보건소 외(원광대병원 재활의학과, 반찬마루 등) 지역사회 연계 등 포괄적인 연계‧협력을 통해 방문건강관리서비스를 제공하여 통합적인 보건‧복지 서비스 제공

▲충청북도 옥천군보건소=보건소 외 보건지소, 보건진료소에서 주민 밀착형 방문건강관리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생애주기별, 노인 맞춤형 방문건강관리를 실시하는 등 방문건강관리 서비스 확대 적극 추진 


복지부 김강립 차관은 “2022년까지 노인 4분 중 1분이 방문건강관리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지역보건의료정보시스템(PHIS) 전면 재구축, 단계적 인력 확충 등을 추진할 것이다”며, “방문건강관리가 국민들의 건강한 노화와 건강형평성 제고를 위한 예방중심 건강정책의 핵심사업이고, 지속적 관심을 가지겠다”고 약속했다.

[메디컬월드뉴스]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933554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의료지원단, 대구·경북지역 지원 나서…고려대, 세브란스, 의협, 간협, 간무협 등
  •  기사 이미지 [힘내라 의료계]코로나19 응원·후원·기부 줄이어1…대학병원에 이어지는 기부 행렬
  •  기사 이미지 3월 14일~15일 주말동안 마스크 공적판매 1,036.7만개 공급
분당서울대학교병원
국립암센터
분당제생병원
경희의료원배너
한림대학교의료원
국제성모병원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