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검색

  • 14.0
    원주 비

아이고, 허리야! ‘명절 후 척추 통증 증후군’ 예방법

김지원기자 입력 2017-10-10 02:02:02 글자크게하기글자작게하기[이전기사보기] 당뇨환자, 음식조절 필요! 추석 전후 혈당 평균 12.4% 상승[다음기사보기]중앙대병원, 오는 25일 ‘간질환 공개강좌’ 개최 프린터하기

  • 이 글을 트위터로 보내기
  •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이 글을 미투데이로 보내기
  • 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 네이트온 쪽지보내기
  • 이 글을 구글로 북마크하기
  • 이 글을 네이버로 북마크하기

우리 민족 최대 명절인 한가위 추석이 다가오고 있다. 특히 이번에는 긴 연휴로 인해 가족들과 오랜 기간 함께 할 수 있어 더욱 설렌다.

명절이면 한동안 보지 못했던 가족과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지만, 명절이 지나고 나면 명절 후유증에 시달리는 사람이 많다.

특히, 장시간 운전, 명절 음식 준비와 설거지를 비롯한 많은 가사일 등으로 명절 후에 척추 통증을 호소하는 일명 ‘명절 후 척추 통증 증후군’ 환자가 급증한다.

이에 인제대학교 상계백병원 척추센터 장동균 교수의 도움말로 알아본다.

실제로 국민건강보험공단에 발표에 따르면 지난해 척추 관절 질환으로 진료를 본 인원은 약 66만 명이었지만, 추석이 있는 9-10월 월평균 진료인원은 약 138만 명으로 다른 달보다 2배가량 급증하였다.

이처럼 명절 후 급증하는 척추 통증과 척추 질환을 예방하는 것은 조금만 관심을 가지고 신경을 쓰면 얼마든지 예방할 수 있다.

# 운전을 할 때처럼 좁은 공간에서 앉은 자세에서는 척추에 실리는 무게가 크게 늘어나기 때문에 올바른 자세가 매우 중요하다. 특히 오랜 운전으로 앉아 있는 시간이 길어질수록 척추와 디스크 등이 압력을 받아 척추 질환이 생기기 쉽고, 특히 등받이를 뒤로 뉘인 상태에서 다리를 쭉 뻗고 운전을 하면 척추 근육이 긴장되어 어깨, 목, 허리 통증이 오기 쉽다. 따라서 운전할 때는 엉덩이를 의자 뒤로 밀착하여 허리와 목을 곧게 편 자세를 유지하고 최소 1- 2시간 간격으로 휴식과 스트레칭을 하는 것이 중요하다.

# 명절음식 준비, 특히 전을 부치거나 송편을 빚는 등 음식을 장만할 때는 쪼그려 앉은 자세에서 목과 허리를 굽혀 구부정한 자세로 장시간 일을 하는 경우가 많다. 이런 경우 목과 허리에 많은 부담이 가해지기 때문에 추후 척추 질환으로 이어질 위험성이 높다. 이런 경우 가급적 식탁에서 등받이가 있는 의자에 앉아서 음식 준비를 하는 것만으로 충분히 척추에 가는 부담을 줄일 수 있어 매우 효과적이다.

# 설거지 등으로 주방에서 오랜 시간 서서 일하게 되면, 척추 주위의 근육이 긴장하게 되어 척추에 많은 무리를 줄 수 있다. 따라서 이런 경우에는 벽돌 한 장 높이의 발 받침대를 이용하여 한쪽 발을 교대로 올려놓고 일을 하면 관절과 근육에 무리를 덜 줄 수 있다.

# 명절에는 무거운 음식 상 나르기, 무거운 그릇 꺼내기 등 평소보다 무거운 물건을 드는 일이 많다. 무거운 물건을 들 때 순간적으로 척추에 강한 하중이 실리면서, 압박을 받은 추간판이 흘러나와 신경을 압박하는 추간판 탈출증이 발생할 수 있다. 따라서 무거운 물건을 들 때는 무릎을 반쯤 굽힌 상태에서 물건을 몸 쪽으로 당긴 상태로 들어야 척추에 가해지는 부담을 줄일 수 있고, 가급적 다른 가족과 함께 도와서 드는 것이 중요하다.

# 가족과 친지가 오랜만에 만나 이야기를 나누고 여러 가지 오락 놀이를 즐기면서 시간을 보내는 경우가 많은데, 오랜 시간 바닥에 양반다리 자세로 앉아 있으면 척추에 무리가 가는 경우가 많다. 장시간 바닥에 앉아 있으면 서 있을 때보다 척추에 전해지는 압력이 높아져서 척추 건강에 좋지 않다. 가급적 바닥보다는 소파나 의자에 앉는 것이 좋으며, 적어도 1시간에 한 번 씩은 자리에서 일어나 스트레칭을 하거나 산책을 하면서 척추 주위 근육의 긴장을 풀어주는 것이 좋다.

즐거운 명절에 오랜만에 가족과 만나 덕담도 하면서 좋은 시간을 보냈다면, 연휴 마지막에는 고생한 가족에게 서로 고마워하고 칭찬하면서, 따뜻한 목욕으로 척추의 피로를 풀자.
 

Copyright ⓒ 메디컬월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글자크게하기글자작게하기[이전기사보기] 당뇨환자, 음식조절 필요! 추석 전후 혈당 평균 12.4% 상승[다음기사보기]중앙대병원, 오는 25일 ‘간질환 공개강좌’ 개최프린터하기
주소 복사하기 : http://bit.ly/2y3CMlB
  • 이 글을 트위터로 보내기
  •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이 글을 미투데이로 보내기
  • 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 네이트온 쪽지보내기
  • 이 글을 구글로 북마크하기
  • 이 글을 네이버로 북마크하기

의약품정보 검색

도시바메디컬
대한임상노인의학회
대한간학회
한국임상암학회
일산병원
센트럴메디컬서비스(주)
분당제생병원
대한의사협회
대한소화기내시경학회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
한국화이자제약
세브란스병원
서울대학교병원

건국대병원
국립암센터
삼육서울병원
분당서울대병원
대한영상의학회
한림대

회사소개 I 개인보호정책 I 이용약관 I 광고/제휴 I 자료실 I 문의하기 I 기사제보

(주)메디컬월드뉴스 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상호명:(주)메디컬월드뉴스 | 사업자번호:107-87-91614 | 등록번호 : 서울. 아02428 | 등록일자(발행일) : 2013.01.16
제호 : MEDICALWORLDNEWS | 발행인:김영미 | 편집인:김영신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영신
주소: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4 아이비피아빌딩 5층 메디컬월드뉴스
기사문의/제보: TEL. 02-761-8801, 070-4277-0717 | FAX. 02)761-9046
E-mail : medicalkorea1@daum.net, newsmedical@daum.net
Copyright (c) medicalworld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