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검색

  • 19.0
    원주 구름조금

여대생 절반 ‘살찐 체형’으로 인식…10명 중 2명 이상, 식사 섭취법에 문제

이화여대 김석선 교수팀, 여대생 270명 조사결과

김영신기자 입력 2017-09-11 13:05:56 글자크게하기글자작게하기[이전기사보기] ‘루비족’여성 절반은 얼굴 노화에 불안감…중년 여성 절반, 얼굴 노화가 자존감에 영향[다음기사보기]20대 후반 여성 출산 점유율 17년 새 1/3로 감소 프린터하기

  • 이 글을 트위터로 보내기
  •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이 글을 미투데이로 보내기
  • 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 네이트온 쪽지보내기
  • 이 글을 구글로 북마크하기
  • 이 글을 네이버로 북마크하기

국내 여대생 약 절반은 자신이 살이 쪘다고 인식하고 있었고, 10명 중 5명 이상은 자신의 체형에 불만족했다.  

또 10명 중 2명은 일반적인 식사 섭취 패턴을 벗어난 이상섭식행동을 하거나 이상섭식행동으로 이어질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11일 한국식품커뮤니케이션포럼(KOFRUM)에 따르면 이화여대 간호학부 김석선 교수팀이 만19세 이상 30세 이하 여대생 270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 등을 통해 이상섭식행동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 등을 조사·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

이 연구에서 이상섭식행동 측정 척도를 이용해 나온 점수를 바탕으로 18점 미만은 정상, 18∼20점은 이상섭식행동 경향, 21점 이상은 이상섭식행동 위험으로 분류했다.

조사 대상 여대생 중 이상섭식행동 위험은 전체의 14.4%였다. 이상섭식행동 경향을 보인 여대생도 6.7%나 됐다.

이는 여대생 10명 중 2명 이상이 음식 섭취에 있어 건강하지 못한 방법과 습관을 행하고 있다는 의미다.

김 교수팀은 논문에서 “말레이시아(6.7%)·타이완(6.3%) 등 다른 아시아 국가 여대생과 비해 우리나라 여대생의 이상섭식행동 비율이 높았다”며, “반복적이고 지속적인 이상섭식행동은 신경성 식욕부진증·신경성 폭식증·폭식장애로 이어져 결국엔 섭식장애로 발전할 수 있다”고 지적했다.

여대생 중 스스로 ‘살찐 편’이라고 생각하는 비율은 절반에 가까운 45.2%였다. 54.8%는 자신의 체형에 만족하지 못했다.

이 연구에서 자신이 살이 쪘다고 인식하고 체형에 불만족하는 여대생일수록 이상섭식행동 비율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김 교수팀은 논문에서 “여대생이 자신의 체형에 불만족하는 것이 지나친 다이어트나 폭식 등 이상섭식행동을 위험을 높이는 요인으로 추정된다”며, “여대생의 이상섭식행동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을 파악해 이상섭식행동이 섭식장애로 이행되지 않도록 예방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번 연구결과는 정신간호학회지 최근호에 ‘여대생의 이상섭식행동에 미치는 영향요인’이라는 내용으로 소개됐다.

한편 섭식장애는 우울·불안·강박 등 다른 정신 증상을 동반하기 쉬우며, 사망률이 높은 정신질환으로 알려져 있다.

이상섭식행동이란 다이어트에 대한 집착 등으로 생긴 음식 섭취에 대한 잘못된 편견으로, 극단적인 절식(節食)이나 폭식을 하는 것을 말한다.

Copyright ⓒ 메디컬월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글자크게하기글자작게하기[이전기사보기] ‘루비족’여성 절반은 얼굴 노화에 불안감…중년 여성 절반, 얼굴 노화가 자존감에 영향[다음기사보기]20대 후반 여성 출산 점유율 17년 새 1/3로 감소프린터하기
주소 복사하기 : http://bit.ly/2y0mpng
  • 이 글을 트위터로 보내기
  •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이 글을 미투데이로 보내기
  • 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 네이트온 쪽지보내기
  • 이 글을 구글로 북마크하기
  • 이 글을 네이버로 북마크하기

의약품정보 검색

도시바메디컬
대한임상노인의학회
대한간학회
한국임상암학회
일산병원
센트럴메디컬서비스(주)
분당제생병원
대한의사협회
대한소화기내시경학회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
한국화이자제약
세브란스병원
서울대학교병원

건국대병원
국립암센터
삼육서울병원
분당서울대병원
대한영상의학회
한림대

회사소개 I 개인보호정책 I 이용약관 I 광고/제휴 I 자료실 I 문의하기 I 기사제보

(주)메디컬월드뉴스 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상호명:(주)메디컬월드뉴스 | 사업자번호:107-87-91614 | 등록번호 : 서울. 아02428 | 등록일자(발행일) : 2013.01.16
제호 : MEDICALWORLDNEWS | 발행인:김영미 | 편집인:김영신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영신
주소: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4 아이비피아빌딩 5층 메디컬월드뉴스
기사문의/제보: TEL. 02-761-8801, 070-4277-0717 | FAX. 02)761-9046
E-mail : medicalkorea1@daum.net, newsmedical@daum.net
Copyright (c) medicalworld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