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검색

  • 14.0
    원주 비

나이 들어서도 근육량 키우면 골다공증 위험 급감​

춘천성심병원 박용순 교수팀, 60세 이상 1700여명 조사 결과

김영신기자 입력 2017-09-07 18:09:38 글자크게하기글자작게하기[이전기사보기] 체중 증가가 우울증 위험 높여…여성과 노인서 연관성 높아[다음기사보기]대한가정의학회, 일차의료 질개선 안내지침 개발 추진 프린터하기

  • 이 글을 트위터로 보내기
  •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이 글을 미투데이로 보내기
  • 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 네이트온 쪽지보내기
  • 이 글을 구글로 북마크하기
  • 이 글을 네이버로 북마크하기

나이 들어서도 근육량을 키우면 골다공증 발생 위험이 급감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환갑이 지나서도 여성의 골다공증 유병률이 남성의 5배에 달했다.

한림대 춘천성심병원 가정의학과 박용순 교수팀이 제 5기 국민건강영양조사(2010년)에 참여한 60세 이상 남녀 1,728명(남 765명, 여 963명)의 골밀도와 근육양 등을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

이 연구에서 60세 이상 남성(평균 68.5세)의 평균 골다공증 유병률은 10.9%, 60세 이상 여성은 50.4%였다. 나이 들어서도 골다공증 유병률의 성별 차이가 약 5배였다. 

박 교수팀은 조사 대상자 별로 팔·다리 근육량의 합, 즉 사지근육량을 키(m)의 제곱으로 나눈 값인 근육량 지수(단위 ㎏/㎡)를 구했다.

골다공증이 없는 남성의 근육량 지수는 7.3으로 골다공증으로 진단된 남성(6.7)보다 높았다. 여성의 경우도 마찬가지였다(골다공증이 없으면 6, 있으면 5.7).

이를 근거로 박 교수팀은 근육량 지수가 1 상승할수록 골다공증 발생 위험이 남성에서 0.61배, 여성에서 0.65배 감소한다고 했다. 이는 근육이 많을수록 골다공증에 걸릴 위험이 줄어든다는 의미다. 

박 교수팀은 논문에서 “나이가 많아지면서 근육의 양과 근력이 동시에 감소하는 것이 근감소증이다”며, “지금까지 발표된 많은 연구에서 근육량이 적으면 골밀도가 낮은 것으로 나왔다”고 지적했다.

골다공증의 후천적인 요인으론 폐경, 저체중, 늦은 초경, 오랜 폐경기간, 적은 칼슘 섭취량, 음주, 흡연, 운동 부족 등이 꼽히고 있다.

특히 저체중은 골다공증의 위험인자로 잘 알려져 있다. 체중이 많이 나가는 사람의 골다공증 유병률이 상대적으로 낮은 것은 체중 자체가 골격계에 자극으로 작용하기 때문이다.

체중이란 자극이 가해지는 부위의 골형성세포 활성도가 높아져 결과적으로 골량이 증가한다.

이번 연구에서도 골다공증이 있는 사람이 없는 사람보다 체중이 더 무거웠다.
 
골다공증이 없는 60세 이상 남성의 평균 체중은 65.5㎏으로, 골다공증이 있는 남성(56.6㎏)보다 10㎏ 가까이 더 나갔다. 여성도 비슷한 경향을 보였다(골다공증 없으면 59.3㎏, 있으면 52.1㎏).

하루 칼슘 섭취량도 골다공증이 없는 남녀(남 558.8㎎, 여 447.5㎎)가 골다공증 진단을 받은 남녀(남 439.6㎎, 여 361.4㎎)보다 많았다.  ​

이번 연구결과는 대한가정의학회지 최근호에 ‘한국 60세 이상 남녀의 근감소와 골다공증과의 연관성’라는 내용으로 발표됐으며, 한국식품커뮤니케이션포럼(KOFRUM)이 소개했다.

Copyright ⓒ 메디컬월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글자크게하기글자작게하기[이전기사보기] 체중 증가가 우울증 위험 높여…여성과 노인서 연관성 높아[다음기사보기]대한가정의학회, 일차의료 질개선 안내지침 개발 추진프린터하기
주소 복사하기 : http://bit.ly/2wazcB5
  • 이 글을 트위터로 보내기
  •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이 글을 미투데이로 보내기
  • 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 네이트온 쪽지보내기
  • 이 글을 구글로 북마크하기
  • 이 글을 네이버로 북마크하기

의약품정보 검색

도시바메디컬
대한임상노인의학회
대한간학회
한국임상암학회
일산병원
센트럴메디컬서비스(주)
분당제생병원
대한의사협회
대한소화기내시경학회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
한국화이자제약
세브란스병원
서울대학교병원

건국대병원
국립암센터
삼육서울병원
분당서울대병원
대한영상의학회
한림대

회사소개 I 개인보호정책 I 이용약관 I 광고/제휴 I 자료실 I 문의하기 I 기사제보

(주)메디컬월드뉴스 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상호명:(주)메디컬월드뉴스 | 사업자번호:107-87-91614 | 등록번호 : 서울. 아02428 | 등록일자(발행일) : 2013.01.16
제호 : MEDICALWORLDNEWS | 발행인:김영미 | 편집인:김영신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영신
주소: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4 아이비피아빌딩 5층 메디컬월드뉴스
기사문의/제보: TEL. 02-761-8801, 070-4277-0717 | FAX. 02)761-9046
E-mail : medicalkorea1@daum.net, newsmedical@daum.net
Copyright (c) medicalworld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