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검색

  • 11.0
    원주 구름많음

가족과 하루 한 끼도 함께 식사 안하면 아침 결식률 4배

이화여대 연구팀, 성인 약 1만명 조사 결과…가족 동반 식사 자주 하면, 곡류·채소는 ‘더’, 당류·주류는 ‘덜’섭취

이다금기자 입력 2017-07-27 16:20:50 글자크게하기글자작게하기[이전기사보기] 생고사리, 5분 가열하면 생고사리 함유 발암성 물질 60% 감소[다음기사보기]근감소증 환자…류마티스 유병률 2배, 당뇨병 유병률 4배 증가 프린터하기

  • 이 글을 트위터로 보내기
  •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이 글을 미투데이로 보내기
  • 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 네이트온 쪽지보내기
  • 이 글을 구글로 북마크하기
  • 이 글을 네이버로 북마크하기

가족과 함께 식사하는 사람은 그렇지 않은 사람에 비해 결식률이 낮고 채소를 더 많이 섭취하는 등 더 건강한 식생활을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가족과 식사를 하지 않는 사람은 당류·음료·주류 등 비(非)건강식품의 섭취가 많았다.

27일 한국식품커뮤니케이션포럼(KOFRUM)에 따르면 이화여대 오나래 씨가 2010∼2012년 국민건강영양조사 자료를 이용해 성인 9547명의 가족 동반 식사 여부와 식사의 질, 식품·영양소 섭취량 등의 상관성을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

오 씨는 연구 대상을 아침·저녁 식사를 가족과 함께 하는 그룹(1그룹), 아침·저녁 중 한 끼만 가족과 함께 하는 그룹(2그룹), 가족과 식사를 일체 하지 않는 그룹(3그룹) 등 세 그룹으로 분류했다.

1그룹은 전체의 40.5%, 2그룹은 37%, 3그룹은 22.5%였다.

1그룹은 식사를 거르는 비율이 낮았다. 1그룹의 아침 결식률은 10.6%, 저녁 결식률은 0.8%로 다른 두 그룹에 비해 낮았다. 3그룹의 아침·저녁 결식률은 각각 43.1%·3.4%에 달했다.

오 씨는 논문에서 “가족과 함께 규칙적으로 식사를 한 중학생의 경우 고등학생이 된 후에도 결식률이 낮았다는 미국의 연구 결과도 있다”고 소개했다.

가족과 함께 식사하는 빈도는 건강에 이로운 식품은 물론 해로운 식품의 섭취에도 영향을 미쳤다.

1그룹은 다른 두 그룹에 비해 곡류·채소를 더 많이 섭취했다. 반면 당류·음료·주류 등은 가장 적게 섭취했다.

이는 가족 동반 식사가 빈번할수록 더 바람직한 식생활을 할 가능성이 높다는 의미로 풀이된다. 당류·음료·주류 섭취량은 3그룹에서 가장 많았다.

오 씨는 논문에서 “가족과 하루 한 끼도 함께 식사하지 않는 사람은 건강한 식사를 위한 별도의 노력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1그룹은 건강에 유익한 식이섬유·철분·칼륨·티아민(비타민 B1)·비타민 C의 섭취량이 3그룹보다 많았다. 비타민 A를 적정 수준으로 섭취하고 있는 사람의 비율도 1그룹이 가장 높았다.

이번 연구결과는 오 씨의 올해 이화여대 대학원 식품영양학과 석사학위 논문으로 ‘가족동반 식사가 성인의 식생활 및 건강 상태에 미치는 영향 연구-국민건강영양조사 제5기(2010∼2012) 자료를 이용하여-’라는 내용으로 발표됐다.

한편 질병관리본부의 ‘2014 국민건강통계’에 따르면 가족과 함께 아침식사를 하는 사람은 2005년 62.9%에서 2014년 40.8%로 감소했다. 같은 기간 가족과 저녁식사를 함께 하는 사람의 비율도 73.5%에서 61.8%로 줄었다.

Copyright ⓒ 메디컬월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글자크게하기글자작게하기[이전기사보기] 생고사리, 5분 가열하면 생고사리 함유 발암성 물질 60% 감소[다음기사보기]근감소증 환자…류마티스 유병률 2배, 당뇨병 유병률 4배 증가프린터하기
주소 복사하기 : http://bit.ly/2tFFJU6
  • 이 글을 트위터로 보내기
  •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이 글을 미투데이로 보내기
  • 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 네이트온 쪽지보내기
  • 이 글을 구글로 북마크하기
  • 이 글을 네이버로 북마크하기

의약품정보 검색

도시바메디컬
대한임상노인의학회
대한간학회
한국임상암학회
일산병원
센트럴메디컬서비스(주)
분당제생병원
대한의사협회
대한소화기내시경학회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
한국화이자제약
세브란스병원
서울대학교병원

건국대병원
국립암센터
삼육서울병원
분당서울대병원
대한영상의학회
한림대

회사소개 I 개인보호정책 I 이용약관 I 광고/제휴 I 자료실 I 문의하기 I 기사제보

(주)메디컬월드뉴스 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상호명:(주)메디컬월드뉴스 | 사업자번호:107-87-91614 | 등록번호 : 서울. 아02428 | 등록일자(발행일) : 2013.01.16
제호 : MEDICALWORLDNEWS | 발행인:김영미 | 편집인:김영신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영신
주소: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4 아이비피아빌딩 5층 메디컬월드뉴스
기사문의/제보: TEL. 02-761-8801, 070-4277-0717 | FAX. 02)761-9046
E-mail : medicalkorea1@daum.net, newsmedical@daum.net
Copyright (c) medicalworld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