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검색

  • 23.0
    원주 비

박능후 복지부 장관 후보자, 장남 소득공제 혜택 재산고지 거부 논란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김승희 의원 문제 제기

김영신기자 입력 2017-07-23 14:36:19 글자크게하기글자작게하기[이전기사보기] 복지부, 83개 요양기관 정기현지조사 진행[다음기사보기]정부, 194개 농가 살충제 성분 부적합 사례 없어 프린터하기

  • 이 글을 트위터로 보내기
  •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이 글을 미투데이로 보내기
  • 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 네이트온 쪽지보내기
  • 이 글을 구글로 북마크하기
  • 이 글을 네이버로 북마크하기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김승희(자유한국당)의원이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가 장남의 소득공제를 받으며 정작 자녀의 재산신고사항 고지를 거부한 것은 문제가 있다고 9일 주장했다.

김승희 의원에 따르면 박능후 후보자의 최근 5년간 근로소득원천징수영주증을 보면 지난 5년(2012~2016년)간 자녀의 의료비, 신용카드, 직불카드, 대중교통이용액 373만 1,447원이 본인의 소득공제 항목에 포함됐다.

그러나 박 후보자의 장남은 2009년부터 해외에 거주 중이라고 밝혔고, 2016년 2월부터 2017년 2월까지 미국 MIT에서 박사후 과정을 통해 $4만 6,125 상당의 급여로 1년 오퍼를 받은 바 있고, 2016 9월 28일부터 현재까지 미국 델라웨어 소재 CATALOG사의 CEO로 재직 중이다.

박 후보자는 장남의 두 가지 소득을 근거로 독립생계 이유로 재산신고사항을 고지거부했다.

[표] 최근 5년간 박 후보자의 경기대학교 근로소득원천징수영수증 중 자녀 소득공제항목
박능후 복지부 장관 후보자, 장남 소득공제 혜택 재산고지 거부 논란

김 의원은 “박 후보자가 2012년부터 2016년까지 자녀에 대한 의료비 104만 9,030원에 대한 소득공제를 받은 사실이 있는데, 자녀의 재산고지거부 소득활동 자료에 따르면 2016년 2월부터 소득이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박 후보자의 건강보험 피부양자로 등록되어 건강보험 혜택을 누렸다는 의혹이 있어 이 부분에 대한 꼼꼼한 검증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또 “박능후 장관 장남에 대해 소득공제를 받는 등 유리하게 제도를 이용하다 재산신고사항을 고지거부 함으로써 국민의 알권리를 침해했다”고 주장했다.
 
 

Copyright ⓒ 메디컬월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글자크게하기글자작게하기[이전기사보기] 복지부, 83개 요양기관 정기현지조사 진행[다음기사보기]정부, 194개 농가 살충제 성분 부적합 사례 없어프린터하기
주소 복사하기 : http://bit.ly/2sCPBNR
  • 이 글을 트위터로 보내기
  •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이 글을 미투데이로 보내기
  • 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 네이트온 쪽지보내기
  • 이 글을 구글로 북마크하기
  • 이 글을 네이버로 북마크하기

의약품정보 검색

도시바메디컬
대한임상노인의학회
대한간학회
한국임상암학회
일산병원
센트럴메디컬서비스(주)
분당제생병원
대한의사협회
대한소화기내시경학회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
한국화이자제약
세브란스병원
서울대학교병원

건국대병원
국립암센터
삼육서울병원
분당서울대병원
대한영상의학회
한림대

회사소개 I 개인보호정책 I 이용약관 I 광고/제휴 I 자료실 I 문의하기 I 기사제보

(주)메디컬월드뉴스 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상호명:(주)메디컬월드뉴스 | 사업자번호:107-87-91614 | 등록번호 : 서울. 아02428 | 등록일자(발행일) : 2013.01.16
제호 : MEDICALWORLDNEWS | 발행인:김영미 | 편집인:김영신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영신
주소: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4 아이비피아빌딩 5층 메디컬월드뉴스
기사문의/제보: TEL. 02-761-8801, 070-4277-0717 | FAX. 02)761-9046
E-mail : medicalkorea1@daum.net, newsmedical@daum.net
Copyright (c) medicalworld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