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검색

  • 23.0
    원주 비

한국로슈진단, ‘베러 투게더’ 캠페인…HPV 검사 필요성 알린다

자궁경부암 환자 10명 중 1명은 세포검사에서 정상 판정, 세포검사 위음성률 30~45%

김영신기자 입력 2017-05-15 14:01:31 글자크게하기글자작게하기[이전기사보기] 건양대병원 의료기기임상시험센터 세미나 개최[다음기사보기]고대구로병원 의료기기중개임상지원센터-의료기기개발 기업 BBB, MOU 체결 프린터하기

  • 이 글을 트위터로 보내기
  •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이 글을 미투데이로 보내기
  • 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 네이트온 쪽지보내기
  • 이 글을 구글로 북마크하기
  • 이 글을 네이버로 북마크하기

한국로슈진단, ‘베러 투게더’ 캠페인…HPV 검사 필요성 알린다
[사진] 16번 및 18번의 고위험군 HPV는 자궁경부암 발생 원인의 70%를 차지한다는 의미를 담았다.(제공 로슈진단)

한국로슈진단(대표이사 리처드 유, Richard Yiu)이 5월 셋째 주 ‘자궁경부암 예방주간’을 맞아 자궁경부암 예방과 조기 진단을 위한 HPV DNA 검사의 필요성을 알리는 ‘베러 투게더(Better 2gether), 부제 – 자궁경부 세포검사와 HPV검사를 동시에 받으면 더 정확합니다’ 캠페인을 진행한다.

부인과 암 발생률 1위를 차지하는 자궁경부암은 국내에서 이틀마다 5명이 자궁경부암으로 사망할 정도로 여성의 건강과 생명을 심각하게 위협하는 질병이다. 

16형과 18형 바이러스가 암발생 원인의 약 70%를 차지하는데, 자궁경부암은 암이 되기 이전단계를 거치는 시간이 다른 암에 비해 상대적으로 길어 조기 진단이 가능하고, 조기에 치료하면 완치가 가능하기 때문에 예방이 가능한 암으로 불리기도 한다.

이에 한국로슈진단은 자궁경부암 예방주간을 기점으로 기존 세포검사(PAP Smear)와 HPV 검사를 동시에 받으면 검진의 정확도를 높일 수 있다는 내용의 ‘베러 투게더 캠페인을 시작한다.

자궁경부암 세포검진은 자궁경부암을 선별하는 1차 검사로 전 세계적으로 사용되고 있지만 양성이어야 할 검사결과가 음성으로 나오는 위음성율이 30%에서 45%에 달한다.

한 연구 결과에 따르면 자궁경부암 환자 3명 중 1명은 세포진 검사 결과가 정상인 것으로 나타났으며, 로슈진단이 미국에서 여성 4만 7,000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임상에서도 16형 혹은 18형 바이러스를 보유한 여성은 세포검사에서 정상 판명을 받았음에도 10명중 1명꼴로 전암 단계로 암이 진행된 것으로 나타났다.

HPV 검사는 자궁경부암의 주요 원인인 고위험군 16, 18번 HPV 바이러스 유무를 검사해 보유한 HPV에 따른 위험도를 예측해 자궁경부암의 발생 위험을 줄인다.

이번 캠페인 역시 세포검사와 함께 HPV 검사를 통한 고위험군 HPV 16, 18번의 유무 확인의 중요성을 알리는 것을 골자로 한다.

캠페인 명은 기존 자궁경부암 세포검사와 HPV 검사를 동시에 받으면(together), 검진의 정확도를 높일 수 있다는 의미의 베러(better)와 투게더(together)가 조합되었다.

한국로슈진단은 캠페인의 일환으로 세포진 검사와HPV동시 검사의 이점을 강조한 ‘베러 투게더’ 영상을 제작해 다음 달 유튜브를 통해 공개한다.

이 영상은 젓가락, 안경처럼 ‘하나로는 완전할 수 없는’ 우리 주변의 사물들을 보여주며, 자궁경부암 검사도 마찬가지로 현재 만20세 이상 여성에게 국가 암 검진으로 무료 제공되는 세포진 검사만으로는 자궁경부암의 발생 예측에 한계가 있으며, 이를 보완하기 위해서는 HPV 검사를 동시에 받는 게 필요하다는 메시지를 강조할 예정이다.

해외에서는 세포진 검사의 한계를 보완하기 위해 HPV 검사의 필요성이 더욱 강조되고 있으며, 국내외 부인종양학회에서뿐 아니라 국가암검진 권고안에서도 세포진 검사와HPV검사의 병행을 권장하고 있다.

현재 국내 20세 이상 여성은 국가건강검진 프로그램에 따라 1년에 한 번씩 자궁경부 세포검사를 받고 있으며, 30세 이상 여성은 자궁경부 세포검사와 HPV 동시 검사를 2년에 한번씩 받도록 권고되고 있다.

한국로슈진단 리처드 유 대표는 “자궁경부암은 다른 암과 달리 조기 진단으로 확실하게 예방 가능한 암인 만큼 자궁경부암 검사의 정확도를 높일 수 있는 HPV 검사는 여성 건강 기여에 있어 큰 의미를 지닌다”며, “많은 여성들이 캠페인 의미에 공감하고, 더 나아가 세포 검사와 HPV 동시 검사를 통해 자궁경부암을 확실히 예방할 수 있는 기회를 갖길 바란다”고 말했다.

Copyright ⓒ 메디컬월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글자크게하기글자작게하기[이전기사보기] 건양대병원 의료기기임상시험센터 세미나 개최[다음기사보기]고대구로병원 의료기기중개임상지원센터-의료기기개발 기업 BBB, MOU 체결프린터하기
주소 복사하기 : http://bit.ly/2ql0S59
  • 이 글을 트위터로 보내기
  •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이 글을 미투데이로 보내기
  • 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 네이트온 쪽지보내기
  • 이 글을 구글로 북마크하기
  • 이 글을 네이버로 북마크하기

의약품정보 검색

도시바메디컬
대한임상노인의학회
대한간학회
한국임상암학회
일산병원
센트럴메디컬서비스(주)
분당제생병원
대한의사협회
대한소화기내시경학회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
한국화이자제약
세브란스병원
서울대학교병원

건국대병원
국립암센터
삼육서울병원
분당서울대병원
대한영상의학회
한림대

회사소개 I 개인보호정책 I 이용약관 I 광고/제휴 I 자료실 I 문의하기 I 기사제보

(주)메디컬월드뉴스 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상호명:(주)메디컬월드뉴스 | 사업자번호:107-87-91614 | 등록번호 : 서울. 아02428 | 등록일자(발행일) : 2013.01.16
제호 : MEDICALWORLDNEWS | 발행인:김영미 | 편집인:김영신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영신
주소: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4 아이비피아빌딩 5층 메디컬월드뉴스
기사문의/제보: TEL. 02-761-8801, 070-4277-0717 | FAX. 02)761-9046
E-mail : medicalkorea1@daum.net, newsmedical@daum.net
Copyright (c) medicalworld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