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검색

  • 29.0
    원주 비

2017 전통문화 체험관광 프로그램 선정

해남 수묵기행(아트투어), 강화 고인돌 밀당여행 등 10건

김나성기자 입력 2017-05-17 00:21:07 글자크게하기글자작게하기[이전기사보기] 항공교통서비스 보고서 발간…외항사 정보·주요 노선별 비교까지[다음기사보기]고령소비자 불만상담…건강식품 감소 vs 치과 관련 증가 프린터하기

  • 이 글을 트위터로 보내기
  •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이 글을 미투데이로 보내기
  • 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 네이트온 쪽지보내기
  • 이 글을 구글로 북마크하기
  • 이 글을 네이버로 북마크하기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가 전통문화 체험을 고품격 관광프로그램으로 육성하기 위해 2017년 전통문화 체험관광 프로그램 10건을 선정했다.

‘전통문화 체험관광 프로그램’은 대한민국 곳곳에 숨어있는 지역의 대표적인 전통문화 상품을 찾아내고 이를 명소 관광으로 연계, 활성화하기 위해 2016년부터 문체부가 한국관광공사(이하 관광공사)와 함께 지원하고 있는 사업이다.

지원을 받는 체험관광 프로그램은 인물·이야기, 역사·유적지, 생활문화(한옥·한복·한방 등), 고건축물, 전통예술, 전통공예, 역사놀이, 신화·전설 등 다양한 주제를 다룬다.

전통문화는 나라마다 과거와 현재와 미래를 연결하는 고리로서 부가가치가 높은 고품격의 문화관광콘텐츠로 육성되고 있다.

올해 선정된 전통문화 체험관광 프로그램으로는 ▲해남 예술가와 함께하는 수묵기행, ▲강화 고인돌 밀당 선사여행, ▲울주 외고산 옹기마을 전통가마, ▲부산 낙낙 동래민속, ▲영주 옛 선비를 만나다 등 올해 새롭게 선정된 프로그램을 비롯해 ▲광주 광산 비밀의 월봉서원, ▲강릉 한류문학 힐링스토리, ▲전주 한옥마을에서 만나는 한국의 미, ▲경주 신라타임머신, ▲산청 한방테마파트 오감+알파(α)체험 등이 있다. 

(표)2017년도 전통문화 체험관광 프로그램
2017 전통문화 체험관광 프로그램 선정

해남의 ‘예술가와 함께하는 수묵기행’은 남도길 걸음마다 ‘그림꽃’같이 펼쳐진 들녘과 도처에 해솔숲 무리, 그리고 그 너머에 올망졸망 솟은 작은 산들을 수묵화의 배경으로 삼아 옛 화가의 시선으로 따라가는 예술여행(아트투어)이다.

해남 녹우당과 울림산방, 대흥사 등에 이르는 서정적 발자취를 통해 ‘이 땅이 참 장하다’라는 추임새가 저절로 터질 것으로 보인다.

강화 고인돌 밀당(밀古 당氣go) 여행은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등재된 고인돌(모형)을 밀고 당기는 가족 캠프이다.

800여 년 전 고려의 임시수도였던 강화도의 사람들이 밤낮 없이 밀고 당겼던 화문석과 직물의 기술과 명성을 이어온 강화 소창직물을 소재로 한 체험도 마련했다. 이 체험 행사들은 ‘2018년 올해의 관광도시 인천 강화군’ 지원 사업과도 연계해 활용될 예정이다.

영주 선비촌에서 진행되는 ‘옛 선비를 만나다’는 우리나라 최초(1543년)의 서원이자 사액서원(1550년 명종친필의 서원이름이 적힌 편액을 받은 서원)인 소수서원과 연계된 체험프로그램이다.

인성교육과 함께하는 이 프로그램은 자유학기제를 맞이한 학생들의 체험활동뿐만 아니라 일본학생 등의 수학여행 코스로도 인기를 얻을 것으로 보인다.

또 부산 동래 민속체험은 인근의 동래 온천과 연계하며, 울주 옹기체험은 옹기축제(5. 4.~5. 7.)에 대한 일회적 지원에 그치지 않고 지속적인 체험 프로그램으로 구성해 앞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일조할 것으로 기대된다.

문체부는 작년 체험관광 시범사업으로 ▲산청(한방으로 힐링하는 건강), ▲강릉(신사임당·허난설헌 문화 이야기), ▲경주(신라로 떠나는 타임머신), ▲전주(한옥마을에서 만난 한국의 미), ▲광주 광산(비밀의 서원에서 만나는 호남의 정신문화) 등 총 5개 지역의 특화 프로그램을 선정한 바 있다.

지난 2016년 3월부터 11월까지 외국인 관광객 5,943명을 포함해 총 31,792명의 관광객이 총 912회 진행된 행사에 참여하는 등의 성과를 올렸다. 올해는 ‘전통문화 체험관광 프로그램’ 10곳에 관광객 5만 명(외국인 7,000명)이 참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문체부는 이 프로그램을 고품격 관광콘텐츠로 육성해 지속 가능한 관광에도 이바지할 수 있도록 관광공사와 함께 프로그램 진단, 전문가 수시 컨설팅, 국내외 통합 홍보 등을 추가로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문체부 황명선 관광정책실장은 “전통문화 체험관광 프로그램은 고유한 전통문화를 세계적인 관광콘텐츠로 육성해 내·외국인 관광객 유치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앞으로 전통문화 체험관광 프로그램이 자생력 있는 문화관광 콘텐츠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Copyright ⓒ 메디컬월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글자크게하기글자작게하기[이전기사보기] 항공교통서비스 보고서 발간…외항사 정보·주요 노선별 비교까지[다음기사보기]고령소비자 불만상담…건강식품 감소 vs 치과 관련 증가프린터하기
주소 복사하기 : http://bit.ly/2pGZKvx
  • 이 글을 트위터로 보내기
  •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이 글을 미투데이로 보내기
  • 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 네이트온 쪽지보내기
  • 이 글을 구글로 북마크하기
  • 이 글을 네이버로 북마크하기

의약품정보 검색

도시바메디컬
대한임상노인의학회
대한간학회
한국임상암학회
일산병원
센트럴메디컬서비스(주)
분당제생병원
대한의사협회
대한소화기내시경학회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
한국화이자제약
세브란스병원
서울대학교병원

건국대병원
국립암센터
삼육서울병원
분당서울대병원
대한영상의학회
한림대

회사소개 I 개인보호정책 I 이용약관 I 광고/제휴 I 자료실 I 문의하기 I 기사제보

(주)메디컬월드뉴스 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상호명:(주)메디컬월드뉴스 | 사업자번호:107-87-91614 | 등록번호 : 서울. 아02428 | 등록일자(발행일) : 2013.01.16
제호 : MEDICALWORLDNEWS | 발행인:김영미 | 편집인:김영신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영신
주소: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4 아이비피아빌딩 5층 메디컬월드뉴스
기사문의/제보: TEL. 02-761-8801, 070-4277-0717 | FAX. 02)761-9046
E-mail : medicalkorea1@daum.net, newsmedical@daum.net
Copyright (c) medicalworld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