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검색

  • 19.0
    원주 맑음

나이지리아 북부지역 수막구균성수막염 환자 발생 급증

출국 최소 10일 전 수막구균 백신 접종 당부, 수막구균 감염증 의심시 즉각적 항생제 투여 등 치료 필수

임재관기자 입력 2017-04-13 18:49:00 글자크게하기글자작게하기[이전기사보기] 식약처-복지부, 첨단 의료기기산업 육성 제도혁신 추진[다음기사보기]비브리오패혈증 올해 첫 환자 발생…감염 주의 당부 프린터하기

  • 이 글을 트위터로 보내기
  •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이 글을 미투데이로 보내기
  • 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 네이트온 쪽지보내기
  • 이 글을 구글로 북마크하기
  • 이 글을 네이버로 북마크하기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정기석)가 최근 나이지리아에서 수막구균성수막염 발생이 급증함에 따라, 나이지리아 방문시 출국 최소 10일 전에 수막구균성수막염 백신을 접종하고 현지에서는 감염에 주의할 것을 당부했다.
나이지리아 북부지역 수막구균성수막염 환자 발생 급증
(그림)2017년 나이지리아 수막구균성수막염 발생 지역, NCDC

나이지리아 질병관리본부(NCDC)에 따르면 2017년 4월 5일(수) 기준 나이지리아 19개 주에서 3,959명의 환자가 발생하고(사망 438), 이 중 181명이 확진되었으며, 잠파라(Zamfara) 주를 포함한 5개의 주[잠파라(Zamfara), 소코토(Sokoto), 카치나(Katsina), 케비(Kebbi), 니제르(Niger)]에서 약 95%의 환자가 발생했다.

확진자의 83%는 Neisseria meningitidis serotype C로 확인됐으며, 5-14세 어린이가 환자의 약 52%를 차지했다.

수막구균성수막염은 Neisseria meningitidis(meingococcus)에 의한 급성 감염병으로 평균 3~4일의 잠복기를 갖고, 수막염, 패혈증, 기타감염(폐렴, 관절염, 중이염 등)의 임상 양상을 나타내며, 감염증이 의심될 경우 즉각적으로 항생제를 투여해야 사망률과 후유증을 줄일 수 있다.

국내 수막구균성수막염 발생 신고건수는 2004년 이후 매년 15건 이하이며, 선진국에서는 발생률이 10만명당 0.5~4명, 개발도상국에서는 10만명당 10~25명 정도로 발생한다.

아프리카 중부지방의 ‘수막염 벨트(Meningitis Belt: 아프리카 중부지방의 가나, 감비아, 나이지리아, 니제르, 말리, 베냉, 부르키나파소, 수단, 세네갈, 에리트레아, 에티오피아, 우간다, 중앙아프리카 공화국, 차드, 카메룬, 케냐, 코트디부아르, 토고 등 수막염이 자주 발생하는 지역)’ 지역에서는 유행이 발생할 경우 발생 빈도가 높아 여행자나 체류자에서도 감염될 가능성이 있으므로 예방접종이 필요하다.
나이지리아 북부지역 수막구균성수막염 환자 발생 급증
(그림)아프리카 수막염 벨트 및 해당 국가, 미국 CDC

질병관리본부는 수막구균성수막염의 경우 백신접종을 통해 예방이 가능하므로, 나이지리아 등 수막염 벨트지역을 방문할 경우에는 최소 출국 10일 전까지 반드시 예방 접종을 받고, 현지에서는 발생 급증 지역 방문 자제, 의심환자와의 접촉 주의 등 감염되지 않도록 주의하도록 했다.

또 귀국 후 10일 이내 발열, 두통, 구토, 경부 경직(목이 뻣뻣해짐) 등 뇌수막염 의심증상 발생시 의료기관에서 진료를 받고, 반드시 해외여행력을 알려줄 것을 당부했다.

Copyright ⓒ 메디컬월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글자크게하기글자작게하기[이전기사보기] 식약처-복지부, 첨단 의료기기산업 육성 제도혁신 추진[다음기사보기]비브리오패혈증 올해 첫 환자 발생…감염 주의 당부프린터하기
주소 복사하기 : http://bit.ly/2pbLE1r
  • 이 글을 트위터로 보내기
  •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이 글을 미투데이로 보내기
  • 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 네이트온 쪽지보내기
  • 이 글을 구글로 북마크하기
  • 이 글을 네이버로 북마크하기

의약품정보 검색

센트럴메디컬서비스(주)
분당제생병원
대한의사협회
한국임상암학회
일산병원
대한소화기내시경학회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
한국화이자제약
세브란스병원
서울대학교병원

건국대병원
국립암센터
삼육서울병원
분당서울대병원
대한영상의학회
한림대

회사소개 I 개인보호정책 I 이용약관 I 광고/제휴 I 자료실 I 문의하기 I 기사제보

(주)메디컬월드뉴스 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상호명:(주)메디컬월드뉴스 | 사업자번호:107-87-91614 | 신문사업등록번호 : 서울, 다10793
발행인:김영미 | 편집인:김영신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영신
주소: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4 아이비피아빌딩 5층 메디컬월드뉴스
기사문의/제보: TEL. 02-761-8801, 070-4277-0717 | FAX. 02)761-9046
E-mail : medicalkorea1@daum.net, newsmedical@daum.net
Copyright (c) medicalworld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