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검색

  • 7.0
    원주 구름조금

피부 건강에 견과류·과일이 좋은 이유는?…피부 산도 감소

경희대 조윤희 교수팀, 성인 48명의 피부 산도 분석 결과

이다금기자 입력 2017-04-04 23:55:59 글자크게하기글자작게하기[이전기사보기] 국·죽에 MSG 소량 사용시 나트륨 섭취 25%감소 가능[다음기사보기]국내 여중·고생 4명 중 1명이 우울증 프린터하기

  • 이 글을 트위터로 보내기
  •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이 글을 미투데이로 보내기
  • 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 네이트온 쪽지보내기
  • 이 글을 구글로 북마크하기
  • 이 글을 네이버로 북마크하기

견과류·과일이 피부 산도(酸度)를 낮춰 아토피 피부염·여드름 등 피부 질환의 발생 위험을 감소시키는 반면 음료·술은 피부 산도를 높이는 것으로 밝혀졌다.

건강한 피부의 각질층은 pH 5∼7의 약산성을 유지하는데 아토피 피부염·여드름 등 피부질환이 있거나 피부 노화가 진행될 때 피부 산도가 상승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4일 한국식품커뮤니케이션포럼(KOFRUM)에 따르면 경희대 동서의학대학원 의학영양학과 조윤희 교수팀이 피부 질환이 없는 서울·경기 주민(30∼59세) 48명의 음식 섭취와 피부 산도의 관계를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

조 교수팀은 연구 대상자의 팔 안쪽 부위의 피부에서 산도를 잰 뒤 각자의 pH에 따라 피부 산도가 가장 낮은 그룹(pH 5.15∼5.68), 중간 그룹(pH 5.71∼6.24), 가장 높은 그룹((pH 6.26∼6.88)으로 분류했다. 이들이 어떤 음식을 섭취했는지는 24시간 회상법을 통해 분석했다.

전체 연구 대상자의 피부 pH는 5.15∼6.88로 정상 범위 안에 있었다. 성별에 따른 피부 산도의 차이는 없었다.

이들의 피부 산도는 어떤 음식을 즐겨 먹느냐에 따라 차이를 보였다. 견과류·과일 섭취가 많으면 피부 산도가 낮은 반면 음료·술 섭취가 많으면 피부 산도가 높았다. 이는 견과류·과일은 피부에 이롭고, 음료·술은 피부에 해로울 수 있음을 시사하는 결과로 해석된다.  

피부 산도가 가장 낮은 그룹의 견과류·과일을 통한 칼로리 섭취량은 각각 47㎉·133㎉로, 피부 산도가 가장 높은 그룹(각각 14㎉·49㎉)보다 높았다.

반면 피부 산도가 가장 낮은 그룹의 음료·술을 통한 칼로리 섭취량은 28㎉로 피부 산도가 가장 높은 그룹(65㎉)보다 낮았다. 

조 교수팀은 논문에서 “과일에 풍부한 베타카로틴·비타민 C 등 항산화 비타민이 피지샘의 활동을 줄이고 피지 분비를 억제하며 피부질환·암 예방에 도움을 준다는 연구결과가 있다”며, “피부 산도는 광노화 즉, 자외선 노출에 의해서도 상승하는데 견과류·과일 섭취가 광노화로부터 피부를 보호하고 피부 산도 상승을 억제할 수 있다”고 해석했다.

영양소 중에선 탄수화물·식이섬유·칼륨·철분·비타민 A·베타카로틴·티아민(비타민 B1)·리보플래빈(비타민 B2)·비타민 C 섭취가 많은 사람의 피부 산도가 낮았다.

반대로 나트륨은 많이 섭취할수록 피부 산도가 높았다. 피부 산도가 가장 낮은 그룹의 나트륨 섭취량이 2116㎎으로, 피부 산도가 가장 높은 그룹(2510㎎)보다 낮았다.  

지나친 나트륨 섭취는 고혈압·심혈관 질환·신장 질환·골다공증·위암 등의 발생 위험을 높이는 것으로 알려졌는데 피부 건강에도 악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나트륨의 ‘해악’이 하나 더 추가된 셈이다.

조 교수팀은 논문에서 “피부 산도(pH)는 피부의 항균 기능과 항상성 유지에 큰 역할을 한다”며, “피부 각질세포의 정상적인 분화와 장벽 형성에 중요한 역할을 하는 영양소인 비타민 A와 칼슘 섭취를 늘리면 피부 산도가 낮아진다는 연구결과가 있다”고 소개했다.

이번 연구결과는 한국식품영양학회지 최근호에 ‘건강한 성인에서 피부 산도와 영양소 섭취 및 식사패턴과의 상관성 연구’라는 내용으로 소개됐다.
 

Copyright ⓒ 메디컬월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글자크게하기글자작게하기[이전기사보기] 국·죽에 MSG 소량 사용시 나트륨 섭취 25%감소 가능[다음기사보기]국내 여중·고생 4명 중 1명이 우울증프린터하기
주소 복사하기 : http://bit.ly/2nTwWfg
  • 이 글을 트위터로 보내기
  •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이 글을 미투데이로 보내기
  • 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 네이트온 쪽지보내기
  • 이 글을 구글로 북마크하기
  • 이 글을 네이버로 북마크하기

의약품정보 검색

센트럴메디컬서비스(주)
분당제생병원
대한의사협회
한국임상암학회
일산병원
대한소화기내시경학회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
한국화이자제약
세브란스병원
서울대학교병원

건국대병원
국립암센터
삼육서울병원
분당서울대병원
대한영상의학회
한림대

회사소개 I 개인보호정책 I 이용약관 I 광고/제휴 I 자료실 I 문의하기 I 기사제보

(주)메디컬월드뉴스 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상호명:(주)메디컬월드뉴스 | 사업자번호:107-87-91614 | 신문사업등록번호 : 서울, 다10793
발행인:김영미 | 편집인:김영신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영신
주소: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4 아이비피아빌딩 5층 메디컬월드뉴스
기사문의/제보: TEL. 02-761-8801, 070-4277-0717 | FAX. 02)761-9046
E-mail : medicalkorea1@daum.net, newsmedical@daum.net
Copyright (c) medicalworld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