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검색

  • 18.0
    원주 맑음

임신부 10명 중 8명, 임신중독증 자각 증상 경험 ‘방치’

한국로슈진단, 임신부 500명 대상 임신중독증 인식 조사 결과

김영신기자 입력 2017-04-03 11:51:40 글자크게하기글자작게하기[이전기사보기] 식약처, 시중 유통 의료기기 품질검증 진행 중[다음기사보기]식약처 ‘찾아가는 건강 검진 함께하는 의료기기 안전 사용 캠페인’개최 프린터하기

  • 이 글을 트위터로 보내기
  •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이 글을 미투데이로 보내기
  • 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 네이트온 쪽지보내기
  • 이 글을 구글로 북마크하기
  • 이 글을 네이버로 북마크하기

임신부 10명 중 8명이 임신중독증 자각 증상을 경험하지만 당연히 오는 증상으로 방치한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한국로슈진단(주)(대표이사 리처드 유)이 임신중독증(전자간증) 인식 향상 캠페인의 일환으로 진행한 ‘임신중독증인식 실태’ 조사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

이번 설문은 임신중독증에 대한 임신부들의 인식 현황을 파악하기 위해 기획됐으며, 모바일 리서치 전문업체 오픈서베이와 함께 2017년 03월 07일 ~ 2017년 03월 09일까지 임신부 500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표본오차 ±4.38%)

◆임신부 대부분 임신중독증 당연한 임신 증상으로 생각
임신부 10명 중 8명(79.2%)은 체중의 급격한 증가(44.4%), 부종(18.6%) 등 초기 자각 증상부터 심한 두통  (39.2%), 우측 상복부 통증 및 심와부 통증 (19%), 시력장애(13.6%), 고혈압(11.6%), 단백뇨 의심(10%), 소변량의 현저한 감소(4.6%) 등 중증 자각 증상까지 다양한 임신중독증(전자간증) 자각 증상을 경험한 적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복수응답 가능)
임신부 10명 중 8명, 임신중독증 자각 증상 경험 ‘방치’
(그래프)임신 기간 중 임신중독증(전자간증)에 증상을 겪어본 적이 있는지에 대한 응답.

그러나 이러한 자각증상을 경험한 임신부들의 약 40%(39.9%)는 증상들을 당연한 임신 증상이라 생각하고 아무런 조치를 하지 않는다고 답변, 임신중독증에 대한 올바른 인지 및 경각심이 부족함을 알 수 있었다.

10명 중 2명(24.0%)의 임신부만이 자각 증상을 경험 후, 산부인과 등 병원을 방문하여 진료를 받는다고 답변했다.

그 외의 임신부는 인터넷을 통해 정보를 얻거나(31.6%) 지인에게 자문을 구한다(4.0%)고 응답해 적절한 대처 역시 미흡한 것으로 나타났다.

 
임신부 10명 중 8명, 임신중독증 자각 증상 경험 ‘방치’
(그래프)임신중독증(전자간증) 증상 경험자들의 대처 방식에 대한 응답

◆임신 중 최대 고민거리 ‘태아 건강’, 임신부 10명 중 2명은 임신중독증 몰라
임신부의 23.2%는 임신 중독증(전자간증)을 모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임신 중 가장 큰 걱정거리를 묻는 질문에는 과반수의 임신부(61.6%)가 ‘태아의 건강’을 꼽은 반면 태아 성장 장애는 물론 심한 경우 태아의 사망까지도 야기할 수 있는 임신중독증(전자간증)을 여전히 모르는 임신부가 있는 것으로 나타나, 질환 이해의 사각지대가 존재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임신부 10명 중 8명, 임신중독증 자각 증상 경험 ‘방치’
(그래프 왼쪽)임신중독증(전자간증)에 대해 알고 있는지에 대한 응답
(그래프 오른쪽)임신과 관련하여 가장 걱정되는 부분에 대한 응답

◆고위험군 임신부도 검사 필요성 인지 낮아
이번 조사에 참여한 임신부 중 15.6%는 고혈압(5%), 주 수 대비 태아 성장 지연(4.8%), 임신중독증 이전 병력 (4.6%), 단백뇨(4.4%), 다태임신(4.2%) 등의 임신중독증(전자간증) 위험 요인이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복수응답 가능).

그러나 이들 중 과반수(60.3%) 이상은 임신중독증 검사 경험이 없었으며, 검사를 받지 않은 가장 큰 이유로(80.8%) “병원에서 권유하지 않아서”(57.4%), “검사에 대한 필요성을 느끼지 못해서”(23.4%)라고 응답했다.

이를 통해 고위험군 임신부조차도 임신중독증 검사의 필요성에 대한 인지가 낮은 것으로 확인됐다.

대한산부인과초음파학회 회장 박중신 교수(서울대학교 의과대학)는 “산모와 태아의 건강을 위협하는 치명적인 임신성 질환인 임신중독증(전자간증)은 아직까지 정확한 원인 및 예방법이 밝혀지지 않아 정확한 진단을 통한 적극적인 관리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갑자기 몸이 많이 붓거나, 혈압이 올라가고 시야가 흐려지는 등의 증상을 보이는 20주 이상의 임신부는 정기 진찰 시기가 아니더라도 즉시 병원을 찾아 전문 의료진의 권고를 따라야 한다”고 조언했다.

Copyright ⓒ 메디컬월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글자크게하기글자작게하기[이전기사보기] 식약처, 시중 유통 의료기기 품질검증 진행 중[다음기사보기]식약처 ‘찾아가는 건강 검진 함께하는 의료기기 안전 사용 캠페인’개최프린터하기
주소 복사하기 : http://bit.ly/2oOHrzK
  • 이 글을 트위터로 보내기
  •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이 글을 미투데이로 보내기
  • 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 네이트온 쪽지보내기
  • 이 글을 구글로 북마크하기
  • 이 글을 네이버로 북마크하기

의약품정보 검색

센트럴메디컬서비스(주)
분당제생병원
대한의사협회
한국임상암학회
일산병원
대한소화기내시경학회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
한국화이자제약
세브란스병원
서울대학교병원

건국대병원
국립암센터
삼육서울병원
분당서울대병원
대한영상의학회
한림대

회사소개 I 개인보호정책 I 이용약관 I 광고/제휴 I 자료실 I 문의하기 I 기사제보

(주)메디컬월드뉴스 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상호명:(주)메디컬월드뉴스 | 사업자번호:107-87-91614 | 신문사업등록번호 : 서울, 다10793
발행인:김영미 | 편집인:김영신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영신
주소: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4 아이비피아빌딩 5층 메디컬월드뉴스
기사문의/제보: TEL. 02-761-8801, 070-4277-0717 | FAX. 02)761-9046
E-mail : medicalkorea1@daum.net, newsmedical@daum.net
Copyright (c) medicalworld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