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검색

  • 22.0
    원주 구름조금

미세먼지와 황사 심할수록 한방에서는 ‘보원고’ 처방

도라지, 오미자, 맥문동 등 약재 혼합

김지원기자 입력 2017-03-30 09:44:59 글자크게하기글자작게하기[이전기사보기] 건국대병원, 4월 4일 부정맥 건강강좌 개최[다음기사보기]서울대병원 ‘서울시 네트워크 시민대학 프로그램’ 운영 프린터하기

  • 이 글을 트위터로 보내기
  •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이 글을 미투데이로 보내기
  • 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 네이트온 쪽지보내기
  • 이 글을 구글로 북마크하기
  • 이 글을 네이버로 북마크하기

따뜻한 봄 햇살은 찾아왔지만 반갑지 않은 손님도 찾아왔다. 바로 미세먼지와 황사다. 기상청은 올해 봄철 황사 발생일수는 평년(5.4일)과 비슷한 수준으로 전망했지만 미세먼지와 오존 등급이 나빠지는 날은 점차 증가하고 있어 이에 대한 건강관리가 필요하다.

자생한방병원 박병모 병원장의 도움말로 봄철 미세먼지와 황사로 인한 기관지 질환 예방 노하우에 대해 알아본다.

환경부에 따르면 국내 미세먼지와 오존 등급이 ‘나쁨’을 기록한 날은 2012년 49.8일, 2013년 64.1일, 2014년 65.2일, 2015년 72.1일으로 점차 증가하고 있다.

[표 설명] 국내 미세먼지 및 오존 발생 일수 
미세먼지와 황사 심할수록 한방에서는 ‘보원고’ 처방

그 중 서울과 경기도의 연 평균 발생 일수는 각각 74일, 138일이었다. 특히 경기도의 경우 3일 중 하루가 미세먼지와 오존 등급이 ‘나쁨’을 기록해 가장 심각한 것으로 나타났다.

자생한방병원 박병모 병원장은 “인체가 미세먼지나 황사에 노출되면 호흡기는 물론 피부, 정신, 척추, 심혈관 질환으로까지 이어진다”며, “공기 오염으로 인한 잦은 기침은 복압을 증가시켜 척추디스크나 협착 증상을 야기할 수 있으며, 심장 질환이나 순환기 질환이 있는 환자는 미세먼지에 의해 고혈압, 뇌졸중이 발생할 수 있다”고 말했다. 

대부분의 미세먼지는 자동차 배기가스, 공장의 화석 연료 사용으로 인해 발생하는 대기 중 부유 물질이다. 

국제암연구소(IARC)는 지난 2013년 미세먼지를 1군(Group 1) 발암물질로 규정했으며, 세계보건기구(WHO)는 미세먼지로 인해 기대수명보다 일찍 사망하는 사람은 2014년 한 해 700만 명에 이른다고 발표했다.

따라서 미세먼지 농도가 높을 때는 가급적 외출을 자제하는 것이 좋다. 외출을 할 땐 미세먼지용 마스크를 쓰고, 되도록이면 긴소매 옷을 입는 것이 바람직하다. 외출 후에는 샤워나 세수, 양치질을 통해 몸에 붙어있는 미세먼지를 빠르게 씻어주는 것이 좋다.

황사가 심한 날에는 과일, 야채를 충분히 섭취하는 것이 좋다. 황사 속 먼지와 중금속은 우리 몸의 산화스트레스와 염증을 증가시키는데, 과일과 야체에는 비타민 B·C 와 엽산이 풍부하게 들어있어 항산화 작용을 하기 때문이다. 

호흡기가 건조해지는 것을 방지하고, 유해물질이 빠르게 배출돼 이로 인한 염증을 완화해주는 약재를 섭취하는 것도 도움이 된다.

특히 도라지는 폐의 기운을 높이고 편도의 염증을 줄여주는데 좋다. 도라지(길경)에 있는 사포닌은 우리 몸의 프로스타글란딘을 억제해 진통, 항염 작용을 하기 때문이다.

폐의 허약함을 보충해 기침을 멈추게 하는 오미자도 기관지 보호에 좋다. 오미자는 성질이 따뜻하면서도 건조하지 않아 폐에 좋은 작용을 한다.

또한 몸의 진액과 음기를 보충하는 약재여서 오미자가 위로 올라가 폐에 작용하면 폐의 허약함을 도와 기침과 헐떡거림을 멈추게 해준다.  

자생한방병원 박병모 병원장은 “한방에서는 미세먼지로 인한 기관지 보호를 위해 배, 도라지, 오미자, 맥문동, 모과 등 기관지에 좋은 약재를 혼합한 ‘보원고’ 등을 처방한다”며, “하지만 약재를 마음대로 혼합해 복용하면 상호작용에 의한 영향이나 체질적인 문제가 생길 수 있으므로 반드시 의료진과 상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본 칼럼은 본지의 편집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

Copyright ⓒ 메디컬월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글자크게하기글자작게하기[이전기사보기] 건국대병원, 4월 4일 부정맥 건강강좌 개최[다음기사보기]서울대병원 ‘서울시 네트워크 시민대학 프로그램’ 운영프린터하기
주소 복사하기 : http://bit.ly/2nii1tf
  • 이 글을 트위터로 보내기
  •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이 글을 미투데이로 보내기
  • 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 네이트온 쪽지보내기
  • 이 글을 구글로 북마크하기
  • 이 글을 네이버로 북마크하기

의약품정보 검색

도시바메디컬
대한임상노인의학회
대한간학회
한국임상암학회
일산병원
센트럴메디컬서비스(주)
분당제생병원
대한의사협회
대한소화기내시경학회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
한국화이자제약
세브란스병원
서울대학교병원

건국대병원
국립암센터
삼육서울병원
분당서울대병원
대한영상의학회
한림대

회사소개 I 개인보호정책 I 이용약관 I 광고/제휴 I 자료실 I 문의하기 I 기사제보

(주)메디컬월드뉴스 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상호명:(주)메디컬월드뉴스 | 사업자번호:107-87-91614 | 등록번호 : 서울. 아02428 | 등록일자(발행일) : 2013.01.16
제호 : MEDICALWORLDNEWS | 발행인:김영미 | 편집인:김영신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영신
주소: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4 아이비피아빌딩 5층 메디컬월드뉴스
기사문의/제보: TEL. 02-761-8801, 070-4277-0717 | FAX. 02)761-9046
E-mail : medicalkorea1@daum.net, newsmedical@daum.net
Copyright (c) medicalworld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