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검색

  • 22.0
    원주 비

고대의대, 2017학년도 첫 번째 ‘생각의 향기’ 강연 개최

“나는 존재한다, 고로 사랑한다”

김지원기자 입력 2017-03-10 20:28:40 글자크게하기글자작게하기[이전기사보기] 경희의과학연구원·경희바이오헬스클러스터, 천연물분야 심포지엄 개최[다음기사보기]고대의료원, The Great KUMC 2025 도약 의지 프린터하기

  • 이 글을 트위터로 보내기
  •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이 글을 미투데이로 보내기
  • 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 네이트온 쪽지보내기
  • 이 글을 구글로 북마크하기
  • 이 글을 네이버로 북마크하기

고려대학교 의과대학(학장 이홍식)이 지난 9일 이 의과대학 본관 유광사홀에서 2017학년도 첫 번째 ‘생각의 향기’ 강연을 개최했다.

‘도스토예프스키에게 묻는다, 어떻게 함께 살 것인가’라는 주제로 진행된 이번 강연은 고려대학교 노어노문학과 석영중 교수가 강의를 진행했다.

석영중 교수는 도스토예프스키, 푸슈킨, 체호프 등 러시아 문호 거장들의 주요 저서를 번역하며, 러시아 고전문학 대중화에 앞장서고 있다.

저서로는 톨스토이, 도덕에 미치다 , 도스토예프스키, 돈을 위해 펜을 들다 등이 있으며, 한국과 러시아 관계 증진에 특별한 기여를 한 것을 인정받아 러시아 정부로부터 푸쉬킨 메달을 수여 받기도 했다.

대한민국 최고의 러시아 문학 번역가로 평가받는 석 교수는 도스토예프스키가 ‘잔인한 천재’, ‘깊이의 작가’라는 별칭을 가진 만큼 도스토예프스키는 인간의 내면을 깊이 탐구한 작가라고 말했다.

특히 도스토예프스키가 인간의 다양성 중 이중성, 고통, 유한성을 가진 비극적인 인간에 초점을 맞추어 그 의미를 파헤치기 위해 작품생활을 했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도스토예프스키는 소설 속 주인공들의 심리상태를 굉장히 다면적, 다층적으로 표현해 읽는 사람마다 해석이 다르게 나올 수 있다고 밝혔다.

또 ‘죄와 벌’과 같은 대표작에서 볼 수 있듯 도스토예프스키는 인간은 선택이 반복되면서 성장하는 존재라고 여겼으며, 인간은 근원적으로 불합리하고 모순적인 존재임을 모든 작품 속에서 표현하고자 했다는 것이다.

석영중 교수는 “도스토예프스키는 인간의 이중성, 선과 악의 문제, 신의 존재, 내면의 자유 등 인간 존재의 근원과 관련된 의문을 제기하고 평생 동안 답을 얻기 위해 노력한 사람이다”며, “개인에 치우치지 말고 전체를 보는 시각을 가지며 인간의 존엄성을 인정하고 인간으로서 서로 사랑하는 고대의대생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생각의 향기’는 미래 지도자가 될 학생들이 각 분야의 권위 있는 연자들의 강연을 통해 사람과 사회에 대해 균형 잡힌 인식과 풍부한 감성을 기르는 것을 돕고자 2013년부터 실시하고 있는 인문학 교양강좌다.

학생은 물론 교직원, 학부모도 참가 가능하며, 오는 4월 6일(목) 고려대학교 염재호 총장이 ‘4차 산업혁명과 개척하는 의료’라는 주제로 2017학년도 두 번째 생각의 향기가 열릴 예정이다.
 

Copyright ⓒ 메디컬월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글자크게하기글자작게하기[이전기사보기] 경희의과학연구원·경희바이오헬스클러스터, 천연물분야 심포지엄 개최[다음기사보기]고대의료원, The Great KUMC 2025 도약 의지프린터하기
주소 복사하기 : http://bit.ly/2ndc41C
  • 이 글을 트위터로 보내기
  •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이 글을 미투데이로 보내기
  • 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 네이트온 쪽지보내기
  • 이 글을 구글로 북마크하기
  • 이 글을 네이버로 북마크하기

의약품정보 검색

도시바메디컬
대한임상노인의학회
대한간학회
한국임상암학회
일산병원
센트럴메디컬서비스(주)
분당제생병원
대한의사협회
대한소화기내시경학회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
한국화이자제약
세브란스병원
서울대학교병원

건국대병원
국립암센터
삼육서울병원
분당서울대병원
대한영상의학회
한림대

회사소개 I 개인보호정책 I 이용약관 I 광고/제휴 I 자료실 I 문의하기 I 기사제보

(주)메디컬월드뉴스 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상호명:(주)메디컬월드뉴스 | 사업자번호:107-87-91614 | 등록번호 : 서울. 아02428 | 등록일자(발행일) : 2013.01.16
제호 : MEDICALWORLDNEWS | 발행인:김영미 | 편집인:김영신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영신
주소: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4 아이비피아빌딩 5층 메디컬월드뉴스
기사문의/제보: TEL. 02-761-8801, 070-4277-0717 | FAX. 02)761-9046
E-mail : medicalkorea1@daum.net, newsmedical@daum.net
Copyright (c) medicalworld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