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검색

  • 19.0
    원주 구름조금

대한결핵및호흡기학회, 환자 10명 중 9명 흡입치료제 교육상담 후 “필요성 이해했다”

의사 및 환자대상 기도질환 치료개선 캠페인 효과 분석 결과…“환자 순응도 개선됐다” 응답

김영신기자 입력 2016-12-06 19:07:54 글자크게하기글자작게하기[이전기사보기] 대한의료관련감염관리학회 연수교육 관심 폭증[다음기사보기]“손가락 통증, 류마티스관절염일까?” 프린터하기

  • 이 글을 트위터로 보내기
  •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이 글을 미투데이로 보내기
  • 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 네이트온 쪽지보내기
  • 이 글을 구글로 북마크하기
  • 이 글을 네이버로 북마크하기

환자 10명 중 9명이 흡입치료제 교육상담 후 흡입치료제의 필요성에 대해 이해했다는 반응을 보인 것으로 조사됐다.

대한결핵 및 호흡기학회(이사장 신동호, 회장 강경호)가 6일 대표적인 기도질환인 천식, 만성폐쇄성폐질환(이하 COPD) 치료개선 캠페인 효과를 분석하기 위해 진행한 의사 및 환자 대상 설문조사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

이번 조사결과에 따르면 단 1회의 질환 및 흡입치료제 교육상담에도 환자들의 흡입치료제 필요성 인지도가 높아지고 복약순응도가 크게 개선된 것으로 조사됐다.

◆천식, COPD 흡입치료제 교육상담 후 “환자 순응도도 개선”
이번 조사는 지난 5월부터 9월까지 총 4개월간 서울, 수도권을 포함한 전 지역의 호흡기내과 의사 67명과 천식이나 COPD를 진단받은 환자 653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이번 조사결과에 따르면 흡입제를 처방 받은 환자의 97.4%가 흡입제 처방의 필요성에 대해 이해했다고 응답했다.

응답자의 대부분은 의사에게, 교재와 함께 구두로 흡입제 사용 방법에 대해 교육받았다.

또 87.9%의 환자가 교육 후 흡입제를 꾸준히 사용하는 것이 천식 및 COPD 치료에서 가장 중요하다는 것을 인지했으며, 교육받은 내용 중 기억에 남는 흡입치료의 장점으로 47.2%의 환자가 ‘흡입 치료의 효과성’, 35.8%의 환자가 ‘속효성’, 35%의 환자가 ‘적은 부작용’을 꼽은 것으로 나타났다.

교육자료 배포 및 캠페인 진행 후 환자의 복약 순응도가 개선됐다는 의사의 견해도 98.5%로 매우 높게 나타났다.

캠페인 기간 중 실제 흡입제 처방 비율 또한 57.6%에서 72.7%로 26.2%포인트 증가했다.

천식 및 COPD는 기관지에 생기는 만성적인 염증 질환이다. 천식과 COPD는 흡입치료제를 통해 기관지에 지속되고 있는 염증을 치료하고, 발생 가능한 급성 악화를 예방하기 위해 꾸준하게 관리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흡입치료제는 흡입기에서 나오는 약물을 들숨을 통해 기관지로 넣어주는 방식으로 기관지에 직접 약을 바르는 효과적인 치료방법 중 하나며, 치료 효과를 위해서는 입이 아닌 기관지로 흡입제가 들어갈 수 있게 정확하게 흡입해야 한다.
 
대한결핵및호흡기학회, 환자 10명 중 9명 흡입치료제 교육상담 후 “필요성 이해했다”

◆캠페인 통해 단 1회 교육만으로도 교육효과 증명 ‘의료진 역할’ 중요
문제는 환자에게 꼭 필요한 흡입치료제 교육상담을 위해서는 많은 시간과 노력이 필요하다는 점이다.

이번 설문에 참여한 모든 의사가 흡입치료제 처방이 필요하다고 인식하고 있지만 응답자의 53.7%가 시간 및 인력부족으로 흡입제 사용 교육이 어렵고, 47.8%가 환자가 사용법을 어려워하며, 41.8%가 환자의 낮은 복약 순응도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환자들은 흡입제 사용법을 가장 효과적으로 배울 수 있는 방법으로 93.4%가 의사, 간호사, 약사의 직접 시연을 꼽아 흡입 치료제 교육상담에 있어서 의료진의 역할이 중요함이 다시 한 번 확인됐다.

대한결핵 및 호흡기학회 유광하(건국대병원 호흡기알레르기내과) 교수는 “올해 대한의학학회지에 게재된 다른 연구결과에서도 호흡기질환 및 호흡치료제 교육상담 효과가 좋은 것으로 나타난 바 있다”며, “특히 지난 연구에서 3번의 교육으로 좋은 교육 효과가 나타났는데, 이번 설문을 통해 1회의 교육만으로도 효과가 나타날 수 있다는 것이 증명됐다. 이를 바탕으로 학회에서는 환자들을 위한 흡입치료제 교육상담이 보다 체계적으로 진행될 수 있도록 노력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한편 ‘1차치료 시 만성기도질환의 교육 중재 효과’에 대한 연구결과에 따르면 천식 환자 158명, COPD 환자 127명을 대상으로 1개월간 3회에 걸쳐 만성 기도질환에 대한 이해와 흡입 치료제 사용 기술, 질환의 급성 악화시 대응 방법에 대해 교육상담을 시행한 결과, 환자들의 기도질환에 대한 지식과 이해정도가 높아지고, 교육 후 환자의 흡입기 사용에 대한 의사의 평가가 높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또 교육 후 천식조절점수(ACT)가 증가하고, COPD 평가 테스트(CAT) 수치가 감소하는 등 환자의 삶의 질과 관련한 여러 지표들이 크게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관련 연구결과는 올해 대한의학학회지에 게재된 바 있다.

Copyright ⓒ 메디컬월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글자크게하기글자작게하기[이전기사보기] 대한의료관련감염관리학회 연수교육 관심 폭증[다음기사보기]“손가락 통증, 류마티스관절염일까?”프린터하기
주소 복사하기 : http://bit.ly/2gY5EAC
  • 이 글을 트위터로 보내기
  •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이 글을 미투데이로 보내기
  • 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 네이트온 쪽지보내기
  • 이 글을 구글로 북마크하기
  • 이 글을 네이버로 북마크하기

의약품정보 검색

도시바메디컬
대한임상노인의학회
대한간학회
한국임상암학회
일산병원
센트럴메디컬서비스(주)
분당제생병원
대한의사협회
대한소화기내시경학회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
한국화이자제약
세브란스병원
서울대학교병원

건국대병원
국립암센터
삼육서울병원
분당서울대병원
대한영상의학회
한림대

회사소개 I 개인보호정책 I 이용약관 I 광고/제휴 I 자료실 I 문의하기 I 기사제보

(주)메디컬월드뉴스 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상호명:(주)메디컬월드뉴스 | 사업자번호:107-87-91614 | 등록번호 : 서울. 아02428 | 등록일자(발행일) : 2013.01.16
제호 : MEDICALWORLDNEWS | 발행인:김영미 | 편집인:김영신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영신
주소: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4 아이비피아빌딩 5층 메디컬월드뉴스
기사문의/제보: TEL. 02-761-8801, 070-4277-0717 | FAX. 02)761-9046
E-mail : medicalkorea1@daum.net, newsmedical@daum.net
Copyright (c) medicalworld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