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검색

  • 10.0
    원주 구름조금

지방의회, 권한남용 이권 개입 심각…‘외유성 출장, 공정한 의정활동’ 등 심각

권익위 ‘2015년도 지방의회 청렴도 측정’결과 발표

라이프뉴스팀기자 입력 2016-01-03 19:35:30 글자크게하기글자작게하기[이전기사보기] 충남도‘웰에이징 진단기술 및 기기개발 사업’추진…4년간 총 60억 투입[다음기사보기]터키 집회 관련 안전유의 공지 프린터하기

  • 이 글을 트위터로 보내기
  •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이 글을 미투데이로 보내기
  • 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 네이트온 쪽지보내기
  • 이 글을 구글로 북마크하기
  • 이 글을 네이버로 북마크하기

국민권익위원회(위원장 성영훈, 이하 권익위)가 62개 지방의회를 대상으로 실시한 ‘2015년도 지방의회 청렴도 측정’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측정에는 광역의회(17개) 및 인구 40만 이상 기초의회(42개), 인구 40만 미만이지만 시·도 권역별 내 인구가 가장 많은 기초의회(3개)를 평가대상에 포함된다.

지방의회 청렴도 측정은 지난 2013년 처음 실시하였으며 권익위는 제7기 지방의회 출범(‘14년 7월)에 따라 측정모형 개선을 거친 후 올해 두 번째로 실시했다.

올해 지방의회 청렴도 측정에 참여한 국민은 총 2만 8,469명으로 9월부터 11월까지 약 3개월에 걸쳐 설문조사가 진행되었다.

설문대상은 지방의회 및 자치단체 소속 공무원 5,942명(직무관계자), 업체·이익단체 관계자 2,694명, 시민사회단체 회원 4,116명, 출입기자 395명, 학계·지자체 심의위원 1,334명(이상 경제사회단체 및 전문가), 이·통장 3,093명, 일반주민 10,895명(이상 지역주민) 등이다.

[경제·사회단체 및 전문가 구성 현황]
△업체 및 이익단체
지역 내 면허를 둔 전문·종합건설업자, 여행업, 주택건설사업자, 구획정리사업자 및 이익단체(번영회, 소상공인, 직능단체 등)

△시민사회단체
주민자생단체(바르게 살기, 주민자치회, 새마을회 등), 시민단체

△전문가
출입기자, 학계, 자문위원, 지자체 심의 위원(도시계획, 건축, 교통 등)

◆전반적인 청렴수준 ‘6.08점’…최고 ‘울산광역시·파주시’ 의회
올해 지방의회 종합청렴도는 10점 만점에 6.08점으로 기초의회 종합청렴도(6.10점)가 광역의회 종합청렴도(6.02점) 보다 높았는데 이는 경제사회단체 및 전문가, 주민평가단의 점수가 높기 때문인 것으로 나타났다.

2013년 47개 지방의회 평균 청렴도는 10점 만점에 6.15점이다.

특히, 청렴도 상위기관 중 광역의회에서는 울산광역시의회(6.44점), 기초의회에서는 파주시 의회(6.64점)가 최고 점수를 받았다.

평가 주체별로 보면 지방의회 사무처 및 지자체 직원이 평가한 청렴도 점수가 가장 높았고(6.67점), 다음으로 경제사회단체 및 전문가 그룹(6.11점)이었으며, 지역주민이 내린 청렴도 점수(5.41점)는 종합청렴도 점수(6.08점)에 못 미치는 정도로 낮았다.

또 평가자들은 외유성 출장, 공정한 의정활동, 연고관계에 따른 업무처리 항목의 청렴도가 가장 심각하다고 인식했다.

실제 외유성 출장(5.64점), 공정한 의정활동(5.76점), 연고관계에 따른 업무처리(5.77점), 선심성 예산편성 요구(5.87점), 권한남용(5.87점) 등이었다.

부패경험률 분석…부당한 업무처리 요구 특혜를 위한 부당한 압력 등
지자체 직원들의 지방의회에 대한 부패경험 결과를 살펴보면, 부당한 업무처리 요구(16.4%), 특혜를 위한 부당한 압력(12.0%), 사적 이익을 위한 정보 요청(11.1%), 계약업체 선정 관여(7.0%) 순으로 나타났다.

또한 지역 내 면허를 둔 건설업체 등으로 구성된 업체·이익단체 평가단에서는 지방의회가 ‘계약업체 선정에 관여한다’는 응답이 5.4%, 간접경험(동료, 동종업계 종사자 등 주변 사람들이 경험한 것을 듣거나 본 경우까지 포함한 경험)까지 포함할 경우 12.2%에 이른다.

◆감점 적용: 부패방지 노력도 미흡 및 부패사건
권익위는 설문조사 외에 청렴정책의 실행력 제고를 위해 ‘지방의회의원 행동강령 제정 유무’, ‘행동강령 운영 자문위원회 설치’ 등 2개 항목의 실행 노력도가 미흡한 지방의회는 감점을 적용했다.

행동강령 제정(61.3%)은 과반수 이상 의회가 이행한 반면, 행동강령 운영 자문위원회 설치(27.4%)는 이에 비해 미흡했다.

행동강령 제정 비율의 경우, 광역의회(88.2%)가 기초의회(55.6%)에 비해 보다 높은 이행률을 보였다.

또한 지방의회 의원이나 사무처 직원의 부패사건이 발생한 경우에도 종합청렴도에서 감점했는데 감점 대상 부패사건은 총 3건 이었다.

권익위 관계자는 “이번 청렴도 측정에서 미흡한 결과가 나온 지방의회에 대해서는 자율적 개선노력을 유도하고 향후 측정 대상 지방의회의 범위도 지속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고 말했다.

또 “지방의원의 이권 개입 가능성을 낮추고 의사결정의 공정성을 높이기 위해 지난 10월 권익위가 전국 지방의회에 권고한 ‘겸직 등 금지규정의 실효성 제고 방안’이 조속히 시행되도록 할 예정이다”고 덧붙였다.

한편 2015년도 지방의회 청렴도 측정결과는 (http://www.medicalworldnews.co.kr/bbs/board.php?bo_table=pds&wr_id=2623&page=0&sca=&sfl=&stx=&sst=&sod=&spt=0&page=0)를 참고하면 된다.

Copyright ⓒ 메디컬월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글자크게하기글자작게하기[이전기사보기] 충남도‘웰에이징 진단기술 및 기기개발 사업’추진…4년간 총 60억 투입[다음기사보기]터키 집회 관련 안전유의 공지프린터하기
주소 복사하기 : http://bit.ly/1ms7UlD
  • 이 글을 트위터로 보내기
  •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이 글을 미투데이로 보내기
  • 이 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 네이트온 쪽지보내기
  • 이 글을 구글로 북마크하기
  • 이 글을 네이버로 북마크하기

의약품정보 검색

도시바메디컬
대한임상노인의학회
대한간학회
한국임상암학회
일산병원
센트럴메디컬서비스(주)
분당제생병원
대한의사협회
대한소화기내시경학회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
한국화이자제약
세브란스병원
서울대학교병원

건국대병원
국립암센터
삼육서울병원
분당서울대병원
대한영상의학회
한림대

회사소개 I 개인보호정책 I 이용약관 I 광고/제휴 I 자료실 I 문의하기 I 기사제보

(주)메디컬월드뉴스 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상호명:(주)메디컬월드뉴스 | 사업자번호:107-87-91614 | 등록번호 : 서울. 아02428 | 등록일자(발행일) : 2013.01.16
제호 : MEDICALWORLDNEWS | 발행인:김영미 | 편집인:김영신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영신
주소: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4 아이비피아빌딩 5층 메디컬월드뉴스
기사문의/제보: TEL. 02-761-8801, 070-4277-0717 | FAX. 02)761-9046
E-mail : medicalkorea1@daum.net, newsmedical@daum.net
Copyright (c) medicalworld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