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건국대병원 천영국 교수, 6월부터 대한임상초음파학회 신임 이사장 취임 외 - 선우속시원내과의원 박선우 원장, 신임 회장 선임
  • 기사등록 2022-05-30 01:01:55
기사수정

건국대병원 소화기내과 천영국 교수가 오는 6월 1일부터 대한임상초음파학회 이사장 임기를 시작한다. 신임 회장에는 선우속시원내과의원 박선우 원장이 선임됐다.

임기는 2024년 5월 31일까지 2년간이다.


신임 천영국 이사장은 “초음파는 인체에 해가 없는 비침습적 검사이면서 의료 모든 분야에 폭넓게 활용되고 진단을 넘어 치료분야까지 그 영역이 확대되고 있다”며, “임상의사들에게 초음파는 제 2의 청진기라는 필수도구로 대한임상초음파학회는 의사가 초음파 술기를 익히고 올바른 진단을 위해 지식을 발전시키는 역할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대한임상초음파학회 이사장으로 초음파를 익히고 발전시키고자 하는 전공의와 회원들을 위해 초음파 관련 학회와 협력해 초음파를 쉽게 익힐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다”고 덧붙였다.


신임 천영국 이사장은 췌장, 담도 질환 전문의로 현재 건국대학교병원 소화기내과장으로 활동하고 있다.

대한내과학회 간행이사, 대한췌장담도학회 학술이사, 대한소화기내시경학회 섭외이상 등으로도 활발한 학회 활동도 하고 있다. 

또 SCI급 저널에 약 135편의 논문을 게재하는 등 담도암의 내시경 치료와 췌장암의 치료와 유전자 관련 분야에서 활발한 연구활동도 이어가고 있다.


한편 대한임상초음파학회는 2012년 진료분야 관계없이 초음파를 시행하는 의료진을 대상으로 초음파 술기에 대한 습득과 지식 공유를 목적으로 창립됐으며, 현재 약 9,000명의 의료진들이 참여하고 있다.

[메디컬월드뉴스 김영신 기자]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949856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7월 제약사 이모저모]한국애브비, 셀트리온, 한국아스텔라스제약, 한올바이오파마 등 소식
  •  기사 이미지 [7월 15일 병원계 이모저모②]보라매, 아주대, 전북대, 한림대성심병원 등 소식
  •  기사 이미지 [7월 15일 병원계 이모저모①]경북대, 동산, 서울대, 인하대병원 등 소식
분당서울대학교병원
아스트라제네카
국립암센터
분당제생병원
경희의료원배너
한림대학교의료원
국제성모병원
위드헬스케어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