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피부과 시술 제대로 알기]안티에이징 레이저 시술부터 보험 진료 적용 피부 질환까지…적합한 개선법은?
  • 기사등록 2022-05-16 13:12:39
기사수정

여드름이나 바이러스성 피부 질환들은 남녀노소 상관없이 발현할 수 있는 피부 트러블들이다. 


우리 몸을 보호하는 피부는 개인차와 생활환경, 건강 상태에 따라 다른 문제를 불러올 수 있고 겉으로 드러나 보이는 만큼 우리에게 스트레스를 주게 된다. 


특히 나이가 들어가면 피부 탄력이 저하되어 주름이 생기고 잡티 및 색소 질환 발병이 더욱 쉬워진다. 


이에 대표적인 피부 고민과 질환들을 알아보고 이를 개선할 수 있는 방법들에 대해 알아본다. 


◆안티에이징 레이저 리프팅…피부 탄력 개선

▲슈링크 유니버스

최근 기존 슈링크 리프팅에서 업그레이드된 초음파 리프팅 ‘슈링크 유니버스’로 다양한 핸드피스와 여러 개의 카트리지를 통해 볼살, 이중턱, 입가, 눈가 등 부위별 맞춤 리프팅이 가능하다. 


통증이 적고 강력한 리프팅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올리지오 리프팅

강력한 고주파 전류로 토탈 안티에이징 리프팅 효과를 주는 리프팅이다. 


서양인에 비해 표피층이 두껍고 민감한 한국인 피부에 맞는 섬세한 조절이 가능하고 피부 손상 없이 안전하고 빠른 시술이 가능하다. 


타임리스피부과 마포 본점 김종엽(대한피부과학회 정회원) 원장은 “변성된 콜라겐을 수축 및 재생시켜 진피층을 보다 탄탄하게 해주면서 주름 개선 등에 도움을 줄 수 있다.”고 설명했다. 



◆각종 잡티부터 난치성 색소 질환도 치료 가능 

▲기미, 주근깨, 잡티

피부의 표면에 올라오는 각종 잡티나 색소 질환은 그 특성에 맞는 치료가 필요하다. 


특히 난치성 기미의 경우 여성들에게 가장 흔히 나타나는 색소 질환으로 노화와 자외선 외에도 임신, 출산, 폐경 등 호르몬의 영향으로 발생할 수 있다. 


김종엽 원장은 “기미는 양쪽에 대칭적으로 나타나며, 한 곳에 집중되기보다는 전체적으로 퍼지듯이 나타난다.”며, “치료 범위가 넓기 때문에 시술 횟수나 간격 등을 조정하여 진행해야 한다.”고 말했다.


▲오타모반, 오타양모반

오타모반은 선천적으로, 오타양모반은 후천적으로 나타나는 색소질환이다. 


오타모반은 멍이 든 것처럼 나타나는데 영유아 시기 사라졌다가 사춘기에 다시 생기는 경우도 많다. 


어릴 때 치료할수록 결과가 좋고 재발이 되지 않는다. 


오타양모반은 얼굴에 대칭적으로 나타나는데 기미와 혼동되는 경우가 많다. 


▲밀크커피반점

얼굴 외에도 몸 어디에나 생길 수 있는 갈색반점으로 동그란 모양부터 불규칙한 형태로 다양한 양상을 보인다. 


김종엽 원장은 “점 보다 크기가 크며, 여러 회 치료를 진행한다면 완치를 기대할 수 있다.”고 말했다. 


▲군집성 흑자증, 편측성 흑자증

기미, 주근깨와 비슷하게 생긴 짙은 갈색 점인 흑자증은 나이가 들면서 발생하기 쉽고, 자외선에 장기간 노출될 경우에도 발생한다. 


다른 잡티보다 그 뿌리가 깊어 치료를 꾸준히 해야 하며, 재발률이 높아 관리를 철저히 해야 한다. 


또한 군집성 흑자증 또는 편측성 흑자증으로 종류를 나눌 수 있다. 


▲베커씨모반(베커모반)

피부 내의 멜라닌 세포가 안드로겐 호르몬의 자극을 받아 멜라닌세포와 모낭이 증식하여 생기는 표피멜라닌세포성 병변으로 10~20대 남성에게서, 주로 가슴이나 어깨, 팔, 등, 허벅지 등에 많이 나타난다. 


크기는 약10~20cm 정도로 불규칙한 모양으로 생겨나게 되며 이후 길고 검은 털들이 병변 내에 자라는 경우도 있지만 때론 검은 털이 생기지 않기도 한다. 


◆여드름 붉은 자국, 안면 홍조 

여드름으로 인한 붉은 자국과 주사 등 안면 홍조 증상은 혈관 확장이 원인이 되는 경우가 많다. 


김종엽 원장은 “브이빔퍼펙타 레이저는 레이저 파장을 이용해 혈관만 선택적 치료가 가능한 시술이다.”며, “확장된 혈관과 여드름 붉은 자국 등 붉은 색소 질환에 효과적으로 작용해 메이크업으로도 잘 가려지지 않는 해당 피부 고민에 추천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사마귀·점 제거, 손발톱 무좀 치료…보험 적용 가능

미용적인 시술이 아닌 사마귀, 점, 손발톱 무좀 등의 피부 질환은 질환을 정확히 파악하고 원인을 따져 조기 치료하는 것이 효과적이다. 


김종엽 원장은 “만성으로 발전하거나 증상이 번지는 것을 막을 수 있기 때문이다.”며, “이들 질환은 보험 적용도 가능하기 때문에 체크하면 도움이 될 수 있다.”고 말했다.


◆키오머3…아토피, 건선 등 피부 건조증에 효과 

키오머3는 건조한 피부 및 피부장벽이 파괴된 피부에 막을 형성해 피부환경에 수분을 유지시키고 상처 치유 촉진을 돕는다. 


버섯에서 추출한 바르는 식물성 키토산과 콜라겐을 주성분으로 하는 친수성 겔 타입으로 상처받은 피부의 재생과 피부 장벽을 형성해 보호를 돕기 때문이다. 


또한 피부장벽 회복 및 피부 재생효과 외에도 회복 촉진, 보습 및 항균 등에 도움이 된다.


김종엽 원장은 “정확한 피부 문제와 고민에 대해서는 마크뷰 피부 진단기 등을 보유하고 있는 병원에서 검사를 받고 그에 따른 치료 장비를 적용한 시술을 받는 것이 효과적이다.”며, “동일한 시술이라도 의료진의 풍부한 임상 경험과 실력 등에 따라 결과가 달라질 수 있기 때문에 비용에 따라 선택하기 보다 시술에 대한 추천 후기가 많은 잘하는 곳을 방문해 충분히 상담 후 결정하는 것을 추천한다.”고 밝혔다. 

[메디컬월드뉴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949624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6월 제약사 이모저모]한국오가논, 한국얀센, 한국다케다제약, 유틸렉스, GC녹십자 등 소식
  •  기사 이미지 [5월 제약사 이모저모]메디톡스, 한국얀센, 모더나 등 소식
  •  기사 이미지 [6월 8일 병원계 이모저모③]세브란스, 분당차, 일산백, 전북대병원 등 소식
분당서울대학교병원
대한간학회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