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제1회 비뇨의학과 병·의원 공동 심포지엄 개최
  • 기사등록 2022-04-25 22:54:33
기사수정

대한비뇨의학과의사회와 비뇨의학과병원위원회가 공동으로 주최하는 ‘제1회 비뇨의학과 병·의원 공동 심포지움’이 지난 4월 23일 제주 메종글래드 호텔에서 개최됐다. 

이번 심포지엄은 진료협력체계 강화를 통해 국내 비뇨의학과가 처한 어려움을 타개하는 동시에 보다 체계적이고 신속한 의료 환경을 환자들에게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제14대 대한비뇨의학과의사회 조규선 회장은 “1차, 2차, 3차 병원 간의 의료 전달체계의 부족한 점을 보완하여 신속하고 빠른 결정과 치료를 통해 환자들에게 보다 나은 의료 환경을 제공하는데 보탬이 되고자 한다”고 밝혔다. 

이어 비뇨의학과 병원위원회 김종현 회장은 “개원의와 봉직의 간의 긴밀한 협조를 통하여 더 많은 긍정적인 결과를 얻을 수 있을 것이라 기대하고, 서로 간의 충분한 소통을 통해 더욱 성장할 수 있는 시간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이번 심포지엄 개최를 축하하기 위해 방문한 대한비뇨의학회 이상돈 회장은 “첫 개최를 축하하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개최를 통해 병원과 의원이 함께 상생하며 윈윈할 수 있는 원동력이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번 심포지엄은 총 세 가지 세션으로 나뉘어 진행됐다. 

(단체사진4 : 좌로부터 노준화 병의원상생위원장, 김종현 비뇨의학과 병원위원회 회장, 이상돈 대한비뇨의학회 회장, 조규선 대한비뇨의학과의사회 회장, 이종진 대한비뇨의학과의사회 명예회장)


전국의 비뇨의학과 병의원 현황, 병원 운영의 새로운 형태(독립채산제 운영), 비뇨의학 병의원 상생 협력, 병의원의 다양한 비뇨내시경 수술 등 개원가와 중소병원이 모두 공감할 수 있는 실용적이고 구체적인 강연들로 채워져 참석자들의 호응을 이끌어 냈다는 평가다.

‘병의원 상생 협력 우수병원 현판 수여식’도 진행됐다. 


지역 개원의와 상급 병원 간의 원활한 진료 협력을 통하여 환자 건강에 공헌한 병원에게 수여되는 현판으로 강서 미즈메디병원, 광주 기독병원, 광주 현대병원, 김포 우리병원 등 총 14개 병원에 우수병원 현판이 수여됐다. 

공동 심포지엄 준비위원회에서는 “참석자들의 높은 호응과 관심으로 병·의원 간의 상생 협력의 의지를 엿볼 수 있었다”며, “추후 더 많은 인원이 참석해 좋은 의견과 아이디어를 공유할 수 있도록 심포지엄을 발전해 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메디컬월드뉴스 김영신 기자]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949228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코로나19 확진자 중 20%~80% ‘포스트 코로나 증후군(롱코비드)’ 경험…“격리 해제로 끝난게 아니다”
  •  기사 이미지 국내 ‘방문의료재활’ 다양한 형태로 시도 중…법적 시행 ‘0’
  •  기사 이미지 대한내분비학회, 초고령화 시대 골다공증 주요 정책 현안 논의…새 정부 종합적 정책 논의
대한골대사학회
대한두경부외과학회
대한비만연구의사회
직선제산부인과의사회
위드헬스케어
캐논메디칼
올림푸스한국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