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미국 길리어드社 ‘베클루리주(렘데시비르)’ 이물발견…식약처 “국내 수입 안돼” - 제조번호 ‘2141001-1A 및 2141002-1A’
  • 기사등록 2021-12-07 00:16:15
기사수정

미국 길리어드社 ‘베클루리주(렘데시비르)’에서 유리 입자가 발견돼 일부 제조번호 제품을 회수했다는 보도가 나왔다.
업체 발표에 따르면 해당 회수 제품은 미국 내에서 유통됐으며, 제조번호는 2141001-1A 및 2141002-1A로 확인됐다.


이와 관련해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김강립)가 6일 해당 제조번호 제품은 우리나라에 수입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식약처 의약품관리과는 “국내·외 의약품 안전성 정보를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해 국내 영향 여부를 면밀히 검토할 예정이다”며, “앞으로도 안전한 의약품이 유통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메디컬월드뉴스 김영신 기자]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946579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7월 21일 병원계 이모저모①]국립암센터, 고려대안암, 명지, 자생한방병원 등 소식
  •  기사 이미지 [7월 29일 병원계 이모저모②]강남세브란스, 순천향대천안, 의정부을지대, 아주대병원 등 소식
  •  기사 이미지 코로나19 재유행, 대한의사협회-질병관리청 공동 입장문 발표
위드헬스케어
한국화이자제약
GSK2022
한국얀센
한국MSD 202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