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전 세계 43인의 전문가들 “모든 보건의료 시스템 즉각 환자혈액관리 보편적 원칙 실행” 촉구 - 코로나19로 헌혈 감소와 혈액 부족으로 의료진의 적절한 환자 진료에 어…
  • 기사등록 2020-05-17 00:21:43
기사수정

한국, 미국, 캐나다, 독일 등 전 세계 43인의 전문가들이 각국의 보건의료 시스템에 환자혈액관리(Patient Blood Management: PBM)를 신속하게 도입할 것을 촉구하고 나섰다.
이들은 최근 국제학술지인 Anesthesia & Analgesia에 ‘팬데믹에서의 환자혈액관리(PBM)의 중요한 역할: 행동 요구(The Essential Role of Patient Blood Management in a Pandemic: A Call for Action)’라는 논문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국제환자혈액관리재단(The International Foundation for Patient Blood Management: IFPBM)과 북미환자혈액관리학회(The Society for the Advancement of Blood Management: SABM)가 특히 주목하고 있는 환자혈액관리(PBM)는 환자 자신의 혈액을 보존함으로써 환자의 치료 및 수술 결과를 최적화시키고, 동시에 수혈에 대한 의존도를 크게 감소시키는 근거 기반 접근 방식이다.
코로나19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와 헌혈 캠페인 중단으로 인해, 일부 국가에서 심각한 혈액 부족에 대한 우려가 높아지고 있다.
실제 영국에서는 매일 약 5,000단위의 혈액이 의료기관에서 사용되지만, 3월 말 기준으로 헌혈은 예상보다 15%나 낮았다.
또 혈액 보존기간은 42일밖에 되지 않고, 나아가 헌혈 감소에 영향을 미치는 현재의 팬데믹 대응 조치가 얼마나 오랫동안 계속될지도 확실하지 않다.
문제는 충분한 양의 혈액 공급을 유지하기 위해 많은 노력하면서, 다른 한편으로는 의료 현장에서 혈액 수요 자체를 의미 있게 줄이는 방법도 가능하다.
환자혈액관리(PBM)는 의료진이 수혈을 통해 환자가 다른 사람의 혈액에 의존하는 대신, 환자 자신의 혈액을 관리, 개선, 보존할 수 있는 해결책을 제공한다.


환자혈액관리(PBM) 분야의 저명한 전문가이자 이번 논문의 주요 저자 중 한 명인 미국 뉴저지 잉글우드 헬스(Englewood Health) 병원 아례 샌더 (Aryeh Shander)교수는 “전 세계 각국에서 의사들이 압박감에 시달리며 거의 불가능한 결정을 내려야 하는 상황에 직면하고 있다. 현재로서는 언제 우리의 삶이 다시 정상으로 돌아갈지 아무도 알지 못한다”며, ”이러한 불확실성의 시기에 확실한 장점을 가진 환자혈액관리(PBM)를 적극 활용해, 공급이 제한적이고 보존기간이 짧은 의료 자원인 혈액에 대한 의존을 줄이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말했다.
또 ”코로나19는 보건의료전문가들이 더 이상 지체하지 말고 환자혈액관리(PBM)을 광범위하게 실행하는 계기가 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이번 논문에 참여한 43인의 공동 저자와 국제 환자혈액관리재단(IFPBM), 북미 환자혈액관리학회(SABM)는 모든 보건의료 시스템이 지체없이 환자혈액관리(PBM)의 보편적 원칙을 실행할 것을 촉구하고 있다.


한편 환자혈액관리(PBM)는 지난 2010년 최초로 WHO에 의해 승인된 후 보편적인 개념으로 세계보건기구(WHO), 유럽집행위원회(EC), 세계 각국 정부에 의해 지속적으로 권장되어 왔다. 그 동안 수많은 연구 및 무작위 대조 임상시험, 메타분석을 통해 환자혈액관리(PBM)가 수술 합병증, 감염률, 사망률을 크게 감소시킨다는 사실을 입증했다.  
국제 환자혈액관리재단(International Foundation for Patient Blood Management: IFPBM)은 스위스 바젤에 본부를 둔 국제 재단이다.
[메디컬월드뉴스 김영신 기자]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935653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대한신경외과의사회 춘계학술대회…코로나19 대비 노력‘눈길’
  •  기사 이미지 대한이비인후과학회·청음복지관, 6월 13일 5회째 ‘2020년 한반도 난청 포럼’ 개최
  •  기사 이미지 대한두통학회, 제2회 두통 이야기 공모전 개최
대한골대사학회
위드헬스케어
올림푸스한국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