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식약처, 최신 ‘의료기기 품질관리(GMP) 국제기준’ 도입 지원사업 추진 - 국내 의료기기 제조업체 대상
  • 기사등록 2020-04-07 00:33:25
기사수정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가 최신 ‘의료기기 품질관리(GMP) 국제기준’(ISO 13485:2016) 도입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지원사업 주요내용
국내 의료기기 제조업체를 대상으로 진행하는 이번 지원사업의 주요내용은 다음과 같다.
▲GMP 국제기준 교육
국내 의료기기 제조업체의 강화된 최신 GMP 기준 이해를 높이기 위해 오는 6월부터 5개 권역별로 총 5회 교육을 진행한다.
▲최신 GMP 도입을 위한 업체별 기술지원
새로운 국제기준을 도입하려는 국내 제조업체 중 250개를 선정해 위험관리 기법 적용 및 품질문서 작성 등의 기술지원을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사용적합성 항목 적용방법 가이드라인 제공 등이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사업기관인 ‘원주의료기기테크노밸리 컨소시엄’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최신 국제기준…7월 1일부터 전면 시행 예정
유럽, 캐나다 등 주요 국가는 ‘의료기기 품질관리 국제기준(ISO 13485: 2016)’을 2019년 3월 자국의 GMP 기준으로 적용했으며, 우리나라도 지난 2019년 7월 국내 GMP 기준에 반영해 올해 7월 1일부터 전면 시행 예정이다.
 이 최신 국제기준은 사용적합성[의료기기 사용 시 위험을 발생시킬 수 있는 사용 실수(error)를 줄이기 위한 의료기기 디자인 설계] 도입, 위험관리 확대 등 이전보다 품질관리 요구사항이 강화돼 국내 의료기기 업체들이 이 기준을 제조현장에 도입하는데 애로사항이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식약처는 최신 국제기준의 원활한 국내 안착을 위해 국내 제조업체를 지원하는 사업을 추진한다.


식약처 의료기기관리과는 “이번 사업으로 국내 의료기기 제조업체의 최신 GMP 도입 부담이 줄어들어 제도가 연착륙할 것이라고 기대하며, 앞으로도 국내 의료기기 산업이 신성장 산업으로 발전하고 수출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해 나갈 것이다”고 밝혔다.
한편 GMP(Good Manufacturing Practice)는 의료기기 개발에서 출하 및 반품에 이르기까지 모든 공정에 걸쳐 품질을 보증하기 위해 준수해야 하는 품질경영시스템이다.
[메디컬월드뉴스]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935032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제약사이모저모]GSK, 동국제약, 한독, 삼성바이오에피스, 비바시스템즈코리아 등 제약사 소식
  •  기사 이미지 이필수 후보, 제41대 대한의사협회 회장 당선…52.54% 득표로 승리
  •  기사 이미지 “적극적인 소통과 공감 얻는 회무추진으로 사랑과 신뢰받는 한의약 만들 것”
위드헬스케어
한국화이자제약
한국얀센
한국MSD 202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