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3월 14일부터 ‘맞춤형 화장품 판매업’ 제도 시행…제1차 시험 합격률 33% 기록 - 응시생 최다 40대…합격자 최다 회사원>자영업 순
  • 기사등록 2020-03-14 02:01:39
기사수정

‘맞춤형 화장품 판매업’ 제도가 3월 14일(토)부터 본격 시행된다.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는 지난 2월 22일 ‘맞춤형화장품 조제관리사’ 자격시험을 치루고, 13일 합격자를 발표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처음 치러진 시험은 전국 28개 고사장에서 총 8,837명이 응시했으며, 이 중 2,928명이 합격(합격률 33%)했다.


응시생의 연령대는 10대부터 70대까지 다양했으며, 40대가 29%로 가장 많았고, 그 다음으로 30대(25%), 20대(18%) 순이었다. 지역별로는 응시생과 합격생 모두 서울에서 가장 많았으며, 경기, 대전 순이었다.
자영업, 회사원, 학생 등 다양한 직업군이 응시했고, 합격자 중에서는 회사원이 46%로 가장 많았으며, 자영업(28%)이 그 뒤를 이었다.
이번에 합격한 ‘맞춤형화장품 조제관리사’는 맞춤형화장품 판매장에서 개인의 피부상태·선호도 등을 반영해 개인별 진단결과에 따라 화장품의 내용물에 색소, 향료 등 원료를 혼합하거나 화장품을 나누어 담는 역할을 하게 된다.


식약처 바이오생약국 화장품정책과는 “맞춤형화장품 조제관리사 자격시험은 식약처에서 처음으로 실시하는 국가자격 시험으로 맞춤형화장품 시장이 확대되면 조제관리사에 대한 수요는 더욱 증가하게 될 것으로 전망된다”며, “‘맞춤형화장품’이 한국뿐 아니라 전 세계적으로 변화를 이끌어 K-뷰티를 다시 한 번 알리는 계기가 되길 바라며, 이를 위해 식약처와 화장품 업계가 협력해 안전하고 품질 높은 화장품이 유통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시험 응시자는 맞춤형화장품 조제관리사 자격시험 (홈페이지)에서 합격여부를 확인할 수 있다.
또 시험 개최 무렵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가 대구 지역에서 급속하게 확산돼 수험생 안전을 위해 대구시와 협의해 대구 지역은 시험 개최를 취소했다.
이에 따라 코로나19가 확산세가 잦아들고 안정화되는 시기에 맞추어 다음 자격시험을 개최한다는 계획이며, 시험 일정을 확정하는 대로 (식약처 홈페이지) 및 맞춤형화장품 조제관리사 자격시험 (홈페이지)를 통해 공지한다는 계획이다.
[메디컬월드뉴스]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934676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의료인 응원 캠페인 ‘덕분에 챌린지’…1만 6,867명 이상 캠페인에 동참
  •  기사 이미지 고려대학교 구로병원, 외래관 신축…2022년 초 완공 목표 ‘마스터플랜 본격 시동’
  •  기사 이미지 [5월 31일 세계금연의 날]식약처, 금연보조제 정보 제공…한국화이자제약 등 캠페인 진행
한국화이자제약
위드헬스케어
한국MSD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