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해운대백병원 신임 원장에 마취통증의학과 최영균 교수 임명
  • 기사등록 2020-02-11 11:44:33
기사수정

학교법인 인제학원(이사장 이순형)이 3월 1일 자로 인제대학교 해운대백병원 신임 원장에 최영균 마취통증의학과 교수(60세)를 임명했다.
신임 최영균 원장은 인제대학교 의과대학 2회 졸업생으로 1986년 졸업 후 서울백병원에서 인턴과 레지던트 과정을 마쳤다.
인제대 대학원에서 의학석사, 부산대 대학원에서 의학박사 학위를 받았다. 캐나다 앨버타 주립대학 월터매켄지병원에서 교환교수로 연수했다.

최영균 원장은 1994년 부산백병원 마취과에 부임해 2010년 3월 해운대백병원 개원 당시 병원을 옮겼다. 약 30년간 서울백병원과 부산백병원, 해운대백병원을 두루 경험한 인재로 평가받고 있다.
최영균 원장은 인제대 의과대학 학생진료역량개발 위원장, 통합교육과정 책임교수, 인제대 마취통증의학과 주임교수, 해운대백병원 부원장을 역임했으며, 현재 해운대백병원 마취통증의학과 책임교수, 국제진료센터장으로 활동중이다.
대외적으로 대한마취과학회 부산지회장, 부산지방법원 동부지원 조정위원, 부산시의사회 윤리위원회 위원 등을 역임했다.
한편 2010년 3월 개원한 해운대백병원은 지상 16층 · 지하 4층, 1,004병상(목표 병상수)을 갖추고 있으며 연평균 100만 명(외래·입원환자)을 진료하는 부산·울산·경남 지역을 대표하는 대학병원 중 하나다.
[메디컬월드뉴스 김영신 기자]

관련기사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934213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한국MSD ‘5K 가상 레이스 챌린지’ 동참…유럽당뇨병학회 주최
  •  기사 이미지 성빈센트병원, 최고난도 TAVI 시술 60대, 70대 환자 대상 성공
  •  기사 이미지 아스트라제네카-삼성바이오로직스, 전략적 협력 체결…바이오의약품 생산 및 글로벌 공급
분당서울대학교병원
아스트라제네카
국립암센터
분당제생병원
경희의료원배너
한림대학교의료원
국제성모병원
위드헬스케어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