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겨울철 감기, 치아건강도 위협…코막힘 증상, 아이들 충치·부정교합 유발 위험 등 - 해열제, 당 함유량 높아 섭취 후 꼼꼼한 양치질 중요
  • 기사등록 2020-01-14 01:01:08
기사수정

겨울철이 되면서 주위에 감기에 걸려 기침·콧물로 고생하는 아이들이 많다.
겨울철은 건조하고 실내외 온도차가 높기 때문에 체온조절 능력이 미숙한 아이들은 감기에 걸리기 쉽다.
실제 국민건강보험에 따르면 지난 2016년 감기 진료인원을 살펴본 결과, 겨울이 960만명으로 가장 많았으며, 10만 명 당 진료인원 기준 9세 이하 아동이 7만 8,697명으로 10명 중 8명이 진료를 받은 것으로 조사됐다.
나이가 들면서 면역체계가 점차 발달하는데 9세 이하의 아동은 성인에 비해 면역력이 약해 겨울에 감기가 자주 발생한다.
아이들이 감기에 걸렸을 때 코가 막히거나 열이 나는 경우가 많다. 이러한 증상은 치아건강에 영향을 줄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지속적인 코막힘, 구강호흡 버릇 생기면 치열에도 영향
감기에 걸려 콧물이 나오거나 코가 막힌 경우 입으로 호흡하게 된다. 입으로 호흡을 하다 보면 입 속의 침이 말라 구강이 건조해진다. 침은 항균작용을 하는 성분이 있어 입 안에 세균 번식을 억제하는 역할을 한다. 하지만 구강호흡은 침을 마르게 해 입 속 세균이 번식하기 쉬운 환경을 만들어 충치가 생기기 쉽다.
특히 지속적인 코막힘으로 구강호흡을 하는 버릇이 생기면 치열에도 영향을 줄 수 있다.
고광욱(파주 유디치과의원) 대표원장 “입을 벌리고 숨을 쉬면 턱뼈가 앞쪽으로 자라지 못하고, 치아가 나올 공간이 부족해 치아 배열이 삐뚤어지는 부정교합이 생겨 어린 자녀를 둔 부모는 유심히 살펴봐야 한다”며, “감기에 걸렸을 때는 충분한 수분을 섭취하고, 실내 습도가 50~60% 사이가 되도록 가습기를 활용하는 것이 좋다. 코막힘이 심한 경우에는 전용 코세척기를 이용하는 것이 도움이 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어린이용 해열제, 단맛 내는 감미제 함유
감기에 걸리면 바이러스와 면역체계가 싸우면서 몸에 열이 발생하게 된다. 아이들의 적정 체온은 일반 성인보다 높은 36.5~37.2도로 38.5도를 넘으면 해열제 복용을 권한다.
문제는 어린이용 해열제는 열을 내리는 성분 외에도 아이들이 약을 편하게 복용할 수 있도록 자당(수크로스), 아스파탐 등 단맛을 내는 감미제가 함유되어 있다는 점이다. 흔히 설탕이라 부르는 자당과 설탕의 200배 단맛을 내는 아스파탐은 장시간 복용하면 치아부식을 유발할 수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고광욱 대표원장은 “해열제에 첨가된 설탕이 구강 내 박테리아와 만나 산성 분비물을 만들어 치아를 부식시킬 수 있기 때문이다. 따라서 해열제를 섭취한 후에는 입 안이 산 성분이 강해 바로 양치질을 하면 치아 표면이 부식될 수 있으므로 물로 입을 헹군 후 30분 뒤에 양치질을 하는 것이 좋다”고 밝혔다.  


▲비타민C, 감기 예방·치아 건강에도 효과적

감기 예방을 위해서는 충분한 휴식과 함께 음식 섭취도 신경을 써야 한다. 비타민C가 함유된 음식은 감기 예방에도 효과적일 뿐만 아니라 치아건강도 지킬 수 있다. 겨울철 제철 과일인 딸기·귤·유자는 비타민C가 풍부해 감기 예방에 도움을 준다.
특히 딸기는 잇몸병과 충치를 유발하는 치태 제거에 효과적이며, 유자의 펙틴과 리모넨 성분은 잇몸 염증 예방에 도움을 준다. 과일을 잘 먹지 않는 아이라면 과일청을 만들어 따뜻한 물이나 요거트에 섞어 먹게 하는 것도 방법이다.
고광욱 대표원장은 “건강에 도움이 되는 음식이라 해도 입 안에 남아 있으면 충치를 유발할 수 있기 때문에 꼼꼼한 양치질로 치아를 관리해주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메디컬월드뉴스]

관련기사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933892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슬기로운 의사 김준완(배우 정경호) 중앙대병원과 코로나 극복 캠페인
  •  기사 이미지 병원들 협약체결 통해 역량 강화 추진
  •  기사 이미지 KBS 오수진 기상캐스터, 한국장기조직기증원 홍보대사 임명
분당서울대학교병원
대한간학회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