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대한뇌졸중학회, 과총 회장상 수상…2019년 학술활동 우수학회 선정
  • 기사등록 2019-12-19 01:07:45
기사수정

대한뇌졸중학회(이사장 나정호 인하대병원 신경과 교수, 편집위원장 김종성 서울아산병원 신경과 교수)가 18일 과학기술회관 대회의실에서 열리는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 주관 ‘2019년 학술활동 우수학회 시상식 및 성과공유회’에서 학술지발간 우수성과 사례로 발표하게 됐다.

이번 행사는 국내 학회 학술지 발간 및 학술대회, 신진과학자프로그램 등 학술사례를 발굴해 시상하고 성과를 공유해 학회 학술활동 향상과 발전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 이를 통해 학회의 학술활동 향상과 교류를 지속적으로 발전시켜왔다.


대한뇌졸중학회 김동억(동국대학교 의과대학 신경과 교수)간행이사는 “영문 학술지 Journal of Stroke (이하 JOS)을 2013년 1월 처음으로 발행한 이후 2014년 30편, 2015년 46편, 2016년 49편, 2017년 52편으로 꾸준히 게재 편수가 증가하고 있으며, 국내뿐 아니라 해외 주요 전문가들이 다양한 분야에서 종설 및 원저를 투고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JOS는 2013년 제3호부터 PubMed Central® (PMC)에 등재됐고, 2014년 10월 톰슨사의 Web of Science Core Collection (SCI-E)에 등재된 바 있으며,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에서 2012년도 370만원 학술지 지원금을 시작으로 2017년에는 2,714만원을 지원 받아, 학술지의 질을 더욱 향상시키는데 투자하고 있다.

나정호 이사장은 “JOS의 활발한 활동을 통해 ‘뇌졸중을 극복하여 국민들의 건강한 삶을 추구한다’라는 학회 비전을 달성하고자 한다”며, “대한뇌졸중학회 회원들의 훌륭한 연구결과를 전 세계에 알리는 창구로서 지속적인 역할은 물론 세계적으로 중요한 국제학술지로서의 위상을 달성하고 유지하기 위해 많은 회원들과 노력을 경주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메디컬월드뉴스 김영신 기자]



관련기사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933566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하지정맥류, 성인 10명 중 7명 병명만 알고 자세한 증상 몰라…인지도 개선 시급
  •  기사 이미지 제34차 대한흉부심장혈관외과학회 온라인 춘계 통합 학술대회…높은 학술적 관심 확인
  •  기사 이미지 대한상부위장관·헬리코박터학회 ‘SI-HUG 2020’ 개최…대표적 특징은?
대한골대사학회
위드헬스케어
올림푸스한국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