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치과치료 비급여 병원별로 천차만별…최대 22.7배 차이 - 레진(마모) 22.7배, 임플란트 5.6배, 골드크라운(금니) 3.5배 등
  • 기사등록 2019-09-29 00:45:43
기사수정

병원, 종합병원, 상급종합병원, 치과병원 등에서 치과치료 비급여 진료비가 최대 22.7배의 가격 차이가 발생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인재근 의원(더불어민주당, 서울 도봉갑)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으로부터 제출받은 ‘치과치료 비급여 진료비용 공개 현황 자료’를 분석한 결과, 병원별 주요 진료행위의 가격 차이는 다음과 같이 나타났다. 


▲레진(마모) 최대 22.7배 차이…강릉아산병원 vs 은평성모병원  

레진(마모)의 경우 병원급 이상 255곳의 평균 치료비용은 7만 5,000원이었다. 가장 낮은 곳은 11,180원(강릉아산병원)이었고, 가장 높은 곳은 25만원(가톨릭대학교 은평성모병원)으로 22.7배의 가격 차이를 보였다. 

▲레진(우식-1면) 8.3배 차이…이대병원 vs 고대구로병원  

레진(우식-1면)의 경우 병원급 이상 353곳의 평균 치료비용은 8만 3,000원이었고, 가장 낮은 곳이 3만원(이화여자대학교의과대학부속 목동병원/서울병원, 유디성신치과병원, 한림대학교부속 춘천성심병원, 의료법인 영서의료재단 천안충무병원, 우가주치과병원, 진주미르치과병원, 의료법인안동병원), 가장 높은 곳은 25만원(고려대학교의과대학부속구로병원)으로 나타났다.

▲임플란트 최대 5.6배 차이… 메디플렉스 세종병원 vs 국립암센터 

임플란트의 경우 병원급 이상 452곳의 평균 치료비용은 132만원이었다. 가장 낮은 곳은 50만원(메디플렉스 세종병원, 국군양주병원)이었고, 가장 높은 곳은 283만원(국립암센터)으로 5.6배의 가격 차이가 발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골드크라운(금니) 최대 3.6배 차이…원자력병원 vs 서울대치과병원  

골드크라운(금니)의 경우 병원급 이상 458곳의 평균 치료비용은 45만 6,000원이었다. 가장 낮은 곳은 20만원(한국원자력의학원원자력병원)이었고, 가장 높은 곳은 73만 1,000원(서울대학교치과병원)으로 3.6배의 가격 차이를 보였다. 


인재근 의원은 “천차만별인 치과 진료비로 인해 환자들의 부담과 혼란이 가중되고 있다. 비급여 자체도 부담일뿐더러 국민 치아건강 문제라는 측면에서 보면 사회적 비용도 만만치 않은 상황이다”며, “병의원들이 합리적 기준과 산정 방식을 통해 적정 비급여 진료비를 책정할 수 있도록 정부가 앞장서서 노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임플란트, 골드크라운(금니), 레진 비급여 진료비용 상·하위(5곳) 금액은 (바로가기)를 참고하면 된다. 

[메디컬월드뉴스]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932588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KBS 오수진 기상캐스터, 한국장기조직기증원 홍보대사 임명
  •  기사 이미지 SK바이오사이언스, 코로나19 백신 글로벌 생산․공급에 참여
  •  기사 이미지 의협, 8월 14일 제1차 전국의사총파업 예고…의료 4대악 철폐 5대 요구사항 제시
분당서울대학교병원
국립암센터
분당제생병원
경희의료원배너
한림대학교의료원
국제성모병원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