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한국MSD HPV 백신 가다실9, 새 광고모델로 개그우먼 박나래 선정 - 게임 캐릭터로 변신, 가다실9 페이스북 및 인스타그램에서 영상 공개
  • 기사등록 2019-07-30 00:35:21
기사수정

한국MSD(대표이사 아비 벤쇼산)가 HPV 백신 가다실9의 새 모델로 개그우먼 박나래 씨를 발탁하고, 가다실9의 페이스북 및 인스타그램 채널에 새 광고영상을 지난 29일 공개했다. 

이번 광고 콘셉트는 PC방에서 데이트 중인 연인에게 개그우먼 박나래 씨가 게임 캐릭터로 깜짝 등장해 남녀 모두에서 HPV 백신 접종이 권장된다는 메시지를 전달하는 내용이다.

가다실9의 새 광고는 ‘혼자보다는 함께, 가다실9’이라는 메시지로 HPV 감염은 남녀 모두에게 노출될 수 있으며, 이로 인해 대표적인 여성 질환인 자궁경부암 외에도 여성, 남성의 항문암, 생식기 사마귀 등의 발생 위험이 높아진다는 점을 알린다. 이와 함께 남녀 모두에게 HPV 백신 접종 권장된다는 점을 젊은 층의 눈높이에 맞게 전한다.

한국MSD 백신사업부 박선영 전무는 “HPV 백신이 자궁경부암 백신으로 알려진 탓에 여성에서만 접종이 권장되는 백신으로 알려졌지만, 남녀가 ‘함께’ 접종했을 때 HPV 감염과 전파 예방 효과가 크게 나타난다”며, “우리가 만든 콘텐츠가 남녀 모두의 HPV 관련 질환 예방에 좋은 영향력을 미칠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가다실9은 만9~26세 남성에서 HPV 16, 18, 31, 33, 45, 52, 58형에 의한 항문암, HPV 6,11형에 의한 생식기 사마귀(첨형콘딜로마), HPV 6, 11, 16, 18, 31, 33, 45, 52, 58형에 의한 항문 상피내 종양 1기, 2기 및 3기 예방을 위한 사용을 허가 받았다. 또 만9-26세의 여성에서 HPV 16, 18, 31, 33, 45, 52 및 58형에 의한 자궁경부암, 외음부암, 질암, 항문암, HPV 6, 11형에 의한 생식기 사마귀(첨형콘딜로마), HPV 6, 11, 16, 18, 31, 33, 45, 52 및 58형에 의한 지속적 감염 및 자궁경부 상피내 선암, 자궁경부 상피내 종양 1기, 2기 및 3기, 외음부 상피내 종양 2기 및 3기, 질 상피내 종양 2기 및 3기, 항문 상피내 종양 1기, 2기 및 3기를 예방하기 위해 사용하도록 허가 받았다

HPV는 성매개 질환으로 성별과 무관하게 바이러스에 감염된 상대와 성접촉시 남녀 모두에게 감염 및 전파될 수 있는 바이러스이다. HPV에 만성 또는 지속적으로 감염되는 경우 여성뿐 아니라 남성에서도 생식기 사마귀, 항문 상피내 종양, 항문암 등 심각한 질환을 일으킬 수 있다. 따라서 미국, 캐나다, 호주 등 여러 국가에서 남성과 여성 모두에게 HPV 백신을 권고하고 있다.

[메디컬월드뉴스 김영신 기자]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931841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의료지원단, 대구·경북지역 지원 나서…고려대, 세브란스, 의협, 간협, 간무협 등
  •  기사 이미지 [사진으로 보는 코로나19 의료현장]대구가톨릭대병원 3개 병동, 125병상 제공
  •  기사 이미지 [힘내라 의료계]코로나19 응원·후원·기부 줄이어1…대학병원에 이어지는 기부 행렬
한국화이자제약
위드헬스케어
한국MSD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