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대한재활의학회‘심장재활 임상진료지침’발간…‘재활의학과, 심장내과, 흉부외과’ 다학제 - 대한의학회, 한국형 지침서 공식 인정
  • 기사등록 2019-09-12 09:00:02
기사수정

대한재활의학회(이사장 이상헌, 고려의대 교수)가 국내 처음으로 심장재활의 표준화와 활성화를 위한 공인 임상진료지침을 발간해 눈길을 모았다.

대한심장호흡재활의학회, 대한심장학회, 대한흉부심장혈관외과학회와 함께 마련한 이번 임상지침은 ‘심장재활 임상진료지침-급성 관상동맥증후군 환자를 위한 심장재활 임상진료지침 2019’이라는 제목으로 약 1년간의 작업 끝에 2019년 4월 20일 발행됐다.

이번 임상진료지침 개발을 위해 집필진으로 21개 대학 및 2개 병원에서 재활의학, 순환기내과학, 흉부외과학 교수 및 전문의 33명이 참여한 것은 물론 자문의원으로 재활의학 전문의, 스포츠의학 전문의, 예방의학 전문의, 임상진료지침 개발 전문가, 간호사, 물리치료사, 임상영양사, 문헌정보학 전문가 등 12명이 참여하는 등 다학제 팀이 연구개발 과정에서 의견을 개진했다.


국제적으로 심장재활은 보편화된 치료이며, 그 효과와 안전성 및 권고수준이 이미 확립되어 있고, 각 나라의 실정에 맞게 심장재활 임상진료지침을 개발해 사용하고 있다.

반면 국내 임상진료현장에서는 심장재활에 대한 표준화가 이루어져 있지 않아 병원 간 차이가 적지 않았다. 특히 새로 심장재활 프로그램을 세팅하려는 의료기관들이 어떤 기준과 원칙 및 방법에 따라 심장재활을 시작해야 하는지에 대한 지침 등이 없었기 때문에 국내 현실에 맞는 진료지침의 필요성이 절실한 상황에서 이번 심장재활 임상진료지침 발간은 그 의미가 더욱 크다.


이번 발간작업에 총책임을 맡았던 상계백병원 재활의학과 김철 교수는 “객관적 근거에 바탕을 두고 실제 임상 현황을 감안한 진료지침을 제시해 급성 관상동맥증후군 환자의 심장재활을 담당하는 의사 및 관련 의료진(간호사, 물리치료사, 임상영양사 등)이 보다 분명한 확신과 사명감을 가지고 환자들에게 심장재활을 적극적으로 권고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또 “심장재활이 필요한 환자 개개인의 건강상의 편익 및 위험요인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항목들을 포함해 궁극적으로 환자의 삶의 질 개선, 심폐운동기능 회복, 재발 및 재입원률 감소, 사망률 감소를 실현하는데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심장재활 임상진료지침은 1장 심장재활 총론, 2장 심장재활 평가, 3장 심장재활 치료, 4장 심장재활 교육으로 구성되어 있다. 수용개작과 신규개발의 부분적 하이브리드 방식으로 일차 개발이 된 후 3회에 걸친 공청회를 통한 검토 및 수정 과정을 거쳐 완성도를 높였으며 지난 5월 대한의학회 인증을 받았다.

대한재활의학회 유승돈(강동경희대병원 재활의학과 교수)홍보위원장은 “이번 의학회 인증을 축하하며 앞으로 재활의학발전과 공공재활의료 확산이라는 목표 달성을 위해 대한재활의학회와 유관학회에서 개발되는 임상진료지침은 전 국민 건강 증진과 예방을 위해 적극 홍보할 예정이다”며, “이번 심장재활 임상진료지침은 그 대상을 여러 심혈관질환들 중 급성 관상동맥질환 환자에 국한하여 개발한 것으로 향후 새로운 심장재활 진료지침 및 심장재활 관련 연구들이 많이 발표되면 지속적 보급, 홍보 사업을 대한심장호흡재활의학회와 함께 진행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편 심장재활은 심장질환의 급성기 치료 (중환자실 집중치료, 약물치료, 관상동맥중재술 또는 관상동맥우회로 이식 수술, 심부전치료, 심박동기 및 제세동기 삽입, 심장이식 등)가 완료된 직후부터 시작되는 회복 과정과 심폐 운동능력 향상을 위한 개별화된 운동치료 및 위험인자 관리 프로그램으로, 재활의학과의 주요 영역 중 하나이다.

[메디컬월드뉴스 김영신 기자]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931704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40대 이상 남성 10명 중 8명 ‘전립선암 검진 경험 없어’…주된 이유 “증상이 없어서”
  •  기사 이미지 한국임상고혈압학회 ‘알기 쉬운 당뇨병’ 발간
  •  기사 이미지 대한종양외과학회, 12월부터 일반종양외과전문의 시범사업 추진
대한골대사학회
위드헬스케어
올림푸스한국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