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여름방학 ‘인터넷·스마트폰 과의존 치유캠프’ 개최 - 7월 13일부터 8월 31일까지 회당 11박 12일 일정
  • 기사등록 2019-07-19 00:44:44
기사수정

여성가족부(장관 진선미)가 여름방학을 맞아 중·고등 청소년을 대상으로 ‘인터넷·스마트폰 과의존 치유캠프’를 개최한다.

이번 캠프는 7월 13일(토)부터 8월 31일(토)까지 회당 11박 12일 일정으로 총 16회 진행된다. 

‘인터넷·스마트폰 과의존 치유캠프’는 과의존 원인에 대한 정확한 진단과 평가, 근본적인 원인 발견과 해결을 위한 개인·집단상담, 부모 교육, 대안적 놀이문화 찾기, 성취감과 자존감을 높이는 체험활동으로 구성된다. 


인터넷·스마트폰 사용이 단절된 환경에서 프로그램 초기에는 개인·집단상담, 체험활동 위주로, 적응 후에는 봉사활동과 대안활동 등 성취감과 자존감을 높일 수 있는 내용으로 구성된다.

또 부모교육과 가족상담 등 부모와 함께하는 프로그램을 통해 가정 내에서 자녀의 사용습관을 개선하고 지도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치유캠프 종료 후에도 3개월 동안 주1회씩 청소년동반자와의 만남을 통해 평소 생활환경에서도 인터넷·스마트폰 사용조절을 유지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참가는 원하는 지역에 신청할 수 있으며, 모집이 마감된 경우 다른 지역으로 참가 신청 연계가 가능하다. 프로그램 참가는 무료이며, 식비 일부(1인 10만원)만 부담하면 된다. 

참가신청과 문의는 청소년전화 1388,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051-662-3192), 지역 운영기관에 하면 된다.


청소년보호환경과 과장은 “인터넷·스마트폰 과의존의 경우, 청소년이 자신의 문제를 인식하지 못하거나 가족이나 주위의 무관심으로 인해 심각해지기도 한다”며, “가정에서 자녀의 미디어 이용지도에 어려움이 있는 경우, 치유캠프 참가 등 전문기관의 도움을 받길 바란다”고 밝혔다.

[메디컬월드뉴스]


관련기사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931641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국내 최초 통증의학과 의사다룬 휴먼메디컬드라마 ‘의사요한’…방송 전 간호사 비하 논란도
  •  기사 이미지 서울대학교 어린이병원에 방문한 스파이더맨
  •  기사 이미지 의료진들이 바라보는 메디컬드라마 ‘의사요한’ 논란 중…최고 시청률 14.7% 돌파
분당서울대학교병원
대한간학회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