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전국 유방암·위암치료 모두 잘하는 1등급 병원 86곳은?…심평원, 평가결과 공개 - 유방암 88기관(83.0%), 위암 107기관(95.5%)
  • 기사등록 2019-05-23 01:04:02
기사수정

전국에서 유방암·위암치료 모두 잘하는 1등급 병원 86곳이 공개됐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원장 김승택, 이하 심평원)은 23일 ‘유방암 6차·위암 4차 적정성 평가‘ 결과를 5월 23일(목) 심평원 누리집(홈페이지)과 건강정보 이동통신 응용프로그램(앱)을 통해 공개한다.

이번에 공개하는 유방암 6차, 위암 4차 평가는 2017년 입원 진료분을 대상으로 실시했으며, 평가지표별 결과를 바탕으로 종합점수를 산출한 결과, 유방암?위암 평가 모두 평균 97점 이상으로 높은 결과치를 보였다.

국민들이 근접 생활권에서 암치료를 위한 병원 선택의 폭과 접근성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그림)유방암, 위암 모두 1등급 기관 현황

이번 유방암 6차 평가와 위암 4차 평가는 해당 수술을 하고 심사평가원에 청구한 의원급 이상 185기관, 204기관을 대상으로 진행했으며, 종합점수 전체 평균은 1차 평가에 비해 각각 2.74점, 2.02점 높아진 97.82점과 97.32점으로 1차 평가 이후 지속적으로 향상됐다.

평가지표별 결과를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수술·항암화학요법·방사선치료의 적정성 등 주요 영역에서 전 차수 대비 향상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유방암의 경우 ‘유방전절제술 후 방사선치료 시행률’은 유방 전체를 절제하는 수술을 받은 환자 중 잔여 종양이 남아있을 가능성이 의심되는 경우 방사선치료를 실시했는지 확인하는 지표로, 1차 평가결과 대비 13.2%p 크게 상승했다.

위암의 경우 ‘수술 후 8주 이내 권고된 보조항암화학요법 실시율(StageⅡ~Ⅲ)’은 암 재발을 낮추고, 생존기간을 연장시키므로 수술 후 8주 이내에 항암치료를 시작했는지 여부를 확인하는 지표이며, 1차 평가결과 대비 7.8%p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심평원은 각 평가지표별 결과를 종합점수로 산출해 국민이 알기 쉽도록 1~5등급으로 구분해 발표했다.

이중 1등급 기관은 유방암 88기관(83.0%), 위암 107기관(95.5%)으로 전 차수 대비 유방암은 동일하고, 위암은 5기관 증가했다.

또 유방암·위암 모두 1등급을 받은 기관은 상급종합병원 42기관과 종합병원 44기관인 총 86기관으로 전국 모든 권역에 분포하고 있고, 제주권역에도 2기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암질환은 2017년 국내사망률 1위의 질병으로 전체 사망자의 27.6%가 암으로 사망하고 있으며, 2016년에 새로 발생한 암 환자 수는 22만 9180명으로 전년도(21만 6,542명)에 비해 5.8% 증가했다.

이처럼 암은 높은 사망률 및 발생률로 인해 국민에게 미치는 영향이 큰 질환이다.

심평원 박인기 평가관리실장은 “그동안 의료기관들의 암환자 진료에 대한 시설·장비 구축 등 시스템화를 통한 노력과, 심사평가원이 수행하고 있는 적정성 평가결과에 대한 정보제공 등을 통해 우리나라 암 진료에 대한 서비스의 질이 전반적으로 우수한 것으로 나타났다”며, “앞으로도 암 진료 의료기관의 질적 수준 유지 및 향상을 위해 새로운 지표를 개발하는 등, 의료의 질과 평가의 효율성을 높이기 위한 노력을 지속할 것이다”고 밝혔다.


한편 유방암·위암 모두 1등급 기관 86곳은 강북삼성병원, 건국대학교병원, 경희대학교병원, 고려대학교의과대학부속구로병원, 삼성서울병원, 서울대학교병원, 연세대학교의과대학강남세브란스병원, 재단법인아산사회복지재단 서울아산병원, 중앙대학교병원, 학교법인가톨릭학원가톨릭대학교서울성모병원, 학교법인고려중앙학원고려대학교의과대학부속병원(안암병원), 학교법인연세대학교의과대학세브란스병원, 한양대학교병원, 가톨릭대학교여의도성모병원, 강동경희대학교의대병원, 국립중앙의료원, 서울특별시보라매병원, 서울특별시서울의료원, 성심의료재단강동성심병원, 순천향대학교부속서울병원, 에이치플러스양지병원, 을지대학교을지병원, 이화여자대학교의과대학부속목동병원, 인제대학교상계백병원, 한국보훈복지의료공단 중앙보훈병원, 한국원자력의학원원자력병원, 한림대학교강남성심병원, 가톨릭대학교인천성모병원, 고려대학교의과대학부속안산병원, 분당서울대학교병원, 순천향대학교부속부천병원, 아주대학교병원, 의료법인길의료재단길병원, 인하대학교의과대학부속병원, 한림대학교성심병원, 가톨릭관동대학교국제성모병원, 가톨릭대학교부천성모병원, 가톨릭대학교성빈센트병원, 가톨릭대학교의정부성모병원,국립암센터, 국민건강보험공단일산병원, 대진의료재단분당제생병원, 동국대학교일산불교병원, 의료법인명지의료재단명지병원, 인제대학교일산백병원, 차의과학대학교분당차병원,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 한양대학교구리병원, 효산의료재단지샘병원, (학교법인)인제대학교부산백병원, 경북대학교병원, 경상대학교병원, 계명대학교동산병원, 고신대학교복음병원,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 동아대학교병원, 부산대학교병원, 양산부산대학교병원, 영남대학교병원, 칠곡경북대학교병원, 대구파티마병원, 동남권원자력의학원, 인제대학교해운대백병원, 재단법인천주교부산교구유지재단메리놀병원, 창원경상대학교병원, 학교법인성균관대학삼성창원병원, 학교법인울산공업학원울산대학교병원, 단국대학교의과대학부속병원, 순천향대학교부속천안병원, 충남대학교병원, 충북대학교병원, 학교법인가톨릭학원가톨릭대학교대전성모병원, 학교법인건양학원건양대학교병원, 학교법인을지학원을지대학교병원, 원광대학교병원, 연세대학교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 재단법인예수병원유지재단예수병원, 화순전남대학교병원, 조선대학교병원, 전북대학교병원, 전남대학교병원, 강원대학교병원, 강릉아산병원, 한림대학교부속춘천성심병원, 제주대학교병원, 제주한라병원 등이다. 

[메디컬월드뉴스]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930858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서울대학교 어린이병원에 방문한 스파이더맨
  •  기사 이미지 분당제생병원-밀알복지재단 ‘사랑의 빛’ 아시아·아프리카에 선물
  •  기사 이미지 올림푸스한국-국립암센터, 새로운 사회공헌 프로그램 시작…암 경험자 지지
분당서울대학교병원
국립암센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