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건협 16개 시·도지부, 5월 1일부터 ‘미세먼지 건강검진’ 시행 - 심뇌혈관질환과 폐암정밀검사에 중점
  • 기사등록 2019-04-29 23:55:24
기사수정

한국건강관리협회(회장 채종일, 이하 건협)가 오는 5월 1일(수)부터 전국 16개 시·도지부 건강증진의원을 통해 ‘미세먼지 건강검진’프로그램을 시행한다.

이번 미세먼지 건강검진 프로그램은 심뇌혈관질환과 폐암정밀검사에 중점을 둔 것으로 심혈관검사 4종, 경동맥·심장초음파, 코티닌검사, 심장관상동맥조영CT, 흉부CT, 뇌MRI·MRA 등 총 81개 검사항목으로 구성되어 있다.

채종일 회장은 “미세먼지가 호흡기와 혈관을 통해 인체 곳곳에 영향을 주고, 호흡기질환, 심뇌혈관질환에 악영향을 끼치는 만큼 건협에서도 관련 질병의 조기발견을 위해 미세먼지 건강검진 프로그램을 구성하게 됐다”며, “미세먼지 농도가 나쁠 시 외출을 자제하고 미세먼지 차단 마스크(식약처 인증)를 착용하는 등 생활 속 실천과 함께 정기적인 건강검진도 받을 것”을 권장했다. 


미세먼지는 ‘미세먼지 저감 및 관리에 관한 특별법'이 시행될 정도로 사회적 문제로 대두되고 있으며, 호흡기·심혈관·폐질환 등 질병의 원인은 물론 국제암연구소(IARC)에서는 미세먼지를 1군 발암물질로 분류하기도 했다.

한편 건협은 5월 1일부터 간기능 검사를 기본으로 간염검사, 대사증후군 검사, 상복부 초음파 등으로 구성된 ‘지방간 건강검진’프로그램도 시행할 예정이다.

[메디컬월드뉴스 김영신 기자]



관련기사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930541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10월 15일 ‘세계 손씻기의 날’ 올바른 손씻기 중요성 강조…병원들, 지속적 강조
  •  기사 이미지 사랑으로 전달하는 따스한 온기…의료계, 연탄 나눔으로 사랑 나눔
  •  기사 이미지 병원에 흐르는 선율로 아픔도 날리다…병원들, 다양한 음악회 진행
분당서울대학교병원
국립암센터
분당제생병원
경희의료원배너
한림대학교의료원
국제성모병원
대한간호협회2019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