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대한외상중환자외과학회 영문명 ‘Korean Society of Acute Care Surgery’ 로 개정 - 제 16차 학술대회 및 제4회 대한외상간호연구회 학술대회 개최
  • 기사등록 2019-04-22 06:00:02
기사수정

대한외상중환자외과학회(회장 김남렬, 고대구로병원 외과 교수)가 지난해 영문명을 ‘Korean Society of Acute Care Surgery’로 개정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본지와 단독으로 만난 김남렬(사진 왼쪽) 회장은 “미국을 중심으로 약 4~5년 전부터 외상외과, 응급수술 외과, 중환자의학 분야를 ‘Acute Care Surgery’로 통칭해 사용하고 있다”며, “이미 글로벌 스탠다드로 사용중이기 때문에 우리나라도 글로벌 스탠다드에 맞춘 개정이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지난 4월 19~20일 백범김구기념관에서 개최된 제 16차 대한외상중환자외과학회 학술대회에서는 외상외과, 응급수술 외과, 중환자의학 분야를 망라해 해당 분야의 최신 학문적 동향과 관심사를 한눈에 알아 볼 수 있도록 구성해 관심을 모았다.

특히 이번 학술대회에는 외상에 대한 비중은 낮추고, 중환자 및 응급수술에 대한 비중을 높였다.

이와 관련해 특강초청연자(Ari Leppaniemi, Helsinki University Central Hospital, Finland)도 ‘응급수술’에 대한 내용으로 진행됐다.

한편 이번 학술대회에는 제4회 대한외상간호연구회 학술대회도 같이 개최해 적극적인 참여를 이끌어냈다.

[메디컬월드뉴스 김영신 기자]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930438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40대 이상 남성 10명 중 8명 ‘전립선암 검진 경험 없어’…주된 이유 “증상이 없어서”
  •  기사 이미지 한국임상고혈압학회 ‘알기 쉬운 당뇨병’ 발간
  •  기사 이미지 강직성척추염 환자 ‘진단 난민’ 3년 이상 고통…전국 26개 대학병원 환자 조사결과
대한골대사학회
위드헬스케어
올림푸스한국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