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대한노인여성의학회, 제24차 학술대회…‘노화극복 및 늦추는 방법들’ 조명 - ‘평균 수명 100세 시대의 신인류’부터 최신지견까지
  • 기사등록 2018-12-14 09:00:01
기사수정

대한노인여성의학회(회장 김석현, 서울대병원 산부인과 교수)가 지난 9일 서울대병원 의생명연구원 1층 대강당에서 제24차 학술대회를 개최했다.
‘평균 수명 100세 시대의 신인류’라는 주제로 진행된 이번 학술대회에는 2개의 세션으로 나뉘어 진행됐다.

기초와 관련해서는 세포조작, 유전자 조작 등과 관련된 흥미로운 주제로 마련됐다. 또 약물과 미생물요법 등에 대한 전문가의 의견을 들을 수 있는 내용들도 소개됐다.
이어 ‘노인 여성의 건강’이라는 주제로 운동, 피부, 식품에 대한 강의가 진행됐으며, 개원의를 위해 약제처방의 기본을 알수 있는 강의도 진행돼 관심을 모았다.


특히 최근 높은 관심을 모으고 있는 근감소증, 골다공증의 최신지견에 관해 진료시 tip이 될 수 있는 내용으로 진행돼 호평을 받았다.    
이외에 점심시간에는 폐경여성의 미레나 사용에 대한 특강도 진행됐다.


본지와 단독으로 만난 김석현 회장은 “대한노인여성의학회는 거듭나는 학회의 모습을 보여드리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올 한해도 학문과 함께 마무리 할 수 있도록 이번 학술대회를 마련했으며, 참석한 회원분들의 학문적 열의로 추위도 물리칠 수 있는 것 같았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학술대회에는 노화 방지 및 노화를 늦춰주는 다양한 방법들이 소개돼 참석회원들의 눈길을 모았다.
한 참석자는 “이번 학술대회를 통해 환자는 물론 우리부터 노화를 이길 수 있는 방법들을 얻어가는 것 같아 좋았다”고 말했다.
[메디컬월드뉴스 김영신 기자]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928651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매일 14명 유전성부정맥 사망…‘돌연사 위기’에 ‘의료 사각지대’ 이중고(二重苦)
  •  기사 이미지 대한이비인후과의사회 창립 20주년 기념 제21회 학술대회 및 정기총회 개최
  •  기사 이미지 대한심혈관중재학회 4개국과 MOU로 국제화 강화…2020 동계학술대회 개최
대한골대사학회
위드헬스케어
올림푸스한국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