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경희대한방병원 이승훈 교수, 국제학술대회서 포스터상 수상 외
  • 기사등록 2018-09-19 21:00:29
기사수정

경희대학교한방병원(병원장 김성수) 침구과 이승훈 교수가 지난 7일부터 3일간, 독일 뮌헨에서 개최된 국제학술대회 ICMART-iSAMS 2018에서 ‘항혈소판제·항응고제 복용 환자의 침 치료 시 출혈 부작용에 미치는 영향’이라는 주제로 포스터상을 수상했다.


이 연구는 심·뇌혈관 질환자의 약물 복용 여부와 관계없이 안전하게 침 치료가 가능함을 입증했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또 ‘난치성 신경병증성 통증에 대한 양·한방 융합치료 효과’에 대한 임상연구 결과도 발표했다.
이번에 발표한 연구는 보건산업진흥원 양·한방융합과제에 선정된 연구로, 난치로 여겨지는 만성 신경병증성 통증 환자 관리에 양방치료와 한방치료가 상호보완적으로 존립할 수 있음을 규명했다는 점에서 큰 의의를 갖는다.


사전 연구로 참여했던 당뇨병성 말초신경병증에 대한 다기관 전침 치료 연구는 지난 7월 당뇨 관련 최고 권위 학술지인 Diabetes Care (인용지수 : 13.397)에 게재된 바 있다.


이 교수는 “그동안의 연구를 통해 침 치료가 부작용 없이 높은 치료 효과를 나타낼 수 있음을 밝혀냈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연구를 통해 침 치료와 더불어 한의학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ICMART-iSAMS 2018은 전 세계의 저명한 의료인 및 학자들이 모여 침을 비롯한 한의약의 최신 임상 활용과 연구 동향에 대한 식견을 공유하는 자리로, 침 치료 분야에서 가장 권위 있는 국제학술대회다.

관련기사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927454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암환자 위한 식단 어떤게 좋을까?
  •  기사 이미지 복지부, 안압측정기 등 의료기기 5종 건강보험등재 검토…대한의사협회vs 대한한의사협회
  •  기사 이미지 중앙대의료원, 베트남 정부 ‘사회공헌 공로상’ 수상…다각적 의료지원 공로
분당서울대학교병원
국립암센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