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노바티스 코센틱스, 급여 1주년…센소레디펜 내년 1분기까지 전환 목표 - 임상연구 결과 90% 이상 환자 자가 주사 만족
  • 기사등록 2018-09-03 23:42:10
기사수정

한국노바티스㈜가 2019년 1분기까지 인터루킨-17A 억제제 코센틱스(성분명: 세쿠키누맙)의 코센틱스 센소레디펜 전환을 목표로 전문 콜센터를 연계 운영하는 등 건선 및 건선성 관절염 환자의 치료 편의성을 대폭 증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코센틱스 센소레디펜은 기존 프리필드 시린지와 달리 바늘이 보이지 않는 펜 형태의 자가 주사제로, 주사 부위의 이상반응이 0%에 가까우며 주사 공포증 등을 방지해 꾸준한 치료를 요하는 환자들에 높은 편의성이 특징이다. 


코센틱스 센소레디펜으로의 전환 작업은 전 세계적으로 진행 중이며, 국내에서는 지난 1월부터 진행되고 있다.


코센틱스 센소레디펜 처방 환자들을 위한 전문 콜센터도 연계 운영 중이다. 콜센터는 전문 상담간호사가 운영하며, 환자들은 콜센터 등록을 통해 올바른 자가 주사법 교육과 치료 일정 관리, 생활습관 점검, 방문 상담, 건선 관련 교육 자료 제공 등의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코센틱스 전문 콜센터는 추후 심리 상담 등 환자의 삶의 질 전반을 고려한 서비스까지 영역을 확장해나간다는 계획이다.


한국노바티스는 센소레디펜을 2019년 1분기까지 국내 모든 처방 환자들이 사용할 수 있도록 전환에 박차를 가하여 환자의 치료 편의성을 높이고 인터루킨 억제제 시장의 선두주자로 자리매김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센소레디펜을 사용한 건선 환자 182명을 대상으로 한 3상 연구 JUNCTURE에 따르면, 기존 치료와 동일한 수준의 효과 및 안전성을 보이면서 편의성을 높였다. 코센틱스 300mg과 150mg으로 자가 주사 치료를 받은 환자들은 12주 차에 빠르게 건선 증상이 개선됐고, 깨끗한 혹은 거의 깨끗한 PASI 75 상태에 도달한 비율도 각각 86.7%, 71.7%였다.(위약, 3.3%; P<0.0001) </p>


또 기존 3상 연구의 16주보다 연구 기간이 짧음에도 유의미한 비율로 PASI 90과 100에 도달한 환자도 있었다. 임상에 참여한 건선 환자 10명 중 9명은 주사제에 대한 거부감 없이 쉽게 사용할 수 있었다고 답했다.


또 건선성 관절염 환자를 대상으로 한 FUTURE 3 연구에서 역시 코센틱스는 52주 간 증상 개선 및 안전성은 유지했으며, 환자들은 센소레디펜에 대한 높은 적응을 보였다. 


연구 결과, 24주 차에 ACR 20에 도달한 코센틱스 300mg, 150mg 자가 주사 환자의 비율이 위약군에 비해 유의미하게 높았으며, 이는 52주까지 유지됐다. (300 mg, 48.2%; 150mg, 42%; 위약, 16.1%; P<0.0001) </p>


아울러 연구에 참여한 환자의 93%가 자가 주사 사용에 만족 또는 매우 만족한다고 답했다.


한국노바티스 코센틱스 마케팅영업총괄 선기선 이사는 “보험 급여 이후 1년 간 많은 환자들과 의료진들로부터 코센틱스를 통한 증상과 삶의 질 개선에 대한 긍정적 피드백을 받아 왔다”며, “환자 분들의 편의성을 높이기 위한 자가 주사형 센소레디펜 전환 등으로 건선, 건선성 관절염, 강직성 척추염 환자분들이 보다 편리하게 코센틱스의 효과를 경험하고 치료에 대한 희망을 갖길 바란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927254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의료지원단, 대구·경북지역 지원 나서…고려대, 세브란스, 의협, 간협, 간무협 등
  •  기사 이미지 [힘내라 의료계]코로나19 응원·후원·기부 줄이어1…대학병원에 이어지는 기부 행렬
  •  기사 이미지 3월 14일~15일 주말동안 마스크 공적판매 1,036.7만개 공급
한국화이자제약
위드헬스케어
한국MSD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