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대한위대장내시경학회 추계학술대회…초급부터 핸즈온코스까지 - 대장암예방캠페인 강화 추진
  • 기사등록 2018-09-05 09:00:01
기사수정

대한위대장내시경학회(회장 박창영, 속편한내과)가 지난 2일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약 800명이 등록한 가운데 제 32회 추계학술대회를 개최했다. 

이번 학회에서는 내시경의 기초적인 술기는 물론 다양한 내시경 진단과 환자관리에 대한 강의를 진행했다. 


실제 이번 학술대회에는 2층, 3층, 36층 등에서 ▲내시경초중급반 강의 ▲국가암검진 통합 3주기 어떻게 준비하나 ▲내시경관련 보험청구 완전정복 ▲대한위대장내시경학회 세척 및 소독지침 ▲대장내시경 어려울 때 고수는 어떻게 하나? ▲핸즈온 코스 강의 등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내용들이 진행됐다.  

또 진료현장에 소홀히 할 수 없는 감염 및 약물관리 등 임상에서 필요한 부분들도  포함됐다.

박창영 회장은 “학회는 제한된 시간 속에서 다양한 연제들을 준비하기 위해 최선을 다했고, 회원분들이 진료현장에서 내시경검사를 하는데 많은 도움이 되기를 기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회원들의 권익과 실질적인 지식의 향상을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위대장내시경학회는 지속적으로 대장암예방캠페인을 추진하고 있다.

이를 위해 별도의 (홈페이지)도 구축, 대장암 예방 홍보 동영상 및 포스트, 캠페인 로고, 캐릭터 등도 제작, 배포하는 등 적극적인 홍보도 하고 있다. 

앞으로 대장암 홍보를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관련학회 및 단체 등과 통합 홍보방안 등도 논의한다는 계획이다.


박 회장은 “일부 이견이 있는 것은 사실이지만 캠페인에 대한 통합 홍보방안에 대해서는 실질적인 논의를 시도해보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927242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40대 이상 남성 10명 중 8명 ‘전립선암 검진 경험 없어’…주된 이유 “증상이 없어서”
  •  기사 이미지 한국임상고혈압학회 ‘알기 쉬운 당뇨병’ 발간
  •  기사 이미지 강직성척추염 환자 ‘진단 난민’ 3년 이상 고통…전국 26개 대학병원 환자 조사결과
대한골대사학회
위드헬스케어
올림푸스한국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