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의정부 성모병원 권역외상센터 11번째 공식 개소 - 상급종합병원 없는 경기북부 지역에서 신속한 외상 환자 이송 가능
  • 기사등록 2018-05-10 23:29:56
기사수정

의정부성모병원 권역외상센터가 오는 11일 법적 시설·장비·인력 기준을 갖추고 전국권역외상센터 중 11번째로 공식 개소한다.


경기북부권역은 신도시개발 등 활발한 건설작업 진행, 산악지대 휴양시설 밀집, 열악한 도로사정 등으로 외상환자 발생 위험성이 높지만 상급종합병원이 없어 중증외상환자가 골든타임 내 적절한 치료를 받기 어려웠다.


하지만 이번 외상센터 개소로 경기북부 모든 지역에서 차량 및 헬기로 1시간 내외의 신속한 외상환자 이송이 가능하게 됐다. 


또 헬기장에서 원스톱으로 이어지는 외상소생구역, 외상 전용 수술실(2개), 중환자실(20병상) 및 병동(53병상)시설을 갖추고, 언제 발생할지 모르는 중증외상환자 내원에 대비하여 외과계 전문의를 중심으로 하는 외상팀이 24시간 대기한다.


올해에는 안동병원 및 경북대병원 권역외상센터도 개소를 앞두고 있어 대구·경북 권역의 외상진료 공백이 해소되고 전국적인 외상진료체계 구축에 한 걸음 더 다가가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복지부 박재찬 응급의료과장은 “2018년은 중증외상 진료체계 개선대책(3.22. 발표)을 바탕으로 권역외상센터의 양적인 확대 뿐 아니라 외상진료의 질적인 향상에도 힘쓰는 한 해가 되어야 할 것이다”고 밝혔다.


(표)권역외상센터 설치지원사업 추진현황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925634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한의협 집행부 추진 모든 업무 종착점 ‘의료 일원화’…한의협 2020 신년교례회서
  •  기사 이미지 간호간병통합서비스 제공기관 전국 534개 기관, 약 4만 9천병상…이용환자 40% 이상 증가
  •  기사 이미지 협회 및 병원들 2020년 시무식 갖고 힘찬 출발2
분당서울대학교병원
국립암센터
분당제생병원
경희의료원배너
한림대학교의료원
국제성모병원
간호조무사협회202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