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알코올의존 환자 70% 이상 “내 정신건강 불안정하다” 생각 - 경남정보대 변은경 교수팀, 알코올의존 환자 250명 분석 결과
  • 기사등록 2017-12-05 01:36:41
기사수정

알코올의존 환자 10명 중 7명 이상은 “내 정신건강 불안정하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또 국내 남성 알코올의존 환자는 50대에서, 여성 환자는 30대에서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남성의 경우 전체 알코올의존 환자 10명 중 4명 이상이 2대에 걸친 가족력이 있었다.


한국식품커뮤니케이션포럼(KOFRUM)에 따르면 경남정보대 간호학과 변은경 교수팀이 2017년 지자체 중독관리통합지원센터에 등록된 알코올의존 환자 250명(남 140명·여 110명)을 대상으로 알코올의존 환자의 일반적 특성을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


이 연구에서 남성 알코올의존 환자는 50대, 여성은 30대가 가장 많았다.


남성 알코올의존 환자 중 50대가 40%로 가장 많았다. 그 다음으론 40대(28.6%)·60대(16.4%)·30대(15%)의 순이었다.


반면 여성은 30대 알코올의존 환자가 32.7%로 가장 많았다. 30대 남성의 알코올의존 환자 비율이 가장 낮았던 것과 대조적이었다.


알코올의존은 뚜렷한 가족력도 보였다. 가족력 여부에 따라 가족력이 없는 경우·2대에 걸쳐 있는 경우·3대에 걸쳐 있는 경우로 분류했을 때 남성에게서 알코올의존 가족력이 2대에 걸쳐 있는 경우가 43.6%로 가장 많았다.


변 교수팀은 논문에서 “알코올의존 환자는 점차 사회적으로 고립되고 가족기능에도 장애를 초래해 가정해체의 원인이 되기도 한다”며, “집중 치료를 받고 퇴원한 알코올의존 환자의 경우에도 90%가 1년 이내에 재발하므로, 지역사회 기반의 정신건강사업의 강화가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알코올의존은 정신건강과도 관련이 깊었다. 알코올의존 환자 중 스스로 ‘정신건강이 좋지 못하다’고 응답한 사람의 비율은 남녀 각각 72.3%·89%에 달했다. 알코올의존 환자 중 불안을 느낀다고 응답한 사람의 비율도 남녀 모두 60% 이상이었다.  


이번 연구결과는 지역사회간호학회지 최근호에 ‘지역에 거주하는 알코올의존 환자의 성별에 따른 사회적 문제해결력 영향요인’라는 내용으로 소개됐다.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897511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대한중환자의학회 “정부의 코로나19 중환자 병상 확보 방법 과감한 수정 필요”
  •  기사 이미지 세계 최초 온라인 간(肝) 관련 국제학회 ‘The Liver Week 2020’ 개최…실시간 온라인 진행
  •  기사 이미지 에크모 ‘코로나19 중증환자 치료 결과’ 국내 최초 공개…코로나 에크모 권고사항도 발표
대한골대사학회
위드헬스케어
올림푸스한국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