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한국망막학회 실질적 국제화 추진 중 - 2017 총회 학술대회개최
  • 기사등록 2017-12-05 09:00:06
기사수정

한국망막학회(회장 김순현, 서울누네안과병원)가 실질적인 국제화를 추진하고 있다.


김순현 회장은 본지와 단독으로 만난 자리에서 “단순히 세계적인 연자들만 초청해서 하는 국제화는 큰 의미가 없다”며, “많은 나라의 안과의사들이 한국망막학회에서 주최하는 학술대회를 기다리고, 직접 등록비를 내고 참가할 수 있어야 한다”고 밝혔다.



또 “이를 위해서는 다양한 노력과 함께 중장기적인 노력이 병행되어야 한다”며, “그 출발점에 있는 것이며, 앞으로 이를 하나씩 완성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갈 것이다”고 덧붙였다.


한국망막학회 학술지 ‘Journal of RETINA’도 앞으로 더 발전시키기 위한 노력도 계속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한국망막학회는 지난 1~2일 콘래드서울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약 260명의 회원들이 등록한 가운데 2017 총회 및 학술대회를 개최했다.



‘Hot Topics with Pioneers’라는 주제로 개최한 이번 학술대회에는 미국, 유럽, 국내 Artifical vision과 관련된 치료경험 등을 비롯한 최신수술장비를 이용한 임상경험을 공유했다.


특히 Dr. Karl Ulrich Bartz-Schmidt, Dr. J. Fernando Arevalo 등의 해외연자와 국내관련 분야 전문가들이 대거 참여해 다양한 최신지견을 함께 했다.


또 대표적인 망막질환인 AMD, Diabetic retinopathy, Retinal detachment, Imaging에 대한 최신지견, 다양한 연구 발표와 토론이 진행됐다.

관련기사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10897448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대한골절학회 제10회 연수강좌 일정 변경 ‘관심’…전문의 시험 일정 변경 따라
  •  기사 이미지 매일 14명 유전성부정맥 사망…‘돌연사 위기’에 ‘의료 사각지대’ 이중고(二重苦)
  •  기사 이미지 대한이비인후과의사회 창립 20주년 기념 제21회 학술대회 및 정기총회 개최
대한골대사학회
위드헬스케어
올림푸스한국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