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대한핵의학회 한국핵의학청봉상 범희승 교수, 핵의학학술상 안병철 교수 수상
  • 기사등록 2017-11-01 14:05:44
  • 수정 2017-11-01 14:06:49
기사수정

대한핵의학회가 2017년 한국핵의학청봉상 수상자로 범희승 교수(60세, 전남대학교 의과대학 핵의학교실)를 선정했다.

범희승 교수는 아시아 오세아니아 핵의학회(AOFNMB) 회장으로서 국제학회를 개최하고, 아시아지역 핵의학협력회의 의장(ARCCNM) 및 국제원자력기구(IAEA) 전문가 활동, 대한핵의학회 잡지 영문화 등 학회 국제화에 기여했고, 아시아 핵의학 전문의 제도를 창설, 아시아 오세아니아 핵의학회 잡지를 창간하는 등 아시아 핵의학회의 발전에도 크게 공헌했다.

또 한서핵의학지회와 영호남핵의학집담회를 통해 핵의학을 전국적으로 활성화했고, 대한핵의학회 정보이사, 학술이사, 총무이사, 회장, 고시위원장을 맡아 오랜 기간 대한핵의학회와 국내 핵의학 발전에 헌신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현재 전남대학교 의과대학에 재직하면서, 여러 방면의 논문을 발표했고, 특히 심장핵의학 분야에서 학문적으로 뛰어난 업적을 남기며 한국 핵의학의 발전에 기여했다.

한국핵의학청봉상은 대한핵의학회에서 선정하고, 새한산업(주)에서 지원한다.

또 대한핵의학회는 제7회 핵의학학술상 수상자로 안병철 교수(51세, 경북대학교 의과대학 핵의학교실)를 선정했다.

안병철 교수는 국외학술지에 논문 189여편을 발표하였으며, 핵의학 및 관련 과학 분야에서 창의성을 발휘하여 탁월한 연구업적을 인정받아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안병철 교수는 세포를 이용한 치료기술 연구에 최첨단 분자영상기술을 적용 하여 악성종양을 포함한 다양한 난치성 질환에 대한 세포치료제 개발과 이의 임상적용 가능성을 한 단계 높이고, 방사성요오드 불응성 난치성 갑상선암의 재분화법 개발에 기여한 점을 인정받았다. 

대한핵의학회 핵의학학술상은 대한핵의학회에서 선정하고, HDX(주)에서 지원한다.

한편 시상식은 오는 11월 4일(토) 오전 9시, 분당서울대학교병원 헬스케어혁신파크 대강당에서 개최되는 제56차 대한핵의학회 추계학술대회 및 총회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관련기사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09512744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약업계, 환아 및 직원들과 함께 하는 크리스마스
  •  기사 이미지 한의협 집행부 추진 모든 업무 종착점 ‘의료 일원화’…한의협 2020 신년교례회서
  •  기사 이미지 간호간병통합서비스 제공기관 전국 534개 기관, 약 4만 9천병상…이용환자 40% 이상 증가
분당서울대학교병원
국립암센터
분당제생병원
경희의료원배너
한림대학교의료원
국제성모병원
간호조무사협회202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