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GSK, 플루아릭스 테트라·렐바 엘립타 ‘유비유환’ 심포지엄 개최 - GSK 백신사업부, 호흡기사업부와 공동 심포지엄
  • 기사등록 2017-08-08 11:51:44
  • 수정 2017-08-08 11:53:17
기사수정

GSK(글락소 스미스클라인) 백신사업부가 호흡기사업부와 공동 주최로 지난 7월 6일과 20일, 26일 서울 및 광주 지역 ‘유비유환(有備有患)’ 심포지엄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심포지엄은 세빛 둥둥섬과 코엑스 인터콘티넨탈 호텔, 광주 홀리데이인 호텔에서 각각 마련되어 ‘고위험군의 독감(인플루엔자) 예방 및 효과적인 천식 치료·관리’를 주제로 이비인후과, 내과 개원의 등 약 200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8-1.jpg

‘유비유환(有備有患)’ 심포지엄은 본격적인 호흡기질환 유행 시즌에 앞서 ‘독감’과 ‘천식’ 고위험군의 효과적인 예방·치료 관리 및 의료현장에서의 임상과 실 적용 사례 등 학술적 지견을 교류하기 위한 취지로 마련됐다.

서울지역 심포지엄에서는 GSK 학술부 장현갑 본부장이 ‘플루아릭스 테트라’ 관련 연자로 나서 “4가 독감백신 플루아릭스 테트라는 독감 고위험군인 만성질환자를 포함한 대규모 임상 연구에서 면역원성과 안전성 데이터를 확인했고, 65세 이상 고령자에서도 높은 항체방어율(SPR)과 항체전환율(SCR)을 보여 고령자 및 만성질환자의 독감 감염 및 합병증 예방에 효과적으로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개원의 원장 대상 심포지엄에서 ‘개원가에서 치료하는 천식’을 주제로 강의한 GSK 학술부 민성준 이사는 “천식 치료에서 중심이 되는 ICS/LABA의 중요성 그리고 흡입제의 환자 교육이 치료의 효과를 좌우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번 심포지엄에 참석한 의료진들은 만성질환자 등 고위험군의 4가 독감 백신 접종 필요성과 임상에 대한 학술적 정보를 교류하고, 천식 치료에 대한 최신 지견 등 유용한 정보를 얻을 수 있는 자리로 매우 의미 있었다는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한국 GSK 전문의약품사업부·백신사업부 영업 총괄 김진수 전무는 “대표적인 호흡기 질환인 독감, 천식 유행 시즌에 앞서 여러 전문가들과 고위험군 예방 및 효과적인 치료전략에 대해 공유할 수 있는 자리를 만들고자 전국적인 심포지엄을 주최했다.”며, “면역체계가 취약한 고령자와 만성질환자 등 고위험군의 예방·치료에 보다 기여할 수 있도록 ‘플루아릭스 테트라’ 및 ‘렐바 엘립타’ 제품 임상을 근거로 유용한 정보를 지속적으로 알려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GSK ‘유비유환(有備有患)’ 심포지엄은 서울, 광주 지역에 이어 오는 8월 31일까지 대구, 대전, 수원 등 전국 주요 5개 도시에서 연속적으로 개최될 예정이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02160704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서울대병원, 올 한 해 최고의 웹사이트 의료부문 통합대상 수상
  •  기사 이미지 배우 김지수씨, 가톨릭조혈모세포은행 홍보대사 위촉
  •  기사 이미지 고대구로병원, 감염 관리 캠페인 진행
한국화이자제약
CMS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