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의료 사물 인터넷 IoMT로 가능한 파괴적인 혁신들은? - 프로스트 앤 설리번, 분석 보고서 발표…2021년 720억 2,000만 달러 규모 예상
  • 기사등록 2017-08-04 16:58:18
  • 수정 2017-08-04 16:59:56
기사수정

프로스트 앤 설리번 한국 지사가 ‘의료 사물 인터넷(Internet of Medical Things)’ 분석 보고서를 발표했다.

이 보고서는 현재부터 2021년까지의 IoMT 시장 전망과 부문별 과제, 시장 이해관계자 및 새로 시장 진입하는 업체들을 위한 전략 및 주요 사업 모델 고려사항들에 관한 내용들을 담고 있다.

비용절감과 수익성 향상, 고객 경험 측면에서 의학 사물 인터넷(IoMT : Internet of Medical Things)이 가진 잠재력은 엄청나다.

가정이나 지역 사회, 일반 클리닉, 종합병원의 온바디 웨어러블과 임플란트와 같은 응용분야에서 이들이 잡을 수 있는 성장 기회들이 많다.

IoMT는 스마트 기기를 활용한 만성 질환 모니터링과 수술 후 모니터링, 스마트 트라이코더(smart tricorder), 의학 지원용 드론(drone), 의료진용 스마트 진단 툴 그리고 병실을 스마트하게 만드는 데 도움이 될 뿐 아니라 코드 블루(code blue) 비상사태에 처한 환자들에 대한 조기 경보 시스템에서도 기회들을 잡을 수 있다.

제조사와 공급사, 의료진을 비롯한 의료 관계자들은 IoMT가 분리 치료에서 통합 치료로의 전환을 지원할 수 있음을 인지해 예방적 치료 전달 방식에 활용을 기대하고 있지만 스마트 툴 개발과 산업 가이드라인 그리고 가장 중요한 임상 및 환자 도입 등 해결해야 할 문제들이 많다.

프로스트 앤 설리번 헬스케어 산업부의 싯다르트 샤흐(Siddharth Shah) 연구원은 “이상적인 IoMT 구현은 의료 시스템 효율성을 더 높이기 위해 치료 방식을 디지털화하고 변형시켜 결국 치료 방식을 개선시키는 스마트 기기의 에코시스템과 같은 것이다. 하지만 사이버 보안을 비롯해 상호운영성 결여, 수집된 데이터들의 정확성 등 의료 산업에는 넘어야 할 여러 장애물이 산적해 있어 위의 목표를 달성하기까지 갈길이 멀다”고 말했다.

IoMT로 가능한 파괴적인 혁신들은 ▲환자 파라미터를 전달하는 의료용 웨어러블과 스마트 임플란트 ▲자가 치료 및 모바일 헬스 응용, 그리고 원격 의료 서비스를 지원하는 스마트 진단 의료기기로 가정에서 환자와 노인을 돕는 가상 지원 ▲이송중에 승객의 건강상태를 기록할 수 있는 스마트 카 ▲비상 상황에 대응하도록 드론 긴급 지원 ▲디지털 청진기와 같은 스마트하고 디지털화된 임상 기기 ▲병원 내 네비게이션용으로 RFID와 비콘 또는 실내용 GPS 기술 도입 ▲환자와 진료팀이 가상에서 의사소통이 가능한 스마트 병실 ▲엔드-투-엔드 가시성과 함께 온도 제어/저온 물류 ▲정보 센터와 제약 제품, 원격의료 서비스 액세스를 개선하기 위한 커뮤니티 센터의 키오스크 등이다.

2016년 225억 달러를 기록한 IoMT 시장은 2021년까지 26.2%의 연평균 성장율을 기록하며 720억 2,000만달러에 달할 것으로 전망됐다.

필립스와 메드트로닉 등의 주요 의료 기업들과 신생기업 그리고 애플과 IBM, 시스코, 퀄컴 등 대형 기술 전문업체들까지 나서 IoMT 응용분야 역량 개발에 힘쓰고 있다.

관련 전문 지식을 활용해 유용한 IoMT 제품과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강력한 파트너쉽이 구축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01833498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서울대병원, 올 한 해 최고의 웹사이트 의료부문 통합대상 수상
  •  기사 이미지 배우 김지수씨, 가톨릭조혈모세포은행 홍보대사 위촉
  •  기사 이미지 고대구로병원, 감염 관리 캠페인 진행
한국화이자제약
CMS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