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바캉스 캐리어 속 헤어 필수템 3종 제안! - 휴가지서 놓치기 쉬운 두피와 모발 관리, 자외선 차단과 적절한 수분 및 영…
  • 기사등록 2017-08-03 19:00:43
기사수정

본격적인 여름 휴가 시즌 돌입과 함께 짐 꾸리기 고민이 시작됐다. 휴가지에서도 아름다운 모습을 유지하기 위해 다양한 뷰티 아이템을 준비하지만, 스타일에만 신경 쓰다 보면 두피와 모발 관리에는 자칫 소홀해지기 쉽다.

평소보다 햇빛에 노출되는 시간이 많은 바캉스 기간 동안 헤어는 금세 생기를 잃고 푸석해질 수 있기 때문에, 짐의 부피는 줄이면서 세심한 케어가 가능한 제품을 챙기는 것이 중요하다.

이에 아모스프로페셔널이 언제 어디서든 간편하게 살롱처럼 헤어를 관리할 수 있는 여행지 캐리어 속 필수 아이템을 제안했다.

◆하루 종일 빛나는 머릿결 유지하고 싶다면
어느 때보다 예뻐 보이고 싶은 바캉스지. 헤어 연출을 위해 드라이어나 아이론 등 열기구 사용이 많아지는 때인 만큼 열에 의해 손상되고 건조한 모발을 위한 마무리 제품을 준비하는 것이 좋다.

‘에너지 오일 세럼’은 오일의 깊은 영양감과 세럼의 산뜻한 사용감으로 모발에 빠르게 흡수되어 윤기와 영양을 더해준다.
 
스타 플라워 오일을 함유한 제형이 건조한 모발을 감싸 엉킴을 완화하고, 눈부시게 빛나는 머릿결로 가꿔주어 휴가 내내 아름다운 모발을 뽐낼 수 있다.

◆모발에도 자외선 차단은 필수
자외선은 모발의 수분을 빼앗을 뿐만 아니라 큐티클층 손상의 원인이 돼 윤기와 탄력을 잃게 한다.

특히 모발은 야외에서 자외선을 가장 많이 받는 부위이기 때문에 휴가지의 내리쬐는 태양 아래 철벽 방어가 필수다.

햇빛으로부터 모발을 케어해주는 ‘칼라포스 CC미스트’를 사용하면 뜨거운 햇빛 노출로 인한 손상을 예방할 수 있다. 또한 헤어 보습막 형성으로 건조화를 방지하고, 모발을 부드럽게 감싸 푸석해진 머릿결을 촉촉하고 매끄럽게 연출해준다.

◆더위에 지친 두피에 시원한 휴식을
바캉스를 즐기는 동안 뜨겁게 달궈졌을 두피도 집중 관리가 필요하다. 숙소에 돌아와 내리쬐는 태양 볕에 자극받은 두피를 진정시켜주면 기분까지 상쾌해지는 것을 느낄 수 있다.

‘센시더마 스칼프 수더’는 수분과 영양을 공급해 연약해진 두피에 힘을 부여하는 데 도움을 주는 제품이다. 적당량을 고루 바른 다음, 손가락으로 부드럽게 마사지하듯 문질러 충분히 흡수시켜주면 지쳐있는 두피에 활력을 불어넣어 준다.

*본 칼럼은 본지의 편집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501428850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서울대병원, 올 한 해 최고의 웹사이트 의료부문 통합대상 수상
  •  기사 이미지 배우 김지수씨, 가톨릭조혈모세포은행 홍보대사 위촉
  •  기사 이미지 고대구로병원, 감염 관리 캠페인 진행
한국화이자제약
CMS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