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세브란스 20년 진료통계 보고서 발간 - 상급종합병원 환자의 20년간 다빈도 진단 및 수술, 사망률 추이분석 등
  • 기사등록 2017-03-17 15:06:41
  • 수정 2017-03-17 15:07:25
기사수정

연세대 세브란스병원(병원장 이병석)이 20년간의 진료 통계를 담은 보고서를 3월 초 발간했다.

이 보고서에는 상급 종합병원 환자의 20년간 연령별, 성별, 지역별, 다빈도 진단, 다빈도 수술, 사망률 추이분석 등이 포함됐다.

연세대 세브란스병원 의무기록위원회와 의무기록실, 연세대 의과대학 예방의학교실 남정모 교수가 주축이 돼 만든 보고서에는 1995년부터 2015년까지 21년간 환자 질병 추이를 전체 분석과 진료과별로 나눠 분석했다.

전체 분석 자료는 △입원 환자수 및 일반정보 △입원환자 다빈도 진단 및 수술 분석 △사망분석 △외래 및 응급실 통계로 구성됐다.

진료과별 분석 자료는 △퇴원환자수 및 평균재원일수 △입원환자 다빈도 진단의 5년 단위 분포 △수술과별 입원환자 다빈도 수술 분포 △진료과별 외래환자수로 구성됐다.

통계 보고서에 따르면 60대 이상 환자 수의 증가세가 두드러졌다. 특히 80세 이상의 환자가 10배 이상 증가해 우리 사회의 고령화 현상이 반영되어 있다.

또 진단 및 질병에서는 위암과 간암, 결장 및 직장암 환자 등은 최근 감소 추세이지만 여성은 결장 및 직장암과 갑상선암 환자 비율의 증가세가 뚜렷하게 나타나고 있다.

최동훈 의무기록위원장은 “이번 통계는 환자 질병 치료의 근거와 연구 자료가 될 뿐만 아니라 미래의 의학자를 육성하기 위한 훌륭한 교육 임상자료가 될 것이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489730801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대한민국 레슬링 간판 김현우, 진천선수촌 기운 모아 짜릿한 성화봉송
  •  기사 이미지 삼성서울병원 성인심장초음파 ‘年5 만례’ 달성
  •  기사 이미지 조혈모세포이식 7천례…생존률 세계 최고 수준
분당서울대학교병원
국립암센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