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대한통증학회 TPI 연수강좌 “전문성·질적 수준 역시 최고” - 750명 참석, 높은 호응에 호평도 이어져
  • 기사등록 2017-03-10 09:45:31
  • 수정 2017-03-10 09:45:54
기사수정

대한통증학회(회장 조대현, 대전성모병원)가 진행한 TPI 연수강좌에 대한 호평과 높은 호응이 눈길을 모았다.

지난 5일 가톨릭의대 성의회관 마리아홀에서 진행된 2017년도 대한통증학회 TPI 연수강좌 에 약 750명이 참석해 TPI에 대한 높은 관심도를 나타냈다.
 
학회장.jpg

특히 이번 연수강좌에 참석한 회원들은 “다른 곳보다 학술적인 면은 물론 전문성도 높은 것 같다” “기본적인 내용은 물론 다양한 노하우가 담긴 강의내용은 놓치면 손해라는 느낌까지 든다” 등 호평이 이어졌다.

이에 대해 조대현 회장은 “강사진을 일부 교체하고, 회원들에게 보다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한 부분이 중요하게 작용한 것 같다”고 밝혔다.

또 “TPI는 가장 쉽게 생각할 수 있지만 그렇기 때문에 가장 어렵다”며, “정확한 타깃을 찾는 것이 핵심이고, 대한통증학회 TPI 연수강좌에 관심도가 높은 이유도 연수참석자들이 이런 핵심을 잘 알고 있기 때문이다”고 덧붙였다.
 
회장2.jpg

한편 이번 연수강좌는 첫 세션에서 ▲근근막통증증후군과 근골격계 치료라는 주제로 △근근막통증증후군의 병태생리, 증세 및 진단 △통증유발점 주사치료의 기본방법과 유의점들 △근골격계 통증의 최신치료에 대한 내용들을 소개했다.

이어 ▲증례와 함께 하는 알기 쉬운 통증유발점 치료I, II, III을 통해 △각 부위별 스트레칭과 근력강화 운동 요법에 이르기까지 총체적 접근, △두경부부터 어깨, 상지, 체간부, 요하지까지 각 부위별로 통증유발점 주사에 대한 실제적 접근법 등을 소개했다.

특히 처음 개원하는 회원들을 위해 어떻게 운동치료실을 개설하고 관리해야 하는 지에 대한 강좌도 마련돼 실제적 도움을 주기 위해 구성해 관심도를 높였다.

▲통증치료와 건강보험세션에서는 △건강보험 지급시스템에 관한 이해 △최근 심사 경향에 대해서도 확인하는 내용으로 진행됐다.

대한통증학회는 오는 4월 15(토)~16일(일) 삼성서울병원 본관 지하1층 대강당, 중강당에서 초음파워크숍을 개최한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488721780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대한종양내과학회, 항암치료 대국민 인식 제고 나서
  •  기사 이미지 대한통증학회, 자체 질향상 나서다…고위자과정 운영
  •  기사 이미지 대한상부위장관·헬리코박터학회 창립 20주년
대한골대사학회
CMS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